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와 아이들 4집

1. 개요
2. 갑작스런 해체
3. 트랙 정보
3.1. Yo! Taiji
3.2. 슬픈 아픔
3.5. 시대유감(時代遺憾)
3.6. 1996, 그들이 지구를 지배했을 때
3.7. Taiji boys
3.8. Good Bye
3.9. Free style
3.10. 이너비리스너비
4. 트랙 리스트
4.1. 라이브 영상
5. 제작진
6. Special Thanks To Our Fan
7. 여담

1. 개요

가요대상 대상

김건모
핑계
(1994)

서태지와 아이들
Come Back Home
(1995)

김건모
스피드
(1996)

한국 대중음악 100대 명반
18위(1차)
36위(2차)
82위(3차)


SEOTAIJI DISCOGRAPHY

정규앨범
3집 Seotaiji And Boys III
1994

정규앨범
4집 Seotaiji And Boys IV
1995

정규앨범
5집 Seo Tai Ji
1998

Seotaiji And Boys IV

정규 4집

아티스트

서태지와 아이들

발매일

1995년 10월 5일

기획사

반도음반

유통사

스포트라이트

재생시간

32:54

타이틀곡

Come Back Home

초판 (1995년)

재발매판 (2009년)

1995년 서태지와 아이들 컴백쇼 중 트랙 소개 영상.

1995년 10월 5일 발표된 서태지와 아이들 명의로는 4번째 앨범이자 마지막 앨범이며 대표곡은 Come Back Home, 시대유감, 필승. 비주류 음악인데도 불구하고 통산 판매랑 200만장을 자랑했다. 컴백홈의 경우 가출한 청소년들이 노래를 듣고 집으로 돌아온 사례가 있다고 한다. 여담이지만 랩이 주류여서 양현석이 매우 좋아했다고 한다.

몇몇 노래의 가사가 사전 심의에서 걸렸으며, 이에 '시대유감'은 아예 가사를 들어낸 뒤 MR 버전으로 실었고 은퇴 이후에야 보컬이 실린 원곡이 싱글로 발매됐다. 발매 초판 버전에는 필승 등 가사 심의에 걸렸던 노래들이 수정 없이 원곡으로 들어있었다. '시대유감'의 경우 초판에는 가사만 삭제된 채 음원만 수록되어 있었으나 사전 심의가 폐지된 1996년 이후 재발매된 싱글 앨범과 4집에는 가사가 삽입된 원 가사의 곡 그대로 수록했다.

이로 인해 안 그래도 거세던 사전 심의에 대한 논란에 본격적으로 불이 붙은 뒤 사전 심의제도는 사라졌다. 원래 정태춘, 박은옥 등이 이 문제를 제기해서 슬슬 공론화되는 과정이었는데 서태지가 제대로 기름을 끼얹었고, 당시 새정치국민회의 측에서 낼름 떡밥을 물고 전국적으로 공론화가 되었다.

2. 갑작스런 해체

사실, 은퇴 자체는 3집이 끝나고 하려고 했다는 말이 있으나 어쨌든 4집까지 열심히 활동을 했다. 그러던 중 뚝섬에서 가요프로그램 녹화로 필승 무대를 가진 후 갑자기 활동 없이 잠적했다. 이쯤해서 은퇴한다는 소리가 떠돌기 시작했는데, 서교호텔에서 잠적 중이던 서태지가 발견되었다는 찌라시 같은 자투리 소식도 공중파 뉴스 헤드라인과 신문 등지에서 많이 다뤄졌다.

그러다가 소속사를 통해서 1996년 1월 23일 은퇴 의사를 밝혔고, 같은 달 31일 명륜동 성균관 유림회관에서 은퇴 기자회견을 갖고 공식적으로 그룹 해체를 발표했다. 이들은 "우리가 시도할 수 있는 건 다 보여 주었다"며 아무런 예고도 없이 말 그대로 돌연 은퇴를 선언했고 공중파 3사 저녁 메인뉴스와 스포츠신문 1면 등지에도 당연히 첫 번째 소식으로 대문짝하게 보도되었다.

