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특보

박근혜 대통령 탄핵 심판 당시 SBS 뉴스특보

1. 일반적 의미
2. 지상파 방송에서의 뉴스특보
2.1. KBS 뉴스특보
2.2. MBC 뉴스특보
2.3. SBS 뉴스특보
3. 종합편성채널에서의 뉴스특보
3.1. JTBC 뉴스특보
3.1.1. 진행자
3.2. JTBC 재해대비방송
3.3. 채널A의 정규 뉴스 프로그램

News特報 (뉴스 특별보도(特別報道))

1. 일반적 의미

말 그대로 특별한 상황이 발생했을 경우 나오는 특집 뉴스 프로그램. 주로 태풍, 지진[1], 폭설, 집중호우 등의 천재지변[2]이나 정부 중대 발표, 대형 사고, 그 밖의 정치적 혹은 사회적으로 큰 사건[3] 등이 터졌을 때 방송한다. 신문에 호외가 있다면 방송에는 뉴스특보가 존재한다.

일반적으로 속보가 뜬 다음에는 정규 편성을 중지하고 뉴스특보 프로그램을 편성한다. 예로 9.11 테러 때를 예로 들면 한밤중에 자막으로 속보가 몇번 뜨더니 갑자기 정규방송이 중지되고 특보를 밤새도록 편성한 적이 있다. 유럽은 대낮이었기 때문에 아예 그날의 정규 편성을 날려먹고 하루종일 뉴스특보만 나왔다고. 실제로 사건 당일 독일 제1공영의 대표 채널인 Das Erste에서는 낮 시간 내내 타게스샤우가 나왔다고 한다.

뉴스특보가 있는 날에는 메인 뉴스 프로그램[4]에서도 특집 편성을 하는 경우가 많다.

2. 지상파 방송에서의 뉴스특보

2.1. KBS 뉴스특보

뉴스속보 모음.

2019년 11월 22일 ~ 현재 오프닝.

KBS의 특집 뉴스 프로그램. 방송 시간은 유동적으로 아나운서, 기자들이 무작위로 돌아가면서 앵커를 맡아 진행한다. 정규 프로그램이 방송되는 도중에 즉시 전달해야 하는 중요한 소식이 발생한 경우 정규방송을 중단하고 그 소식에 관련된 뉴스를 전달한다. 특성에 따라 중대한 사건의 경우 'KBS 뉴스속보'[5], 날씨와 관련된 경우 'KBS 기상특보'/'KBS 기상속보'라는 타이틀로 편성된다. 주로 재난방송 주관방송 채널 KBS 1TV에 편성되나 상황에 따라 KBS 2TV에서 편성되는 경우도 있다.

위급한 자연재해(호우, 태풍)가 발생할 때에는 KBS 1TV가 종일 뉴스특보로 채워진다. 그러나 2016년 경주 지진 당시에는 지진 발생 당일 제대로 된 뉴스특보가 편성되지 않아 시청자들의 비판이 잇따랐다.[6]

2.2. MBC 뉴스특보

MBC의 특집 뉴스 프로그램. 방송 시간은 유동적으로 아나운서, 기자들이 각자 무작위로 돌아가면서 앵커를 맡아 진행한다. 전체적인 그래픽과 시그널은 일반 'MBC 뉴스'와 공유한다. 정규 프로그램이 방송되는 도중에 즉시 전달해야 하는 중요한 소식이 발생한 경우 정규방송을 중단하고 그 소식에 관련된 뉴스를 전달하기도 한다. 특성에 따라 중대한 사건의 경우 'MBC 뉴스속보'라는 타이틀로 편성된다.

타이틀 왼쪽에는 '특보 MBC NEWS'가 적힌 MBC 무브먼트가 표시되어 있다.

2.3. SBS 뉴스특보

SBS의 특집 뉴스 프로그램. 방송 시간은 유동적으로 아나운서, 기자들과 아나운서들이 각자 무작위로 돌아가면서 앵커를 맡아 진행한다. 특성에 따라 중대한 사건의 경우 'SBS 뉴스속보'라는 타이틀로 편성된다.

