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철의 허수아비

  상위 문서: 유희왕/OCG

유희왕의 일반 함정 카드.

1. 설명
2. 관련 카드

1. 설명

내수판

해외판

한글판 명칭

고철의 허수아비

일어판 명칭

くず鉄のかかし

영어판 명칭

Scrap-Iron Scarecrow

일반 함정

①: 상대 몬스터의 공격 선언시에, 그 공격 몬스터 1장을 대상으로 하고 발동할 수 있다. 그 공격을 무효로 한다. 발동 후 이 카드는 묘지로 보내지 않고, 그대로 세트한다.

공격을 방어한 후 다시 세트되기 때문에 상대방의 공격을 지속적으로 막을 수 있는 몇 안되는 유니크한 함정 카드.

하지만 룰상 함정 카드는 세트한 턴에는 발동할 수 없기 때문에, 정확히는 '1턴에 1번씩 공격을 막아주는 카드'라고 보는게 옳다. 그래도 1턴에 1번씩 지속적으로 공격을 막는다는 것은 몬스터 1장의 공격을 완전히 틀어막는다는거나 마찬가지이니 상당히 우수한 효과이며, 여러 장 깔아놓으면 깔아놓은 수만큼 공격이 막히니 상대는 해피의 깃털이 뽑힐 날만 기다리며 손가락만 빨 수밖에 없다.

세트된 턴에도 발동할 수 있었으면 상대의 공격을 매턴마다 모조리 막아내는 꼴이 되기에 사기카드가 된다.

아마 왕가의 신전이 원래 효과 그대로 남아있었다면 그야말로 악몽이 되었으리라.[1] 암흑의 문을 이용하면 상대 몬스터가 2회 이상 공격할 수 있는 게 아닌 이상 완벽하게 공격을 틀어막을 수 있고 여행자의 시련까지 깔아뒀으면 공격은 공격대로 막히고 잘하면 바운스까지 시켜버린다.

매턴마다 계속해서 공격을 1번씩 막을 수 있는건 쓸만하지만, 작렬 장갑등과 같은 제거 효과가 아니기에 필드에서 어드밴티지를 얻을 수 없다는 단점도 있다. 상대 필드를 비우고 직접 때리는게 가장 이상적인 비트 다운보다는 상대의 공격을 막는게 중요한 고문덱이나 종언의 카운트 다운같은 버티기 덱에서 더 큰 활약을 해줄 것이다.

시간이 지나서 유희왕 ZEXAL이 방영될 쯤에는 성스러운 방어막 거울의 힘이 무제한으로 풀려서 상대적으로 유용도가 줄었지만, 파괴하지 못하면 땡인 거울의 힘과는 달리 효과 무효화만 안 되면 한 놈이라도 공격을 틀어막는데다 막고 나서도 남아있으니 나름대로 입지는 있는 셈이다.

유세이가 첫 듀얼부터 최종 보스전까지 꾸준히 쓴, 어찌 보면 스타더스트 드래곤 이상의 유세이의 상징. 스타더스트 드래곤이 마법 / 함정을 지켜줄 수 있는데다, 파괴를 막고 나면 묘지로 가서 필드를 비우는 스타더스트 드래곤의 빈 자리를 때워줄 수도 있으니 둘 자체가 노리고 만든 것처럼 상성이 괜찮다. 그래서 그런지 이 카드는 원작에서 2번 이상의 공격을 막은 적이 단 2번뿐이었고, 대부분 위협적이라 생각한 상대가 재빨리 터트려 버렸다.

참고로 북미판은 허수아비가 십자가와 비슷하게 생겼다는 이유로 탄압당해 아래쪽이 두갈래로 갈라져있다.

웃긴 점은, 일본명 くず鉄のかかし의 앞부분 'くず'가 '쓰레기'를 뜻하는 일본어기 때문에 쓸데없는 카드는 없다는 유세이가 정작 작중에서 쓰레기라는 말은 가장 많이 한다는 것이다. 이래서인지 매드에서는 심심하면 쓰레기 운운한다. 다만 애초에 정크 싱크론 / 정크 워리어도 그렇고 컨셉이 쓰레기들 사이에서 주워서 덱을 만들었다이고 오히려 쓰레기들 사이에서 주운 카드로 싸워나간다는 의미로 카드 중에서 쓰레기는 없다라는 것을 강조하는 것이다.