서태지와 아이들의 은퇴로 전국의 모든 사람들이 깜놀하게 되었는데, 서태지와 아이들을 띄우기 위해서 말하는 것이 아니라 거의 대통령이 사임을 했다는 반응과 거의 비슷했을 정도로 대한민국의 10~20대 정도의 학생들은 너 나 할 것 없이 모두 다 큰 충격에 빠졌으며 "사실상 대중가요계가 텅 비었다"는 반응이 나왔을 정도였다.

그래서 다음 날 학교에선 서태지 은퇴에 관한 이야기가 자주 오르내렸고 심지어 골수 여학생 팬들은 해체를 반대한다면서 매일 서태지의 소속사나 집 앞에서 시위를 벌였을 정도였다. 당시의 증언을 빌리자면, 나이어린 초등학생들 고학년 사이에서도 "도대체 왜 해체하는데?"라는 말밖에 안 나왔다. 그것뿐만 아니라 기성세대인 30대, 40대, 50대에게도 이들의 은퇴 소식은 엄청난 화제였다.

미공개 영상을 보면 기자회견을 하고 떠나는 서태지와 아이들 멤버들을 조금이라도 더 담으려는 기자/카메라맨들과 오빠들 따라가려고 울부짖는 팬들이 뒤엉켜 아비규환. 여담으로 서태지는 "아직도 이때를 얘기하는 것은 너무나도 힘든 일이다."라고 회고했다. 심적으로 힘든 시기에 힘든 선택을 했으니 당연할지도.

은퇴설이 나돌던 기자회견 며칠 전에도 은퇴하면 죽겠다는 등 극단적인 분위기를 풍기는 팬들의 모임도 있었을 정도다. 신문 등지에서는 불안정한 자녀들을 안정시키는 방법도 게재되었다. 해체 기자회견을 가진 당일 서태지와 아이들이 미국으로 출국한다는 소식이 들려와 김해공항에 취재진들이 죽치고 기다렸지만 기상악화로 인해 하루 늦게 출국했다.

김포공항에는 수많은 팬들이 마지막 모습을 보러 출국게이트에서 기다렸지만 혼란이 걱정되었던 건지 잠실 선착장에서 헬기를 따로 타고 김포공항에 도착하여 출국. 이 헬기에 타면서 팬들에게 서태지와 아이들로서의 마지막 인사를 하는 영상은 이후 발매된 서태지와 아이들 굿바이 비디오 테이프에 기자회견 영상과 함께 굿바이 뮤직비디오에 포함되어 공개되었다.

당시 서태지를 기다리기 위해 서태지가 거주 중이였던 연희동에서 팬들이 서태지를 기다리며 서태지와 아이들의 노래를 부르던 장면이 뉴스에 보도되었고 팬들이 전두환의 차량을 서태지의 차량으로 오인했던 에피소드가 있다. 이 에피소드는 드라마 응답하라 1994에서 비슷하게 패러디되었다.

3. 트랙 정보

트랙

곡명

작사

작곡

편곡

01

Yo! Taiji!

서태지

02

슬픈 아픔

03

필승

04

Come Back Home

05

시대유감

06

1996, 그들이 지구를 지배했을 때

07

Taiji Boys

08

Good Bye

09

Free Style

서태지, 김종서

10

이너비리스너비

서태지

3.1. Yo! Taiji

7번 트랙 <Taiji Boys>와 같은 소품스러운 곡이지만 연주자들은 전혀 소품스럽지 않은데, 당시에도 지금도 미국 대중음악 세션계의 대부들인 Neil Stubenhaus(Bass), Michael Landau(Guitar)가 연주했다. 트롯 리듬이라 소위 말하는 뽕끼가 있어 70년대 한국 록 사운드 느낌도 있다. 실제로 당시 인터뷰에서 서태지는 트로트와 록을 접목해 보았다고 밝히기도 했다. 링크

짧은 러닝 타임동안에 굉장히 치밀하게 구성되어 있고 후반부 아날로그 신스 사운드는 전위적인 분위기 마저 들게 한다.

3.2. 슬픈 아픔

<슬픈 아픔> 뮤직비디오

<슬픈 아픔>은 시각장애인의 애환이 담긴 슬로우 락곡이다. 당시 기준으로 얼터너티브 풍 슬로우 락곡에 랩이 들어가는 경우는 영미권 밴드를 포함해 세계적으로 봤을때도 흔치 않은 시도였다. 서태지 콘서트에서 분위기 화기애애하게 만드는 단골메뉴로 쓰이는 노래.