프리즘 테마색은 타이틀 한정으로 '남색'인데 방송 중에는 메인 컬러인 '파란색'을 사용한다. 프리즘 디자인이 적용된 후의 첫 뉴스특보는 북 고위 대표단 방문 관련 뉴스특보였다. 다만, 2017년 11월 15일에 포항 지진 관련 뉴스특보로 방송되었을 때는 빨간색도 같이 사용했고, 2017년 11월 29일에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 관련 뉴스특보로 방송되었을 때는 모닝와이드 1, 2부 이전에 방송된 것 때문에 모닝와이드의 주황색을 사용했다.

대통령 탄핵 소추 등의 중대한 사건에서는 오프닝 타이틀을 따로 만든다. 정규 프로그램이 방송되는 도중에 즉시 전달해야 하는 중요한 소식이 발생한 경우 정규방송을 중단하고 그 소식에 관련된 뉴스를 전달하기도 한다.

3. 종합편성채널에서의 뉴스특보

둘 다 실제 뉴스특보 방송 화면이다.

2012년 들어 TV조선에서 별 일 아닌 것에 '뉴스특보'라는 이름을 달고 방송을 하더니 채널A에서도 따라하고 나섰다. 실제로 이 당시 오후 시간대에 위 3개의 채널을 틀게 되면 높은 확률로 '뉴스특보'라는 자막이 뜬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사실상 JTBC을 제외한 TV조선, 채널A, MBN의 뉴스특보는 말만 뉴스특보지 매일 편성되는 정규 프로그램이나 다름없고, 쾌도난마처럼 시시콜콜한 정치 관련 주제 가지고 1시간 동안 전문가들과 떠들면서 시간 때우는 프로그램이다.

왜 이러냐면, 종합편성채널은 엄연히 방송분류 제한이 걸려있고 뉴스 편성 비율이 일정 비율을 넘을 수 없는데. 속보편성은 예외다. 이 때문에 별거 아닌 기사를 속보인 것처럼 일정 간격으로 계속 내보내면서 꼼수로 서류상 타 프로 편성을 취소하고 뉴스 편성을 연장하는 것. KBS, MBC 등의 지상파 방송이 큰 사건이 나도 속보를 몇분 보내다가 정규 편성으로 돌아간 뒤 이후 뉴스특보를 편성하는 이유도 이것이고, 종편이 사실상 뉴스 올인 채널이 되어도 종편 재심사 때 안걸리는 가장 큰 이유가 이것이다.

이런 변칙 올인 편성으로 평일 오후 시간대 뉴스특보가 재미를 보자 지상파 방송들이 2013년 가을개편 이후 이를 따라하기 시작했다. 그나마 이름이 뉴스특보는 아니며, KBS 1TV4시 뉴스집중, SBS3시, 뉴스브리핑 등이 그 예이다.

JTBC손 사장 덕분인지 이런 짓을 안 하고 있다. JTBC 뉴스특보는 1번 의미의 진짜 뉴스특보이다. 그런데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이후로는 정말로 뉴스특보가 정규프로그램화 되었다가 19대 대선 이후 새 대통령이 취임하며 막을 내렸다. JTBC 주말 뉴스특보 문서 참조.

2015년 이후로는 방송사들이 대놓고 '뉴스특보'라는 명칭을 쓰는 것이 부적절하다고 판단한 탓인지 진짜 특보 상황이 아닌 평상시에는 뉴스특보라는 명칭을 쓰지 않고 '뉴스특급' 등으로 에둘러 표현하고 있다.

3.1. JTBC 뉴스특보

JTBC 뉴스특보

방송사

홈페이지

홈페이지

2018년 5월 24일 방송분의 전체 영상으로, 썰전 방송 도중에 연결되어 시작하였다.

