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춘선

  하위 문서: 경춘선/역 목록

대한민국의 일반철도 노선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11px;margin-top:-6px;margin-bottom:-16px"

* : 개량중인 노선 / : 연장중인 노선

고속

경부고속선

호남고속선

수서평택고속선

간선

경부선

경의선

호남선

경원선*

충북선

경전선*†

장항선*

전라선

경춘선

동해선*†

중앙선*

영동선

경북선

태백선

서해선

인천국제공항선

경강선

지선

경부고속지선

광주기지선

경부지선*

경의지선

호남지선

경전지선

장항지선

전라지선

평내기지선

동해지선

중앙지선

영동지선

경북지선

태백지선

용유차량기지선

부발기지선

시흥기지선

분당기지선

광역

경인선

안산선

과천선

분당선

일산선

신분당선

사유

화순선

포스코선

광양제철소선

당진제철소 내부 철도

건설중

대곡소사선

별내선

하남선

진접선

중부내륙선

남강릉삼각선

울산신항 인입철도

포항영일만신항 인입철도

군장국가산업단지 인입철도

}}}}}}||

수도권 전철 경춘선

경춘선

중앙선

망우선

망우역 ~ 춘천역

상봉역 ~ 망우역

광운대역 ~ 상봉역

80.7km(93.84%)

0.6km(0.69%)

4.7km(5.47%)

경춘선
京春線 / Gyeongchun Line

소유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위임)

운영기관

[1]

노선번호

310

노선명

경춘선 (京春線)

종류

고속철도, 일반철도

영업거리

80.7㎞

궤간

1435㎜

역수

20

최고속도

180km/h

기점

망우역

종점

춘천역

전기

교류 25000V 60㎐ 가공전차선

신호

ATS-S2, Thales ERTMS Lv.1 (ATP)[2]

선로 수

2

개업일

1939년 7월 25일

운영노선

ITX-청춘
수도권 전철 경춘선
화물열차

조금은 지쳐있었나봐 쫓기는 듯한 내 생활

아무 계획도 없이 무작정 몸을 부대어보며

힘들게 올라탄 기차는 어딘고 하니 춘천행

지난 일이 생각나 차라리 혼자도 좋겠네

춘천가는 기차는 나를 데리고 가네

오월의 내사랑이 숨쉬는곳

지금은 눈이내린 끝없는 철길위에

초라한 내모습만 이길을 따라가네

그리운 사람

차창가득 뽀얗게 서린 입김을 닦아내 보니

흘러가는 한강은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고

그곳에 도착하게 되면 술한잔 마시고 싶어

저녁때 돌아오는 내 취한 모습도 좋겠네

춘천가는 기차는 나를 데리고 가네

오월의 내사랑이 숨쉬는곳

지금은 눈이내린 끝없는 철길위에

초라한 내모습만 이길을 따라가네

그리운 사람 그리운 모습

- 가수 김현철, 1집 앨범 ‘김현철 vol.1’의 수록곡 '춘천가는 기차'.

1. 전 구간 주행 영상
2. 역사
3. 역 목록
4. 관광
6. 기타
7. 연장 떡밥
8. 지선 철도
9. 경춘선 180㎞/h 구간
10. 둘러보기
11. 관련 문서

1. 전 구간 주행 영상

용산역 춘천역 전 구간 주행 영상

춘천역 용산역 전 구간 주행 영상

2. 역사

▲ 구 경춘선. 2010년 12월 20일 성북역(현 광운대역)에서 촬영. 영상 속의 7000호대 디젤기관차와 직각형 발전차도 현재는 모두 추억이 되어 버렸다. 특이하게도 모든 객차가 리미트 객차이다.[3]

