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란세례

1. 개요
2. 사례

1. 개요

서민들의 수류탄

영어로는 Egging이라고 한다. 미움을 받는 유명 인사들이나 정치인들을 따라다니는 것이 바로 달걀이며 비슷하게 쓰는 걸론바나나토마토가 있다. 영미권에서는 파이 던지기도 있다.

실제로 유명인들이 달걀을 맞는 일들은 꽤 빈번하다. 1966년 잉글랜드 월드컵에서 북한에 지며 예선 탈락한 이탈리아는 공항에 들어서자마자 엄청난 달걀과 토마토를 맞았다고 한다. 레알망신

한국에서는 김영삼 대통령이 퇴임 이후 1999년에 해외 방문을 위해 김포공항을 이용하던 때 반 김영삼 논객에게 빨간 페인트가 들어있는 달걀어떻게 넣은거지 주사같은걸로을 맞은 사건이 있고, 노무현 대통령도 대통령 후보 시절인 2002년 11월 서울 여의도에서 열린 한 농민대회에서 투척을 받은 바 있다.

몇 년 전까지만 해도 졸업식 시즌만 되면 선배들이 후배들에게 달걀과 밀가루를 던져 튀김 1인분들이 경찰차 타는 일이 꽤 빈번했고 뉴스에서 자주 나왔다. 달걀을 던지는 이유는 부활의 의미로 새출발이라고 했는데 맞는 사람 입장은···.던진지 사흘만에 부활하시고(들들복음 4:44절) 때문에 경찰들이 졸업식 때마다 인근 야산이나 거리들을 순찰한다.

달걀을 던지는 이유는 단순하다. 맞았을 때 꽤 아프면서 터질 때 흰자와 노른자의 끈적함과 불쾌함 그리고 보는 사람들의 시각적인 효과와 비린내 때문. 그리고 위험성도 약한 편. 달걀 맞고 크게 다칠 가능성은 별로 없다.

근데 계란이라는게 잘깨지는 물건의 대명사로 인식될 정도로 충격에 약하단 이미지가 있지만 그건 길쭉한 측면에 충격이 가해질 경우고 위 아래, 특히 좁고 볼록해지는 윗부분은 생각보다 충격에 매우 강하다. 위 아래를 손으로 잡고 터뜨리려 하면 “이거 왜 안 깨져?!”라고 당황할 정도. 물론 계속 힘주면 깨지긴 하지만, 만약 사람이 이 윗부분이 향하도록 맞는다면 정말 아프다. 미간 같은데 잘못 맞으면 충격으로 정신이 혼미해진다.철갑고폭탄.

안 아프다고 해도 계란 투척은 폭행죄가 성립한다. 남한테 물 한 컵 뿌려도 폭행이니 계란이라면 말할 것도 없다.

2. 사례

2014년 1월 말, 저스틴 비버가 이웃집 문에 달걀을 던졌다가 미국 시민 27만명에게 추방 청원을 받아 캐나다로 갈 뻔했으나 간신히(?) 위기는 모면했다. 캐나다: 안돼 오지마

드라마에서 배우들에게 달걀을 자주 던지는 연출을 하는데 이는 달걀을 맞는 배우의 비판을 받는다거나 하는 상황을 극단적으로 연출하기 위함으로 보인다. 하지만 도가 지나칠 때도 있다. 2009년 KBS2 드라마 꽃보다 남자에서 주인공 구혜선학교에서 따돌림을 당하며 달걀과 밀가루 세례를 받았는데, 이 장면이 학교폭력 묘사라서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게 경고 조치를 받았다.

NC 다이노스의 새 홈 구장을 어디에 세울 것인가를 두고 논란이 벌어졌던 시절 마산종합운동장 자리에 새 야구장을 짓는 방안이 확정되자 창원시장 선거 시절부터 마산에 야구장을 짓겠다고 공언한 안상수 창원시장을 상대로 창원시의회 김성일 의원이 본회의장 내에서 날계란을 던졌다.(...) 김 의원이 던진 계란은 두 개였으며 이 중 하나는 안 시장의 어깨에 맞았고 하나는 회의장 벽에 맞았다. 결국 김 의원은 구속됐고 공무집행방해[1]죄와 상해죄가 적용돼 의원직 상실에 해당하는 실형을 선고받았다. 자세한 내용은 NC 다이노스 홈구장 부지 선정 논란 문서 참조.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 16강 진출에 실패한 대한민국 대표단의 해단식에서 계란과 베개를 투척한 사건이 있었다.

자매품도 있다 카더라


  1. [1] 공무를 집행중인 공무원에게 이유 불문하고 폭행 또는 협박을 가하면 공무집행방해죄가 성립한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2.5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