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질라: 어웨이크닝

{{{#!folding [ 펼치기 · 접기 ]

쇼와

고지라 · 고지라의 역습 · 킹콩 대 고지라 · 모스라 대 고지라 · 삼대 괴수 지구 최대의 결전 · 괴수 대전쟁 · 고지라・에비라・모스라: 남해의 대결투 · 괴수 섬의 결전: 고지라의 아들 · 괴수 총진격 · 고지라・미니라・가바라: ALL 괴수 대진격 · 고지라 대 헤도라 · 지구 공격 명령: 고지라 대 가이강 · 고지라 대 메가로 · 고지라 대 메카고지라 · 메카고지라의 역습

헤이세이

고지라 · 고지라 vs 비오란테 · 고지라 vs 킹 기도라 · 고지라 vs 모스라 · 고지라 vs 메카고지라 · 고지라 vs 스페이스고지라 · 고지라 vs 디스트로이어

고질라

고질라 · 고질라

밀레니엄

고질라 2000 · 고지라 × 메가기라스: G 소멸 작전 · 고지라・모스라・킹 기도라: 대괴수 총공격 · 고지라 × 메카고지라 · 고지라 × 모스라 × 메카고지라: 도쿄 SOS · 고질라 - 파이널 워즈

몬스터버스

고질라: 어웨이크닝 · 고질라 · 콩: 스컬 아일랜드 · 스컬 아일랜드: 버스 오브 콩 · 고질라: 킹 오브 몬스터 · 고질라 vs. 콩

신 고질라

신 고질라

애니메이션 영화

고질라: 괴수행성 · 고질라: 결전기동증식도시 · 고질라: 별을 먹는 자

그 외[1]

고질라: 몬스터 오브 몬스터

[1]:개별 문서가 있는 작품만 표기.

}}}

1. 개요
2. 상세

1. 개요

고질라: 어웨이크닝(Godzilla: Awakening)은 2014년 5월 15일 개봉된 영화 고질라프리퀄격 내용을 다루는 그래픽노블이다.

2. 상세

이 그래픽노블에 따르면 고지라는 고대로부터 '방사능을 먹이로 삼는 괴수'를 처치하는 역할이며, 긴 세월 동안 몇 번이나 나타났고 그 모습이 각지의 전설, 신화, 우화로 묘사되었다고 한다. 또한 어떠한 생명체가 지구상에 존재하는 방사능 에너지를 흡수해 기생하며 자라나면 그 때마다 고지라가 나타나 이러한 괴수들을 제거하며 자연계의 균형을 바로잡아주었고, 운석 충돌로 인해 지구상에 방사능이 줄어들며 이러한 괴수들도 땅 속 깊은 곳으로 사라지자 고지라도 함께 모습을 감추었다. 하지만 이후 선사시대부터 영화 본편 시점까지 비슷한 사건이 생길 때마다 다시 나타났고, 이와 관련된 기록들이 후손들에게는 마치 전설이나 신화, 우화 속의 존재처럼 그려져 내려온 것이라고.

이후 현대에 와서 인간들의 핵무기 사용이 괴수들이 다시 지구에서 활동을 재개하게 만드는 계기 중 하나가 되었고, 현대에도 나타나 방사능을 흡수하며 파괴행위를 일으키는 괴수의 존재를 알게 된 일부 인간들은 이를 '무토(M.U.T.O, Massive Unidentified Terrestrial Organism. 미확인 거대 육상 생명체)'라고 칭하며 이를 연구하고 대응하기 위해 '모나크'란 조직을 구성하고 일부 실험용 표본을 입수해 연구하던 중 표본을 방사능으로 자극하자 순식간에 자라나는 걸 목격하고 이 생물들이 지구의 지배자가 되지 못한 것에 대해 의문을 갖는다.

그러나 1945년 일본 히로시마 폐허에서 아들을 구하다가 고지라가 히로시마에서 방사능을 먹고 있던 괴수 '시노무라'를 추격하는 모습을 직접 목격하고 고지라의 사진까지 찍었던 세리자와 박사[1]는 괴수들이 지구의 지배자가 되지 못한 건 고지라가 그들을 막았기 때문이며 기원전 30,000년 전의 프랑스 동굴 벽화, 12세기 일본 수묵화, 15세기 독일 스케치 등[2]을 근거로 들며 각지의 전설, 신화, 우화와 같은 기록들도 단순히 상상한 걸 적은 게 아니라 고지라에 대해 기록한 것이라고 설명한다.