1939년 경춘철도 주식회사에 의해서 사설 철도로 개통되었다. 경춘선이 사철로 지어진 이유는 조선총독부강원도청을 당시 도청 소재지중에 유일하게 철도가 없었던 춘천에서 철원군으로 옮기려는 계획을 세우자 이에 반발한 춘천 지역 유지들이 사재를 털어서 경춘선을 지어서 간신히 도청을 유지했었기 때문. 이미 1920년대에도 경춘철도 건설시도가 있었는데 이 때도 도청 문제를 언급하고 있다. 같은 처지에 놓였던 충청남도 공주시는 철도 유치에 실패해 대전에게 진작에 도청을 빼앗기고 인구 10만의 소도시로 전락해버렸다. 자칫하면 춘천공주처럼 몰락할 뻔했던 상황이었다. 반면 현대의 이미지와는 달리 일제강점기의 철원은 경원선금강산선 철도가 분기하는, 중부지역의 중요한 교통 거점이어서 도청을 이전할 만한 명분이 있었다. 경춘선 철도 설치에 대한 유래(강원일보) 또한, 화천 등지에 있는 강원도 산간의 목재를 수탈하기 위한 당시 일제의 경제적 이점도 맞물렸다고 볼 수 있다.

당시 기사 경춘선은 일제강점기 당시 남북한 통틀어 유일하게 조선인의 자본으로 부설한 사철이다. 이는 일제시대 당시 한반도 내에 건설된 많은 사철들(금강산전철을 비롯, 장항선, 수인선, 장진선 등등) 중 유일하게 조선인의 자본으로 건설된 사철이라는 점에서 주목할만 하다. 하지만 일본 자본이 100% 없었던 것은 아니다. 회사 임원 중에서 일본인 이름을 찾아볼 수 있다 당시 기사 또한 건설을 용이하게 할 목적으로 총독부 내무국장 출신의 우시지마 쇼조(牛島省三)를 영입하기도 했으며, 김찬수의 '일제의 사설철도 정책과 경춘선'을 참고하면 5,000주 이상 대주주 11명 중 2명만이 한국인 이였다.(pp.169~171)

특히 경춘철도 주식회사는 동대문부터 서울역까지 지하철 부설계획까지 가지고 있었으나 태평양전쟁의 장기화로 인해 실행에 옮기지 못하고 1946년 미군청 군정청 법령 제75호에 따라 국유화 되었다. 기사

서울특별시 제기동역 2번 출구 근방인 성동역[4]에서 출발하였다. 1971년 10월 5일 성동-성북 구간이 폐선되면서 시종착역이 청량리역으로 변경되었다. 무궁화호 운행 당시 청량리~춘천까지 소요 시간은 약 2시간.[5]

오랫동안 단선으로 운행되던 것이 2010년 12월 21일 복선 전철화를 하면서 성북-퇴계원 구간을 폐선하고 망우-퇴계원 구간을 신설하면서 시종착역이 상봉역으로 변경되고 무궁화호 운행도 폐지되었다(무궁화호 운행으로선 사실상 폐지 1호). 운행되는 열차는 코레일 361000호대 전동차코레일 368000호대 전동차[6]. 단, 최고속력 180km/h의 준고속 좌석급행열차 ITX-청춘은 용산역까지 운행된다. 이에 대해서는 해당 문서 참조. 이로써 이전의 구불구불한 노선에서 직선화된 노선으로 개량하면서 춘천까지의 소요시간이 많이 줄어들었다. 직선화하면서 터널과 교량의 비중이 매우 높아져 이전의 강변을 따라 이어지던 기존 노선이 주던 나름 좋은 뷰와 낭만은 줄었지만 서울-춘천 이동시간이 짧아지면서 접근성이 획기적으로 높아졌다. 기존의 역사들이 없어지고 새로운 곳으로 옮긴 역 건물이 많다.

3. 역 목록

자세한 내용은 경춘선/역 목록 문서로.

