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철연

본명

정철연

출생

1979년 6월 26일 (41세), 서울특별시

학력

효성가톨릭대학교 시각디자인학과 중퇴

신체

180cm

국적

대한민국

직업

만화가, 디자이너

링크

1. 개요
2. 상세
3. 특징
4. 작품 목록
5. 기타

1. 개요

대한민국만화가이자 디자이너다.

2. 상세

왼쪽이 정철연 작가, 그 옆은 부인인 새디 김선영 사장.

작가 겸 마조웍스 소속의 캐릭터 디자이너 겸 저작권료 받는 주부작사가[1]로, 마린블루스로 유명하며, 지금은 마조앤새디를 연재하고 있다. 1979년 6월 26일 서울에서 태어났으며 10살 때 경상북도 포항으로 이사하게 되었다가 당시 포항 앞바다를 통해서 마린블루스의 원천격인 바다를 만나게 되면서 이때를 계기로 마린블루스의 원안을 떠올리게 되었다는 일담이 있었다.

1998년효성가톨릭대학교 시각디자인학과를 다니다 1년만에 중퇴한 뒤 군 생활을 거쳐 2001년에 상경하여 취업을 위한 포트폴리오 용으로 마린블루스의 연재를 시작. 이후 마블이 대박을 치게 되며 대한민국 1세대 웹툰의 본좌급으로 불리게 된다. 다들 간과하고 있는데, 그의 첫 연재 시기는 역시 1세대 웹툰 작가라 불리는 강풀보다 약 2년 가량 빠르며, 그는 한국 웹툰의 개척자, 창시자로써 또 캐릭터 산업의 디딤돌로써 알게 모르게 우리나라 문화 산업에 많은 영향을 끼쳤다. 데포르메된 캐릭터와 단순한 배경, 호흡이 짧은 에피소드 중심의 연재, 패러디섹드립흔히 '일상툰' 하면 생각나는 형식의 전형을 만들어낸 작가 중 하나.

사실 본인은 웹툰 작가보다 디자이너로써 일하고 싶었기에[2] 취업을 하며 캐릭터 판권을 킴스 라이센싱에 넘기게 된다. 이후 여러 사정으로 회사를 그만두며 저작권 문제로 마블은 더 이상 연재하지 못하게 된다. 정철연은 이후 2008년 9월 30일다음 웹툰...아니 PC에서 P씨 이야기 연재를 시작했다. 덕력이 더 늘어난 느낌이다(...). 이것도 2010년 1월 5일에 연재를 종료했고, 같은 해 2월 3일에 월페이퍼 2개를 올리고 다음 PC 연재를 마무리 한다. 2009년 1월 13일에 올라온 이 편은 아마 정철연의 새 자화상(?)인 마조의 첫 등장이 아닐까 싶다.

2010년 3월 4일부터, 인텔 & PC마조앤새디라는 좀 위험한 제목(...)의 만화를 연재했다. 캐릭터는 바뀌었고 별 언급은 없지만 정철연씨 부부 본인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는 듯 하다. 이것으로 볼 때 현재 새디가 집안을 먹여살리고 있다는 추측이 가능하다. 정기적으로 월급을 벌어오는 건 아내인 새디고, 남편인 마조는 살림을 하면서 프리랜서 작업으로 부수입을 벌고 있는듯. 그러나 2011년 11월 킴스라이센싱의 디자인팀이 사라지게 되면서 팀장인 새디도 자연스럽게 실직이 확정되었다. 이제 가정의 운명은 어디로

정철연이 일하고 있던 회사인 킴스라이센싱의 결산보고서에 따르면 2003년 30억원 가량을 정점으로 하여 지속적으로 매출규모가 하락하고 있다. 2006년 규모는 약 10억원.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모두 적자. 한국 캐릭터 시장에서 큰 성공을 거두기가 얼마나 어려운가를 짐작케 한다. 2000년대에 가장 히트를 친 캐릭터의 판권을 가진 회사가 이럴진(...)[3] 디자인팀의 폐쇄도 이런 흐름과 무관하지 않을 듯.