JTBC의 특집 뉴스 프로그램. 방송 시간은 유동적으로 아나운서, 기자들이 각자 무작위로 돌아가면서 앵커를 맡아 진행한다. 정규 프로그램이 방송되는 도중에 즉시 전달해야 하는 중요한 소식이 발생한 경우 정규방송을 중단하고 그 소식에 관련된 뉴스를 전달하기도 한다. 특성에 따라 중대한 사건의 경우 'JTBC 뉴스속보'라는 타이틀로 편성된다.

이 뉴스는 특이하게 남색 그라데이션 디자인이 아닌 예전 지구본+삼각형 디자인을 사용했었다. 자주 나오지 않아서 굳이 바꿀 필요성을 느끼지 못한 듯. 단, 긴급속보가 아닌 단순중계방송에서는 그라데이션을 적용하기도 한다. 그러다가 2017년 11월 29일부터 속보성 뉴스특보의 타이틀도 바뀌었는데, 뉴스룸 오프닝 타이틀 일부를 재활용했다. 바뀐 타이틀이 처음 나온 건 당일 새벽 북한의 도발에 따른 뉴스특보에서다. 오프닝 음악은 바뀌지 않았으나, 경우에 따라 2017년 5월까지 주말 마다 방송된 뉴스특보의 오프닝 음악을 사용하기도 한다.#

다른 종편의 뉴스특보와는 다르다! 그들은 시시콜콜한 내용들을 가지고 전문가와 떠드는 프로그램이고 이건 진짜 뉴스특보이다. JTBC에서는 뉴스현장 의 뉴스특보 역할을 대신한다.

그래픽 테마 색이 보통은 뉴스룸과 같은 남색이지만, 뉴스현장이나 주말 낮 뉴스에서 쓰는 파란색이 쓰이는 경우도 더러 있다.[7] 대통령 연설 등의 중대한 사건에서는 직접 오프닝 타이틀을 따로 만든다. 그런데, 12월 9일 탄핵소추안이 가결되고 뉴스특보 타이틀과 함께 바뀌었나 싶었지만, 이틀만 쓰고 이후에는 원래 사용한 오프닝 타이틀을 사용하였다.

박근혜-최순실 게이트 관련 속보

박근혜-최순실 게이트와 관련 집회 때문에 2016년 10월 30일 이후 뉴스특보가 방송되는 빈도가 대폭 늘었다. 주말에는 관련 뉴스특보가 매주 편성되는 중이며, 아예 전용 오프닝 타이틀도 만들 정도이다.[8] 뉴스특보 문서의 첫 번째 항목과 같은 진짜 특보만 하는 JTBC가 특보를 자주 내보낸다는 건 이번 사건이 매우 심각하다는 방증일 듯. 주말 뉴스특보는 아예 고정 프로그램이 되었다.

개편 이후 JTBC 뉴스속보

JTBC 지진 속보 자막

3.1.1. 진행자

2017년 3월 기준으로 평일 오전~오후 시간대에는 앵커 경험은 있지만 고정 출연 프로그램이 없는 진행자가 주로 담당하고 있다. 보통 정치1부 박성태 기자가 1순위로 투입되고, 금요일에는 같은 정치1부의 오대영 기자[9]가 추가로 합류한다. 장기간 특보가 예상될 경우, 오전 시간대에는 JTBC 뉴스 아침&의 앵커가 연이어 진행을 맡는 경우도 있다. 물론 오후 2시대에는 뉴스현장김종혁 대기자, 4시대에는 사건반장박성준 아나운서, 오후 6시 대에는 이상복 정치2부장(과 정치2부 기자들)이 진행한다. 단, 정치 관련 특보일 때는 뉴스특보 편성 대신 특집 정치부회의를 편성한다. 저녁 뉴스룸 직전에 뉴스특보가 편성되는 경우에는 안나경 앵커가 진행한다. 또 심야에 뉴스특보가 편성되면 박성태 기자가 진행한다. 주말에는 오전과 오후 시간대에는 이 시각 뉴스룸의 앵커가,[10] 저녁 시간대에는 JTBC 뉴스룸의 주말 앵커가 각각 담당하고 있다.