4. 관광

수도권 대학 MT의 장소가 이 노선상에 있는 곳으로 결정되는 일이 많았고, 북한강을 끼고 달리기 때문에 창밖의 풍경도 아름답다. 때문에 낭만과 청춘의 대명사로 통한다. 청년노선 복선전철 개통으로 인해서 이제는 새로운 노선이 터널투성이라 창밖을 보며 느끼는 낭만은 옛말이 됐지만

그래서인지 노선 주변에 유원지가 다른 어느 노선보다도 많다. 마석역 근처의 천마산과 수동계곡, 대성리역의 대성리 국민관광지, 청평역의 청평호 유원지, 상천역의 호명산(호명호수), 가평역 근처의 남이섬자라섬, 백양리역근처의 엘리시안 강촌 리조트, 강촌역을 필두로 한 강촌 유원지와 구곡폭포와 등선폭포, 김유정역의 김유정문학촌, 춘천역의 의암호반, 소양호 등등...

이들 유원지는 근래에 생긴 것도 있지만 1960~70년대부터 존재했던 것들이 대부분이다. 따라서 서울에 있는 대학에서 MT를 가게 되면 거의 80%는 경춘선 상에 있는 유원지가 선택된다. 경춘선의 옛 출발역이었던 청량리역 앞 시계탑은 이들의 집결지였고, 청량리역 옆에 있던 롯데백화점 청량리점은 출발 전에 장을 보는 장소였다[7]. 또한 일반적인 가족단위나 연인 단위의 관광객도 많이 볼 수 있는 곳. 이 때문에 봄과 가을이면 주말 경춘선 열차 승차권은 일찌감치 매진됐다. 이는 지금의 ITX-청춘도 마찬가지.

구 경춘선 노선 중 대부분이 노반을 이용한 자전거 도로가 되었다. 당시의 옹벽, 터널, 폐역 등이 그대로 자연스럽게 자전거도로상에 위치하게 되었고, 북한강변을 끼고 달리는 구간이 전체의 절반 이상이 되기 때문에 경치가 아름답다. 몇 군데 터널 안에는 조명이 설치되어 있어 아름답다.

서울에서 춘천까지만 100킬로미터 넘는 거리가 나와 대한민국의 자전거 도로 중 매우 길다는 것도 특이점인데, 원래 철도였다는 특성 때문에 급경사가 없어[8] 남녀노소 실력 관계 없이 갈수 있고, 힘들면 조금만 벗어나서 새로 생긴 경춘선 전철 기차를 타면 되므로, 하루 안에 편도로 갔다 올수 있기에 자전거를 타는 데 최적인 것도 장점이다. 폐역 중에는 능내역처럼 자전거 휴게소로 개조된 곳이 있고, 평내역처럼 그냥 빈 터만 남은 곳도 있다. 자전거 도로니까 중간 중간 스탬프 찍는 곳도 있다.

노선 일부는 선로 공원과 레일바이크 용도로 활용되고 있다.

레일바이크는 2012년부터 김유정역 → 구 강촌역[9], 구 경강역 ~ 가평인근 철교코스로 운영을 시작했다.

선로공원은 현재 서울시와 노원구에서 서울시 구간을 선로공원으로 조성하였다. 현재는 공사도 다 완료되어 잘 되어있는 상태. 월계 이마트/트레이더스 뒷편 부터 구 화랑대역까지 이어져있다. 공원화된 화랑대역에는 미카5-56호 증기기관차와 허기1호 증기기관차와 전차 두량이 있다.

5. 수도권 전철 경춘선

복선전철화가 완료됨과 동시에 무궁화호의 운행을 중단하고 수도권 전철이 운행하기 시작했다. 자세한 것은 해당 문서 참고. 무궁화호는 임시열차로만 다닌다.

  • 화물열차: 경춘선의 화물열차는 군화물 취급이 주를 이룬다. 매주 월요일,화요일 및 기타 필요할 때마다 화물이 들어가며 취급역은 김유정역퇴계원역이고 가끔 춘천역에서도 취급한다(전차를 상.하화할 수 있는 군부대 전용 인입선과 연결된 역은 김유정역과 퇴계원역뿐이며 당연히 인근에 군부대가 있다. 춘천역 착발 화물은 포대시멘트가 주를 이룬다). 경의중앙선 신호대기로 인하여 자주 지연을 먹는 오는 것이 특징이지만...어차피 열번이 현시각열차로 나오기 때문에 시간표와 지연은 무의미하다(...) 대략적으로 그 시간에 다닌다는것만 유추할 수 있을뿐. 그 외에도 사릉역, 마석역, 대성리역, 청평역, 가평역은 화물취급이 가능하며 상천역은 화물취급을 위한 부지가 마련되어있다.
  • 병원객차: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마다 정기적으로 병원객차가 다니며, 병원객차는 당연히 임시열번이다.