곡이 다 끝나고 "웃음소리"라는 읊조리는 가사가 존재하지만, 앨범엔 들어가 있지 않다. 가사집에만 표기된 라이브 전용 가사.

1995년 10월 MBC를 통해 컴백했을 당시에는 바닥에 화분을 가득 놓은 연출이 너바나 MTV 언플러그드 공연을 연상시킨다는 의견이 있었다.

다만 너바나가 나온 방송은 화병에 꽂은 백합이고, 서태지와 아이들 컴백쇼는 국화 화분인 점이 다르다.

3.3. 필승(必勝)

<필승> 뮤직비디오

컴백 무대에서 미국세션맨이 연주한 원곡을 앰프도 꽂지않은 블루투스 기타로 핸드싱크하며 공연하였다. 이것 때문에 락매니아들한테는 많이 까였다.

이후 95년 말 멤버들의 염색한 헤어스타일과 완전한 Punk 스타일링한 이후 본 활동 시기부터 멤버들이 직접 연주한 버전을 역시 무선 블루투스 기타와 마이크 헤드셋 없이 립,핸드 싱크 하여 공연하였다.

멤버들이 직접 연주한 버전이 비록 미국 일류 세션맨들 연주한 원곡에 비해 거칠고 완성도는 떨어지더라도 오히려 Punk&Alternative 스타일에 더 가깝다는 평도 있다.

사실 Tim Pierce의 기타 솔로를 필승이란 곡을 Punk라는 범위 안에서만 봤을때 해당 장르에 비해 과분할 정도로 멋진 연주이다.

3.4. Come Back Home

<Come Back Home> 뮤직비디오

<Come Back Home>은 방송 당시 초기에는 무선 이어마이크 없이 립싱크를 선보였다. 가요톱텐에서 활동 당시 3번째이자 마지막 골든컵 수상곡이며 다른 방송사에서도 여러 번 1위를 차지할 정도로 인기가 있었지만 사이프러스 힐의 표절 논란에 휩싸였다. 장르의 특성상 어느 정도 비슷하게 들릴 수도 있었고, 당시 표절이 사회적 이슈였기에 공격을 많이 받았다. 이를 두고 서태지 측은 아예 <Come Back Home>을 사이프러스 힐에게 보내서 사이프러스 힐측이 '<컴백홈>이 자신의 노래와는 다르다'는 내용의 멘트를 할 의사가 있음을 인증했고 이를 라디오에서 정식으로 해명했다.

훗날 방탄소년단의 리메이크 기사에 이때 일이 언급되는데 사이프러스 힐의 B-Real이 그 노래를 알고 있었고 '멋지다'라고 했다는 내용이다. 링크

(Cypress Hill’s B-Real later said that the group members were aware of the song but were "cool" with it.)

그리고 이후 몽골의 힙합 그룹 "Lumino"가 제대로 <Come Back Home>을 베꼈으며 정확히는 <컴백홈>과 1TYM의 <쾌지나칭칭나네>를 매시업한 듯한 곡이다. 한때 몽골 <컴백홈>이 몬더그린으로 인해 국내 웹에서 컬트적인 주목을 받은 적도 있다. 예를 들면 "이글씨보기싫지발~빼~ 예쓰모러 이젠 차네 낸들 꼬시래" 같은 후렴구. 게다가 몬더그린 가사 중에는 태지나라라는 말도 포함되어있었다. 서태지 팬덤을 의미하는 건가? 몽골 힙합 태동기-발전기의 어두운 면으로 1세대와 1.5세대 힙합 뮤지션들이 민주화이후 몽골에 힙합 문화를 소개하고 발전시켰지만 그 과정에서 여러 노래들이 표절로 얼룩져 있다.

사실 표절 논란 전부터 <Come Back Home>보다는 <필승>쪽이 더 인기가 있었다고 한다.