듀얼링크스에서는 태그 듀얼 이벤트에서 유세이 Ai가 쓰는 덱에 포함되어 있었는데, 정작 플레이어가 얻을 수는 없다. 아무래도 듀얼링크스의 밸런스상, 듀얼링크스에 풀렸다면 꽤나 골치아픈 카드로 자리매김했을 카드였을 것이다.

수록 팩 일람

수록 팩

카드 번호

레어도

발매국가

기타사항

스타터 덱 2008

YSD3-JP032

노멀

일본

세계 최초 수록

스타터 덱 2009

YSD4-JP038

노멀

일본

듀얼 터미널 - 별의 기사단 세이크리드

DT13-JP046

DTP 노멀

일본

스타터 덱 2008

YSD3-KR032

노멀

한국

한국 최초 수록

스타터 덱 2009

YSD4-KR038

노멀

한국

2. 관련 카드

2.1. 고철의 상

스트럭처 덱 싱크론 익스트림에서 발매된 OCG 오리지널 고철 함정 카드. 문서 참조.

2.2. 고철의 시그널

듀얼리스트 팩 레전드 듀얼리스트 6에서 발매된 OCG 오리지널 고철 함정 카드. 문서 참조.

2.3. OCG화 되지 않은 카드

유희왕 5D's 68화에서 쿠즈야마 테츠조가 사용한 함정 카드들. 고철의 허수아비처럼 발동 후 다시 필드에 세트된다. 전부 OCG화 되지 않았다. 유세이는 고철의 허수아비만 사용했다.

2.3.1. 고철의 바리케이트

한글판 명칭

고철의 바리케이드

일어판 명칭

くず鉄のバリケード

영어판 명칭

Scrap-Iron Barricade

카운터 함정

필드 위에 앞면 표시로 존재하는 몬스터 1장을 선택하여 발동한다. 선택된 몬스터는 이 턴 상대의 카드의 효과로는 파괴되지 않는다. 발동 후 이 카드는 묘지에 보내지 않고, 그대로 세트한다.

1턴 동안 필드 위에 존재하는 몬스터 1장에게 효과 파괴 내성을 부여해 주는 강력한 효과를 가지고 있다. 거기에다 발동 후 다시 필드에 세트되기까지 한다. 요즘 환경에선 효과 파괴 내성은 많이 널려있어서 조금 빛이 바래는 감도 있지만 이 카드는 카운터 함정이기에 차별성이 존재한다. 게다가, 카운터 함정임에도 프리 체인으로 발동할 수 있다. 현실에서 나왔다면 제법 쓸 만했을 카드.

2.3.2. 고철의 함정 속으로

한글판 명칭

고철의 함정 속으로

일어판 명칭

くず鉄の落とし穴

영어판 명칭

Scrap-Iron Pitfall

일반 함정

상대가 몬스터의 특수 소환에 성공했을 때 발동할 수 있다. 그 몬스터를 상대의 패로 되돌린다. 발동 후 이 카드는 묘지에 보내지 않고, 그대로 세트한다.

엑스트라 덱 몬스터의 천적이 되는 끔찍한 카드. 소재들은 소재들대로 묘지에 가고, 기껏 특수 소환했는데 이게 발동하면 엑스트라 덱 몬스터는 바로 엑스트라 덱으로 되돌아가는데다 이 카드는 다시 필드에 세트된다... 묘지에 몬스터가 쌓이는 게 메리트가 아닌 이상 몬스터 2장을 묘지에 그냥 버린 꼴. 더군다나 파괴가 아닌 바운스 효과라서 스타더스트 드래곤으로 못 막는다. 더군다나 이런 카드가 묘지로 안 가고 다시 덮어진다는 건 어마어마한 견제력을 가지게 되기 때문에 몬스터를 아무렇게나 소환하기도 굉장히 껄끄러워진다. 나왔다면 충혹마의 소중한 최정예 탄환이 되었을텐데...

카오스 임팩트에 이 카드의 효과를 조정한 붐펄린이라는 함정 카드가 수록되었다. 공통적으로 바운스 대상을 지정하지 않으며 재활용이 가능하다. 대신 지속 함정 카드이고 소환될 몬스터 존을 해당 카드 발동 시에 지정해야 한다.


  1. [1] 물론 에라타된 현재도 왕가의 신전을 쓴다면 세트된 턴에서도 쓸 수 있고, 고철의 허수아비가 발동 후 세트를 하니까 공격을 한번 더 막을 수 있게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32.91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