나무위키 모바일 미러 (일반/밝은 화면)

[image]

マジン・ザ・ハンド / Majin the Hand

이나즈마 일레븐의 캐치 계통 필살기. 이자 랄프의 간판기 남아프리카 황토흙 스사노오 스탠드작중 사용자는 엔도 마모루, 타치무카이 유우키, 니시조노 신스케[1]

본래는 마인 더 핸드가 정확한 명칭이라고 기재되어 있었으나 'マジン' (마진)은 마인(魔人)이라도고 읽을 수 있고 마신(魔神)으로도 읽을 수 있다. 재능TV에서 마신으로 번역한게 굳어졌다는 말이 있었으나 애초에 일본판 1기 26화 제목도 '격돌! 신 VS 마신' (激突! 神 VS 魔神 !!)이다.

갓 핸드의 상위 단계에 해당하는 캐치 필살기. 이나즈마 일레븐의 감독이자, 전설의 골키퍼였던 엔도 다이스케 만이 사용했던 것으로 알려졌던 최고의 필살기. 거대한 마신을 소환하여 상대의 슛을 잡아낸다.

원작 게임에서는 라이몬 OB의 불꽃 풍향계를 막아내기 위해 비교적 이른 시점에서 등장. 게임 내에서는 아래의 잡다한 설정은 없고 그냥 사용한다.

애니메이션에서는 제우스 중학교와의 싸움을 대비하여, 마모루가 익히려고 피나는 훈련을 거듭한다.[2] 하지만 훈련을 계속해도 투기만 나오고 그걸 마신의 형태로 낼 수가 없었다. 결국엔 완성시키지 못한 채 제우스 중학교와의 풋볼 프론티어 결승전은 시작되고, 경기 도중 마모루는 할아버지의 글러브의 왼쪽 손바닥을 보고서 할아버지는 왼손으로 마신 더 핸드를 사용했다는 걸 깨닫게 된다. 그리하여 마신 더 핸드를 완성시킨 마모루는 아프로디의 '갓 노우즈'를 막아 내게 된다.

이 기술은 신체의 에너지가 모이는 심장을 통해서 발동하는 것으로, 마모루의 경우 할아버지와는 다르게 오른손으로 발동시키기 때문에, 발동을 위해서는 몸을 뒤로 틀어서 심장이 있는 왼쪽 가슴에 오른손 바닥을 대고 기를 모아야 하는지라, 발동에 조금 시간이 걸리는 편이었다.

이 약점은 에일리어 학원과의 시합과 그 사이에 틈틈이 있었던 훈련의 성과로, 애니메이션에서는 엡실론과의 2차전에서부터 몸을 비틀지 않고도 오른손에 심장의 에너지를 전달할 수 있게 되어 해결된다.

1기 최강 기술이었던 만큼, 2기에서도 활약한다. 갓 핸드나 폭발 펀치로는 상대도 되지 않는 에일리어 학원의 슛을 막는 데 큰 기여를 한다.

하지만 2기에서는 FF 수준과는 비교도 되지 않을 만큼 상당한 파워 인플레가 발생하면서, 요카토 중학교에서 만난 더 제네시스와의 1차전에서 히로토평범한 슛20번 연속으로 처참하게 뚫리고 정의의 철권의 등장후 묻혔다.. 3기에서는 갓 핸드와 달리 등장조차 안한다. 그나마 마신이 나오는 분노의 철퇴가 있긴한데 이것도 이차원 더 핸드가 나오면서 묻혔다...

[image]

타치무카이 유우키 버전

유우키의 경우는 마모루가 쓴 걸 보고 어느 정도 따라했으며, 그 후 피나는 특훈으로 완성시켰다.[3] 마모루가 사용하는 마신 더 핸드와는 다르게 오라의 색이 파란색이다.[4] 그러나 더 카오스 전에서 가젤의 아토믹 플레어+노던 임팩트 연사에 10번이나 뚫리고 무한 더 핸드를 습득한후 묻힌다(...) 거기다가 연출도 엔도의 것보다 싼티가 나는데 엔도의 것과 달리 골대가 비칠 정도로 마신이 투명하며 머리카락의 색분할도 제대로 안되어 있다(...) 하지만 엔도의 마신 더 핸드도 번의 아토믹 플레어에 털린적이 있고, 그리고 게임판에서는 히로토의 유성 블레이드를 막아냈다.

극장판에서는 오우거 학원전에서 갑자기 습득해서 사용했지만 데스 스피어에 허무하게 뚫렸다.

3편에서는 바리에이션 버젼인 "분노의 철퇴", 업그레이드 버전인 "마왕 더 핸드", "갓 캐치"가 등장한다.

그리고 후속작인 GO에서는 신스케가 화신을 소환해서 쓸 수 있게 되었다.

이나즈마 일레븐 GO 크로노 스톤에서는 엔도가 화신인 마신 그레이트를 소환해서 시전하는 기술인 그레이트 더 핸드가 등장. 시전 모션이 마신 더 핸드와 똑같다.

이나즈마 일레븐 리로디드에서는 엔도 마모루가 스페인 유스 리그 우승팀인 '바르셀로나 오브'의 클라리오의 슛을 막으려 사용했지만, 실패한다.[5] 원작의 마신 더 핸드와 차이점이 있는데 왼쪽 가슴에 있는 심장의 오른손을 갖다대지 않고 갓 핸드와 같이 오른손에 기를 모은후 팔과 몸을 뒤로 잠깐 트는데 그때 마신이 소환된 후 팔을 뻗는다. 발동 시간도 줄어있다. 화신과의 관련성을 없애기 위해 마신의 실루엣도 수정했다고 한다. 다만 이 점이 오히려 독이 되어 상당히 비판받고 있는 필살기 중 하나.

이나즈마 일레븐 아레스의 천칭에서는 마신 더 핸드의 상위격 필살기 풍신뇌신이 등장한다. 자세한 사항은 엔도 마모루 참고.


  1. [1] 아라쿠모전에서 화신 호성신 타이타니아스로 완벽히 재현한다.
  2. [2] 훈련하는 동안에는 평소와는 다르게 엄청나게 심각한 표정을 짓기도 했고, 늦잠도 안자고 방 청소가 자기가 스스로 하는 새나라의 착한 어린이(?)가 되었었다.
  3. [3] 이것이 제네시스 전 이후, 자기 때문에 후부키가 다치고 카제마루와 쿠리마츠가 탈퇴하여 실의에 빠진 마모루를 다시 일으키는 계기가 된다.
  4. [4] 게임 내에선 속성도 다르다. 마모루의 기술은 산속성인데 반해, 유우키의 기술은 림속성이다.
  5. [5] 볼에 회전을 주고 작은 소용돌이를 코팅했다고 한다. 참고로 이게 일반 슛이다.

분류

CC BY-NC-SA 2.0 KR(일반 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