이 곡의 반향이 엄청났다는 사실은 이미 널리 알려져 있다. 이 노래를 들은 수많은 가출 청소년들이 이 노래의 메시지를 이해하고 집으로 돌아왔다고 알려져 있다. 정부에서도 하지 못하는 일을 노래 한 곡으로 반향을 일으키면서 이후 이 앨범 수록곡들의 가사를 문제 삼아 판매금지를 시키려고 했을 때 제일 앞장서서 판매금지를 반대한 사람들은 가출한 자기 자녀들이 이 노래를 듣고 돌아오는 것을 본 부모들이었다. 실제로 한 방송사(SBS로 기억되는데 정확히 아는 분은 수정바람)에서 이 노래를 듣고 돌아온 청소년들을 인터뷰했는데 답변이... 기자가 "어떻게 해서 돌아올 생각을 하게 됬냐"고 묻자 청소년이 "태지 오빠가 돌아오라고 해서요" 라고 말을 했고 벙찐 기자 표정이 압권이었다.

3.5. 시대유감(時代遺憾)

왜 기다려 왔잖아

모든 삶을 포기하는 소리를

이 세상이 모두 미쳐 버릴

일이 벌어질 것 같네

짜식들 거 되게 시끄럽게 구네

그렇게 거만하기만 한 주제에

거짓된 너의 가식 때문에

너의 얼굴 가죽은 꿈틀거리고

나이 든 유식한 어른들은

예쁜 인형을 들고 거리를 헤매 다니네

모두가 은근히 바라고 있는

그런 날이 바로 오늘 올 것만 같아

검게 물든 입술

정직한 사람들의 시대는 갔어

숱한 가식 속에

오늘은 아우성을 들을 수 있어

왜 기다려 왔잖아

모든 삶을 포기하는 소리를

이 세상이 모두 미쳐 버릴

일이 벌어질 것 같네

부러져 버린 너의 그런 날개로

너는 얼마나 날아갈 수 있다 생각하나

모두를 뒤집어

새로운

세상이

오길 바라네

너의 심장은 태워 버리고

너의 그 날카로운 발톱들은 감추고

돌이킬 수 없는 과거와

모두가 잘못되어 가고 있는데

검게 물든 입술

정직한 사람들의 시대는 갔어

숱한 가식 속에

오늘은 아우성을 들을 수 있어

왜 기다려 왔잖아

모든 삶을 포기하는 소리를

이 세상이 모두 미쳐 버릴

일이 벌어질 것 같네

바로 오늘이

두 개의 달이 떠오르는 밤이야

네 가슴에 맺힌 한을 풀 수 있기를

....

오늘이야

본래는 가사가 들어 있는 곡으로, 서태지의 모든 곡들 중 가장 급진적이라고 읽어도 무방할, 혁명과 체제전복을 희망하는 노랫말을 담고 있는 곡이었다. 노래가사가 가사인 만큼 공륜은 일부 가사의 삭제를 요구하자(위 가사에서 진하게 표시된 부분), 이에 화가 난 서태지는 아예 가사 전체를 들어내 버렸다.

이 사건은 1995년 12월 전격 시행된 음반사전심의제도의 사후심의제도로의 개정에 결정적인 영향을 끼쳤다.

이듬해 6월 가사가 제대로 실린 <시대유감> 싱글이 발매되었지만, 그때 서태지는 이미 은퇴했으니... 하지만, 거의 동시에 일본에서 정발된 앨범에는 원곡의 노래가 실려 있어서, 일부 팬들은 이 앨범을 역수입 후 PC통신이나 오프라인을 통해 무단 복제 배포해서(인터넷 활성화 시기 이전이었기 때문에...) 알게 모르게 다 아는 노래가 되어 있었고, 공윤 항의집회나 서태지 은퇴식에서 팬들은 다같이 모여 이 노래를 열창하곤 했다. 이와 관련하여 1995년 10월 컴백방송이었던 MBC의 <Come Back Home 서태지와 아이들>의 타이틀 롤에는 가사가 있는 버전의 후렴이 BGM으로 기습 방송되기도 했다. #영상(0:06부터)

한편 이 싱글 발매 이후 KBS(TV)에서는 계속 금지곡을 먹고 있었는데 계속 가요톱10에 인기투표가 날아들어 당시 진행자인 손범수 아나운서가 해명코멘트를 한 적이 있었다. 그런데 같은 방송국에서 이주노가 자신이 DJ를 보던 이주노의 FM 인기가요에선 이걸 그대로 틀었으며 오락프로 '슈퍼선데이' 시작할 때 오프닝 곡으로 도입부가 나왔다.