6. 기타

2010년 복선전철화로 신공덕역화랑대역이 폐역되었으나, 화랑대역은 근대문화유산으로 지정되어 철거되지 않고 남아 있다.

1939년 성동역~성북역 사이에는 성동역, 월곡역 등이 있었으나 1971년에 폐역되어 사라졌다. 도중 폐역으로는 답내역, 상색역, 의암역 등이 있었다.

구 경춘선 구간 중 퇴계원역에서 현 별내역까지의 구간은 복선전철화 후 폐선된 뒤에도 선로가 철거되지 않고 인근 군부대 철도수송대대의 인입선으로 재활용되어 지금까지도 정기적으로 군물자수송 열차가 다니는 중이다. 원래는 군부대의 들어가는 입구 부분에서 구경춘선 본선이 분기했었는데, 현재 흔적은 하나도 남아있지 않고 철도가 있었다는 것을 예측할 수 있는 단서는 부대 옆으로 곧게 나있는 산책로 뿐이다.

경춘선(동서고속화철도를 포함한 구간)과 비슷한 위치에 서울양양고속도로가 건설되었다. 양구군, 인제군에서 수혜를 입으며 화천군에서도 간동면을 경유해달라고 요청 중.

경춘선 무궁화호 운행 마지막날 기사, 뉴스에 나올 정도로 유명했다. 특히 남춘천행 무궁화호 #1837열차 경우 남춘천역에 도착할 때 여객전무님의 멋진 안내방송이 있었다고 한다.

7. 연장 떡밥

춘천역 이후 구간은 강원도에서 추진중인 속초시까지 이어지는 동서고속화철도를 건설해서 동해북부선과 연결해야한다고 계속 주장하였는데, 결과 발표가 계속 미뤄지다가 2016년 7월 8일에 결국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으며 2019년 8월에 기본계획 고시, 2019년 연말까지 실시설계에 착수할 예정이라고 한다.

일단 2026년 완공이 목표라고는 하는데, 정권이 바뀌고 예산 편성 지침이 달라지면 이런 대규모 공사가 늘 그렇듯이 몇 년 정도는 늦어질 것이다. 애초에 수익성이 매우 낮은 사업을 강원도에서 끊임없이 요구하고 지역 균형 점수를 필두로 따낸 것이다. 노선이 완성되면 ITX-청춘(혹은 EMU-250) 등의 열차가 서울 용산역에서 출발하여 속초까지 달리게 된다. 사실 이 사업은 남북관계가 키를 쥐고 있다. 잘만 되면 동해북부선을 통해 러시아 블라디보스트크-시베리아 횡단열차로 이어지는 거대한 노선에 연결하는 빠른 통로가 되기 때문이며, 경인 지역과 동해안 항구 지역, 강원 북부 지역 여러 군부대간의 병력과 물자 수송에도 큰 영향을 끼치는, 안보 군사적으로도 중요한 노선 되기 때문. [10]

여담으로, <ITX-청춘>이라는 열차 이름은 기·종점인 량리 - 천에서 따온 건데, 열차가 속초까지 가게 되면 미래에는 이것이 모두 안 맞게 된다. 또한 노선명 자체도 변경될 수 있다. 요즘 정부에서는 여러 개의 노선명을 통합하는 추세라 동해선이나 서해선, 경강선 같이 "경속선"[11] 혹은 "동서선", 아니면 수서평택고속선의 사례를 따라 "용산속초선" 같은 명칭으로 바뀔 수도 있다. 다만 경춘선의 이름이 워낙 유서깊은 이름이라 장항선의 사례처럼 노선이 연장되더라도 노선명이 그대로 유지될 수도 있고, 혹은 망우~춘천 간은 "경춘선"으로 유지하고, 춘천~속초 간은 다른 이름으로 설정할 가능성도 있다. 원주춘천선과 합칠수도 있다

8. 지선 철도

노선번호

노선명

기종점

철도거리

역수

31001

평내기지선

평내호평역평내기지

2.5㎞

2

경춘선에는 총 1개의 지선이 있다.