그러나 시노무라가 더욱 성장하기 전에 고지라를 통해 시노무라를 처리하자는 방안은 당시에는 받아들여지지 않았고, 실험실에 갇혀있던 무토도 탈출해버리면서 상황은 더욱 악화된다. 이에 고지라는 무토"들"을 계속 쫓아가며 제거하지만 그 중 하나는 다시 날아가며 도망쳐버리고 고지라도 도망가는 무토를 쫓아 비키니 섬으로 간다. 이에 군 당국에서는 섬 주민들을 모두 대피시킨 후, 고지라와 무토가 모인 타이밍에 둘을 모두 죽이기 위해 핵무기를 사용한 뒤 외부에는 이를 핵 실험이라고 발표한다.

이후 시간이 흘러 1980년도쿄에서 세리자와 박사는 자신의 아들 이치로에게 가족 사진과 오전 8시 15분에서 멈춘 시계,[3] 고지라의 사진 등이 담긴 상자를 넘겨주고 고지라는 핵폭탄으로도 죽지 않았으며, 고지라를 죽이는 건 자신들의 힘으로는 절대 불가능한 일이라고 언급하며 언젠가 아들이 자신과 같은 나이가 될 때쯤 같은 일이 반복될 수 있으니 그게 언제가 되었든 그 날이 오면 준비를 갖추고 그 때는 자신들과 같은 실수를 반복하지 말라고 알려준다. 영화 본편에서 이치로가 그렇게나 고지라 타령한 이유는 아버지의 영향이 큰 듯.

그리고 그로부터 1년이 지난 1981년, 세리자와 박사의 장례식이 치뤄지고, 장례식이 끝난 후 아버지의 관 위에 을 올리고 옆에서 혼자 앉아있던 어린 이치로의 앞에 자신이 전에 만났던 아버지의 "옛 친구"인 미국인 '쇼우'가 나타난다.

세리자와 : 당신께서 오시길 기다려왔죠. 전 준비됐습니다.

쇼우 : 자네가 그렇게 생각해주니 기쁘군. 그러나 앞으로 다가올 일에 준비됐을 사람이 있을지는 모르겠다네.

라는 대화 이후 고지라가 핵폭발에서도 살아남은 것을 보여주는 장면, 그리고 왠지 여러 군데가 흑색으로 지워진 모나크의 보고서가 나오며 앞으로도 고지라와 무토가 현대사회에 다시 나타날 것을 암시하는 장면으로 끝을 맺는다.

여담이지만 영화 본편에선 세리자와 이치로 박사가 아버지의 유품인 시계를 보여주며 1945년 8월 6일 히로시마, 오전 8시 15분에 대해 언급하는 부분이 있는데, 이는 이 그래픽노블에서 이치로의 아버지가 히로시마에서 괴수를 쫓던 고지라를 목격하고 사진까지 찍은 것에 대한 암시다. 그런데 영화 본편에선 이게 제대로 설명이 되지 않아서 이치로가 시계를 꺼내 히로시마를 언급하는 부분이 미국에게 깝치다가 핵 맞은 전범국 사람이 거기에 대해 항변하며 감성팔이를 하는 장면이라며 욕을 먹게 되어버렸다(...) 안습

만화 줄거리에 영화 시나리오 작가가 참여해서 그런지 내용도 진지하고, 설정도 일관성 있고, 플롯도 만화책에서 영화로 자연스럽게 흘러간다. 이 때문인지 만화 줄거리는 물론 갈등 구조도 사실상 영화를 관람한 관객이라면 몇 장면만 봐도 대충 어떤 내용인지 예상할 정도로 영화와 거의 흡사하게 흘러가는 게 문제지만 대신 그만큼 이야기에 통일성이 있고 설정 구멍도 작으며 영화판에 없는 원작의 각종 오마주도 서비스로 들어가있다.


  1. [1] 영화 본편에서 등장한 세리자와 이치로 박사의 아버지.
  2. [2] 참고로 작중에 나온 동굴 벽화나 일본 수묵화는 실재하지만 고지라는 고사하고 비슷한 그림도 없다. 어디까지나 코믹스만의 설정.
  3. [3] 영화 본편에서 이치로가 해군 제독인 스텐츠에게 보여줬던 그 시계.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4.9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