3.2. JTBC 재해대비방송

JTBC 재해대비방송

방송사

JTBC

기상특보도 있다. 그런데 2013 ~ 2016년동안 방영된 기상특보는 단 2개다... 그 2개마저 긴급속보라기 보다는 겨울철 동파방지 홍보에 가까웠다... 게다가 기상특보도 편성표에 안 나오는 틈새 시간대 (주로 새벽)에 방송된다. 이전에는 기상특보도 뉴스특보의 오프닝과 동일했으나, 언젠가부터 오프닝에 다른 뉴스 프로그램과 같은 그라데이션이 적용되고, 음악은 주말 낮 뉴스의 오프닝에서 쓰는 것으로 바뀌었다.

근래에는 JTBC 재해대비방송으로 타이틀이 변경되어 주로 05:30대에 방송되고 있다. 물론 편성표에는 미기재. 그리고 오프닝 타이틀 하단에 아예 재해대비를 위한 사전녹화방송이라는 문구까지 띄운다.

3.3. 채널A의 정규 뉴스 프로그램

채널A 오후 시간대 뉴스가 대부분 뉴스특보로 진행되자 아예 오후 1시대 뉴스 프로그램 이름을 뉴스특보라고 짓게 되면서 만들어진 프로그램이였다. 2013년 10월 28일부터 2014년 2월 7일까지 방영하였다.

기존의 직언직설과 탕탕평평을 합친 프로그램으로 정연욱 기자, 이언경 아나운서, 강은지 기자 등을 거쳐 윤경민 기자와 강수진 아나운서가 진행을 맡았었다.

2013년 12월 직언직설이 다시 분리되었고, 2014년 2월 채널A도 정규 프로그램 이름을 뉴스특보로 하니 뭐했는지 뉴스 추적자로 개편되면서 폐지되었다.

그러나 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사고 이후 특보 체제가 이어졌고 그 뒤 낮 12시 30분 시간대에 '1230 뉴스특보'라는 이름으로 사실상 부활했다가 다시 폐지되었다.

3.4. TV조선의 뉴스특보

TV조선 뉴스특보 항목으로.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KBS NEWS 문서의 r1710 판, 7.1.1번 문단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MBC NEWS 문서의 r1261 판, 7.1.1번 문단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SBS NEWS 문서의 r1193 판, 9.1.1번 문단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JTBC news 문서의 r1157 판, 6.7번 문단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JTBC news 문서의 r1523 판, 6.1번 문단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1. [1] 일본에서는 긴급지진속보 뜨면 곧바로 스튜디오로 화면 전환하고 2시간 동안 뉴스 특보를 진행한다. 지진 스케일이 큰 경우 며칠간 할때도 있다.
  2. [2] KBS에서는 이 경우 기상특보로 편성한다.
  3. [3] 청해진해운 세월호 침몰 사고,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사건, 이명박 전 대통령 구속 사건 등.
  4. [4] SBS 8 뉴스, KBS 뉴스 9, MBC 뉴스데스크, JTBC 뉴스룸 등.
  5. [5] 2011년 이후로는 앵커가 속보라는 표현을 쓸 때가 있지만 타이틀 자체가 뉴스속보라고 나온 경우는 없다.
  6. [6] 같은 날 JTBC 뉴스룸은 당일 출연이 예정됐던 유력 정치인의 인터뷰까지 미뤄가며 지진 상황을 전달해 이른바 재난방송 주관방송이라는 KBS에 대한 실망이 더 컸다.
  7. [7] 좌상단 "뉴스특보" 문구가 나오는 부분과 앵커, 출연자 이름 자막 기준이다. 이외의 자막은 모두 적색 바탕이다.
  8. [8] 물론 뉴스현장, 주말 뉴스 타이틀을 일부 재활용했다.
  9. [9] 고정 출연 코너인 JTBC 뉴스룸팩트체크는 월~목요일 코너이다.
  10. [10] 다만 중요한 대통령 긴급브리핑등 중요한 특보의 경우 박성태 기자나 오대영 기자가 진행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82.9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