9. 경춘선 180㎞/h 구간

경춘선 180㎞/h 구간에는 고속진입, 고속진출 표지가 있다. 참고로 ITX-청춘의 역 통과 최고속도는 150㎞/h이다.(전 역사 psd설치에 따라 고속분기기 설치역은 통과속도 제한이 없어졌다.)

10. 둘러보기

11. 관련 문서


  1. [1] 업무분담역으로 지정 된 13개역의 역무는 사단법인 한국철도운수협회에 위탁하고 있다.
  2. [2] ITX-청춘
  3. [3] 2000년대 중반부터 경춘선 무궁화호 운행중지 시까지 경춘선에서는 흔히 볼 수 있는 편성이었다.
  4. [4] 지금은 해당 부지에 쇼핑몰인 '한솔동의보감'이 들어와 있다.
  5. [5] 표기된 시간은 1시간 55분 정도.
  6. [6] 준고속 좌석급행열차 "ITX-청춘"용.
  7. [7] 아직 마트가 일반화되지 않았던 때였다. 롯데백화점도 이 점을 노려 MT에 필요한 먹거리나 물품 등을 많이 들여놓고, "롯데백화점 청량리점"이라는 문구가 대문짝만하게 적힌 포장상자를 제공하여 광고 효과를 노리기도 했다. 전철화된 지금은 대부분의 경춘선 열차가 상봉역에서 출발하게 된데다 마트가 일반화되어 상봉역, 망우역 근처에 있는 홈플러스 상봉점이 그 자리를 대신하고 있다(전철 개통 초기에는 이마트 상봉점이 맡았다 2014년에 이노시티 건물 완공으로 홈플러스 상봉점이 대세가 됐다). 의외로 바로 옆에 있는 코스트코 상봉점은 잘 안 가는데, 회원카드가 필요한데다 문 여는 시간이 오전 10시로 MT 출발 시간보다 늦기 때문이다.
  8. [8] 1000미터당 상승 분량인 퍼밀(per mil)로 재는데, 철도는 세어도 1000 미터 당 30미터 상승, 30 퍼밀이고 그 이상 되면 급경사다. 경춘선 자전거 도로에선 7단 기어 자전거에서 낮춰야 2-3단으로 전 구간을 갈 수 있다. 아예 변속 기어가 없는 싱글 기어 자전거로도 힘들지 않다.
  9. [9] 운영 초기에는 무궁화호 운행 시절 이용했던 거리표지도 그대로 있었고 양방향 이용이 가능했으나 2016년 11월 현재 거리표지는 사라지고 김유정역에서 구 강촌역 방향만 이용할 수 있다. 반대방향은 주로 오르막길. 중간에 전동기를 이용하여 경사길을 자동으로 올라갈 수 있도록 하는 장치를 설치하였으나 한 방향만 운행하게 된 이후에는 이용하지 않는다. 김유정역으로 돌아갈 이용객을 위해서 도착지인 구 강촌역에서 김유정역까지 무료 셔틀버스가 운행된다. 하지만 몇년전부터 고장이 잦아서 운행중지할려는 방안에 강촌주민들이 반발하고 있다.
  10. [10] 철도가 얼마나 효율적이냐 하면, 2,000명에 이르는 연대 병력 전부가 개인 장비 풀로 장비하고 ITX-청춘급 단 네 개 편성으로 이동할수 있다. 무거운 탱크, 장갑차 운송도 별 일 아니다.
  11. [11] "경강선"의 노선명이 일제 잔재의 연장이라며 국민들의 반발을 산 것으로 보아 이 노선명이 쓰일 가능성은 현저히 낮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93.4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