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이로비

주의. 이곳은 여행자제 국가·지역입니다.

이 문서는 대한민국 외교부에서 여행경보 2단계인 여행자제로 지정한 국가 또는 지역에 대하여 기술합니다. 해당 지역은 치안이나 위생 등에서 심각한 문제가 있을 때가 많습니다. 이에 따라 테러 등으로 현지 정세가 급박하게 전개되는 일도 빈번하게 발생합니다. 따라서 이곳을 여행할 계획이 있으신 분들은 신중히 검토하시고, 현지에서 여행 또는 체류하시는 분들은 신변안전에 특별히 유의해야 합니다.

여행경보 단계는 현지 상황에 따라 변경될 수 있으며 설령 여행경보제도가 적용되지 않은 국가라 할지라도 완전한 안전을 보장하지 않습니다. 해외 여행 시에는 외교부 해외안전여행 사이트에서 해당국에 대한 정보를 반드시 숙지해야 합니다. 대한민국 정부에서는 위 권고사항을 따르지 않았을 때 발생하는 피해나 문제에 대해 어떠한 책임도 지지 않습니다.

Nairobi

1. 역사
2. 특징
3. 테러 공격
4. 트리비아

나이로비의 고층건물들을 배경으로 활보하는 기린(...)[1]

아프리카의 유럽

케냐수도. 이름의 유래는 마사이족의 언어로 시원한 물을 뜻하는 '에와소 니이로비(Ewaso Nyirobi)' 또는 '엥카레나이로비(Enkarenairobi)'라고 한다.[2]

제조업이 발달한 동아프리카 최대의 상업도시다. 인구는 2009년 집계로 약 314만명. 현재는 더욱 늘었을 것으로 추산된다.

1. 역사

1899년 영국이 철도건설을 위해 조달기지를 세우면서부터 도시로 발전하기 시작했다. 이후 1907년 영국령 동아프리카 보호령의 수도가 되었고 1963년 케냐의 독립과 함께 케냐의 수도가 되었다.

2. 특징

아프리카의 금융 허브이자 가장 활기찬 대도시로 유명하다. 유엔 환경 계획(United Nations Environment Program, UNEP)의 본부가 위치한 곳이기도 하다. 개발도상국에 위치한 최초의 UN 산하 기구의 본부.

고층빌딩도 상당히 많고, 상당히 멋진 스카이라인을 자랑한다. 공항으로는 조모 케냐타 국제공항이 있다. 유명한 건축물로는 국회의사당 건물, 원통형 빌딩과 아프리카 초막을 연상시키는 건물디자인이 인상적인 케냐타 회의소, 나이로비 가톨릭 대성당, 이슬람 자미아 모스크가 있다.

국회의사당을 기준으로 북부로 가면 국립박물관과 나이로비 대학교가 나오며, 남쪽으로는 철도 작업장과 공업지대가 펼쳐져 있다. 시내에서 남쪽으로 약 8km 정도만 나가도 세계적인 공원으로 이름난 나이로비 국립공원을 볼 수 있다.

2000년 기준 나이로비에 살고 있는 사람들 중 1/3은 공무원이다.[3]

3. 테러 공격

중동은 아니지만 아프리카의 주요 대도시인 만큼, 테러가 자주 일어난다. 1998년 이웃국가인 탄자니아의 다르에스살람과 더불어 나이로비의 미국 대사관에 차량 폭탄 테러가 발생하여 200명 이상이 사망했다. 미국 대사관이 나이로비 중심지에 있어 피해가 더 컸다고 한다. 2013년에는 알샤바브가 주도한 케냐 쇼핑몰 테러가 일어났다.

1998년 테러 당시 사진.

4. 트리비아

  • 기동전사 건담 SEED에서는 이 도시에 남아프리카 통일기구의 수도가 위치하고 있다.
  • 대한항공에서 직항편을 띄우는 도시 중 하나였다. 이는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지역 중 최초다. 하지만 그놈의 에볼라 바이러스 때문에 단항했다. 현재 방콕에 취항 중인 케냐항공대한항공방콕행에 코드쉐어를 걸었다.


  1. [1] 사실 나이로비 국립공원 방향에서 시가지를 찍은 사진이라 그렇다.
  2. [2] 실제로 엔카레 나이로비 라는 연못이 있던 자리다.
  3. [3] 나름대로 이유가 있는데, 지방 인프라가 부족한 탓에 주를 관할하는 도청급 행정기관이 수도에 있으니 일어난 아이러니한 현상...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