간주에 들리는 '어어' 소리는 서태지가 기계음 처리한 목소리라고 양현석이 말했다.

공윤에서 걸고 넘어졌던 부분 중 '새로운 세상이 오길 바라네' 부분은 이후 서태지의 라이브 무대에서 시대의 흐름에 따라 조금씩 바뀌어 불러진다. 2014년경에는 "좀 와라!(소리 질러)"가 대세였고 2017년쯤보터는 "온것 같냐? 소리질러!"가 주된 레파토리다.

훗날 서태지는 SBS 라디오에 출연하여 '이 곡은 팬들이 아니었으면 어떻게 되었을지 모르는 노래"라며, 당국의 조사까지 받았다고 밝히기도 했다. #기사 반면 팝 칼럼니스트 신은희는 <상상> 1996년 가을호 '무엇이 고급음악인가'란 칼럼에서 해당 노래 가사를 언급하며 "음악 애호가 중에선 특정 장르에 대한 편견이 심하다"고 다른 쪽으로 부정적 입장을 표했다. 그녀가 말하고자 하는 바로는, 음악 애호가들이 가요차트 상위권 음악은 '쓰레기'요, 인지도 낮은 언더그라운드 음악은 '진정한 음악'이라고 하는 것이다. 대략 'Come on baby'란 가사는 저질이요, '정직한 사람들의 시대는 갔어.'라고 하면 영웅 취급하는 그런 식이다.

3.6. 1996, 그들이 지구를 지배했을 때

<1996, 그들이 지구를 지배했을 때> 뮤직비디오.

황금만능주의를 강도 높게 비판한 노래. 뮤직비디오의 영상에 주기적으로 구포 무궁화호 열차 전복 사고삼풍백화점 붕괴사고를 비롯한 각종 사고의 보도 영상이 오버랩되는 것을 볼 수 있다. 2004년 7집 활동 당시 리메이크되어 7집 컴백콘서트 Live Wire와 BIG콘서트에서 연주되었으며 9집 Quiet Night Tour에서는 이 리메이크버전을 바탕으로 약간의 편곡을 거쳐무엇보다 이때는 가사를 안날려먹었다 라이브 앨범에 수록되었다. 이 리메이크가 워낙에 인상적인지라 서태지 갤러들이 뽑은 라이브 베스트 20에서 당당하게 1위를 차지했다.

원래 후속곡으로 이 노래를 할려고 했으나 사전심의에 걸려 결국 필승으로 후속곡 활동을 하게 됐다. 뮤직비디오를 보면 알겠지만 당시 해당 곡의 안무가 따로 있었다.

앞서 말한대로 발표 당시 원곡은 가사 부적격을 이유로 KBS의 자체심의 결과 방송금지곡이 되었다가 2008년에 풀렸다. 그런데 아래 라이브 영상에서 보듯이 2004년에 이미 KBS에서 방송이 된 바 있다.

3.7. Taiji boys

<Taiji boys>는 1분 30초가량의 매우 짧은 노래로 서태지가 직접 기타와 베이스를 연주했다. 아마추어 밴드가 개러지에서 합주하는 듯한 분위기의 조악한 음질이 포인트. 서태지의 코멘트 : '최대한 촌스럽게 기타를 치려고 노력했다'

3.8. Good Bye

<Good Bye> 뮤직비디오

<Good Bye>는 4집 활동 당시에는 가사 없이 MR로만 나왔고, 떠나는 연인에 대한 미련, 사랑, 슬픔을 담은 색소폰 연주곡 정도로 알려졌다. 그러나 결국 이 곡은 은퇴 선언과 함께 발매된 고별 베스트 앨범인 <Good Bye>에 원래 가사의 보컬이 더해진 버전으로 수록되면서 팬들에게 보내는 작별의 메시지를 담은 곡이었다는 게 밝혀졌다.