아무튼 위의 몇 가지 정황을 봐서 정철연은 지금 인텔과 계속 협업 중인 것으로 보인다.

이후 마조앤새디가 인기를 얻으면서 부인이 직접 '마조웍스(MAJO Works)'라는 캐릭터상품 기획사를 설립하고 직접 사장이 되었다.링크 사장 새디양과 팀장 한 명, 그리고 소속 작가 두 명(남편 정철연 작가 포함)으로 구성된 회사는 벌써 일본에 마조&새디 캐릭터 진출 계약을 맺고 가을에 1000여개의 브랜드 매장에 콜라보레이션 상품을 출시계획을 하는 등 공격적인 사업전략을 펼치고 있다. 마조웍스 역시 캐릭터 사업이 주력인듯. 링크 독자들의 의견은 비교적 호의적인 편.

3. 특징

4. 작품 목록

5. 기타

2005년 F1 레이서 페르난도 알론소가 소속된 르노 워크스팀을 위한 레이스카의 리버리(livery)를 디자인 하였다. 리버리란 그 회사의 차량・항공기 등에 특정 회사를 나타내기 위해 칠하는 상징 색 또는 무늬를 말한다. 즉 레이싱카에 주렁주렁 달려 있는 스폰서 로고와 팀 고유의 컬러라고 생각하면 쉽다. 2005년 당시 F1에서는, 전면적인 담배광고 금지를 앞두고 있었는데, 당시 열린 벨기에 그랑프리는 담배광고가 금지된 그랑프리 가운데 하나였다. 르노 워크스팀은 메인 스폰서로 담배 브랜드인 '마일드세븐'의 리버리를 붙이고 있었다. 하지만 벨기에의 담배광고 금지로 인한 스페셜 이벤트로 마일드세븐의 리버리를 떼고 정철연의 '도깨비불'을 모티브로 디자인한 리버리를 붙이고 달리게 된다. 많이들 F1 차체 외관을 디자인 한 것으로 착각하는데, F1 차체에 페인팅 되는 디자인을 제작한 것이지, 차체는 전문가들이 제작한다.


  1. [1] 마조앤새디 11월 23일 에피소드 참조. 예전에 그가 그린 마조앤새디 에피소드에 수록한 노래가 실제로 OST로 출시되었다.
  2. [2] 그래서인지 웹툰 작가들과의 인맥도 두드러지지 않는 편. 연재처 역시 네이버나 다음 웹툰이 아닌 홈페이지(마린블루스), 인텔 페이스북(마조 앤 새디). 다만 마블 연재 중단의 속사정을 알려준 주호민이나, 베이비페어(...)에서 만난 강풀 등 아예 없는 건 아니다.
  3. [3] 가장 큰 원인은 지속적인 컨텐츠 생산의 실패, 그리고 미디어 믹스를 통한 컨텐츠 확장의 실패라고 보는 편이 맞다. 더 정확하게 말하면 2000년대 한국에서 가장 큰 히트를 친 국산 캐릭터 중 하나라 칭해야 할 것이며, 이마저도 마린블루스가 아닌 뽀롱뽀롱 뽀로로라고 해야 합당하다. 역시 예나 지금이나 캐릭터/애니메이션은 코묻은 돈이 주 타깃이지(...) 다만 마린블루스가 웹툰의 시발점을 알리는 괄목한 만한 캐릭터였음은 분명하고 이런 측면에서 보자면 한국의 문화시장의 어려움은 그 협소함에서 나온다고 할 수 있다.
  4. [4] 이로써 마린블루스 홈페이지 시절 초기에 운영되었다 유명무실해졌던 Photo란이 블로그를 통해 완전히 되살아났다고 볼 수 있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