이 때문에 4집을 들은 팬들 중에는 힙합과 펑크락 사이에 색소폰 연주곡이 삽입(그것도 멤버의 연주가 아닌)되어 있어서 '왜 쌩뚱맞게 케니지 흉내를 내는 거지?' 라는 반응도 있었다. 노래 자체가 이별을 고하는 가사라 그런지 한 번도 라이브로 부르지 않다가 25주년 기념 콘서트 때 처음으로 부르게 되었다. 솔로활동 이후 유입된 팬들이나 록사운드를 좋아하는 팬들은 '와 처음으로 부르네.' 정도의 반응이었지만 아이들 시절부터 함께한 팬들은 트라우마가 남아있는지 '부르지 마요~!'를 외치기도 했다.

3.9. Free style

<Free Style> 뮤직비디오

<Free style>은 앨범 제작 당시인 1994년 겨울에 스노우보드를 탈 당시의 흥분을 담아 만든 노래였으며, MV 공개 당시 스노우보드 패션으로 화제가 되기도 했다. 김종서와 공동으로 작곡했으며 김종서의 앨범에도 수록되어 있다.[1] 실제로 서태지와 김종서는 시나위 시절 보컬리스트와 베이시스트로 만나 친분이 있는 편이며 서태지의 몇 안 되는 인맥(...)으로 늘 김종서가 뽑힌다. 이 곡 외에도 김종서는 서태지와 아이들 앨범에 상당히 많이 참여했는데 서태지와 아이들 음악에 자주 등장하는 특유의 얇은 고음 코러스가 바로 김종서의 목소리.

3.10. 이너비리스너비

서태지는 <이너비리스너비>가 뭐냐는 질문에 외계어(...)라고 답했다고 한다.Inner be listener be

참고로 백워드 마스킹 하면 똑같이 이너비 리스너비로 들린다.교실 이데아 루머의 적절한 활용

나름 사이키델릭을 시도한 것이라고 한다. 이미 3집 콘서트 '다른 하늘이 열리고'에서 상황극을 할 때 알 수 없는 기괴한 읊조림을 선보인 적이 있었는데 이게 예고편이었던 것.

그리고 3집을 낸 직후 음악 평론가 강헌과 가진 인터뷰에서 사이키델릭 음악을 본격적으로 해 보고 싶다고 밝힌 적도 있었는데, 3집 수록곡 '내 맘이야'와 '제킬 박사와 하이드'에서 약간 시도를 해 본 적이 있다고 한다. 링크 즉, 3집 때 음악의 연장선상이라 할 수 있다.

4. 트랙 리스트

트랙

제목

1

Yo! Taiji

2

슬픈 아픔

3

필승(必勝)

4

Come Back Home

5

시대유감(時代遺憾) (Inst.)

6

1996, 그들이 지구를 지배했을 때

7

Taiji Boys

8

Good Bye (Inst.)

9

Free Style (Feat. 김종서)

10

이너비리스너비

재발매판 추가곡

11

슬픈 아픔 (04' Zero Live)

12

필승 (04' Zero Live)

13

07' Come Back Home (Remix)

4.1. 라이브 영상[2]

1995 빅쇼 <슬픈 아픔>

2009 Mobius Tour <슬픈 아픔>

1995-1996 가요프로그램 녹화 <필승>. 스크리밍 없음.

2000-2001 태지의 話 라이브투어 <필승>. 스크리밍 있음.

8집 컴백스페셜 <필승>. 스크리밍 없음.

(미업로드)

25th ANNIVERSARY <필승>. 스크리밍 있음.

4집 컴백쇼 <Come Back Home>

2000-2001 태지의 話 라이브투어 <Come Back Home>(6th ReRecording 수록버전)

2009 ETP <Come Back Home>

2000-2001 태지의 話 라이브투어 <시대유감>

서태지심포니 <시대유감>

2015 펜타포트 락 페스티벌 <시대유감> 4분 21초부터.

5. 제작진

6. Special Thanks To Our Fan

벽(壁)이 아닌 문(門)으로

문은

벽과는 달라서

단절하기 위해서라기 보다는

열리기 위해

존재한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더 큰 문을 만들겠습니다.

'내'가 아닌 '우리'가 되어

한 방향을 볼 수 있길 바라며

7. 여담


  1. [1] 서태지 은퇴 이후 김종서는 본인 음반에 <Free Style 2>라는 노래를 수록하기도 했다.
  2. [2] 서태지 솔로활동 시의 라이브까지 전부 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