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그리워질 때

KBS 일일 드라마

들국화

당신이 그리워질 때

하늘바라기

1. 소개
2. 등장인물
3. 주제가

1. 소개

1970년대 초부터 KBS가 일일연속극을 편성한 이래로 1970년대 당시에는 여로-파도-팔도강산 80년대에는 보통 사람들 90년대 초반에는 서울뚝배기처럼 인기가 높은 작품이 나오기는 했지만 이 당시에는 KBS가 땡전뉴스로 대표되는 친정부 논조때문에 일일연속극만 끝났다 하면[1] MBC 뉴스데스크로 채널을 돌리는 경우가 많았기에 일일 연속극 시청률이 9시 뉴스의 시청률로 이어지지 않았다.[2]

이 드라마의 연출을 맡은 이영희 PD는 처음으로 연속극을 연출했는데 상당한 대박이 났다. 또한 이금림 작가의 필력이 더해지면서 당시에 상당한 시청자들을 끌여들일 수 있었다. 예나 지금이나 이 시간대의 일일드라마는 '가족들이 편안하게 보는 소재'가 메인소재인데 이 드라마가 사랑받은 이유는 직장인 여성들의 육아 고민 등의 애환을 잘 그려냈다는 점.[3] 그래서 주인공역을 연기한 박지영이 여성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가장 좋아하는 드라마 여성 캐릭터' 부분에서 1위를 차지했다. [4] 또한 큰 사건 없이 잔잔한 흐름으로 이어가는 구성은 이후 일일극의 전개에 상당한 영향을 미쳤다. 또한 이 작품의 흥행이 KBS의 이미지 개선과 겹치면서 KBS 뉴스 9가 본격적으로 뉴스 시청률 1위를 달성하게 되는 효과도 얻었다. 1TV에서 마지막으로 광고하던 시절임에도 광고수입은 거의 얻지못했다만

이 드라마는 무려 1년 4개월, 313회라는 길고 아름다운 분량을 자랑하는데 사실은 기구한 사연이 있다. 엄청난 인기덕에 4월에 종영하려던 계획이 6월까지 연장되었는데 후속으로 기획된 딸부잣집이 주말극으로 가버린 것. 실은 주말극 자리에 '바람 불어도'라는 드라마가 편성될 예정이었는데 작가와 연출자의 갈등 때문에 드라마가 엎어지면서 결국 딸부잣집이 주말극으로 편성되었고 이 작품은 9월까지 연장되었다. 그리고 후속으로 '그대에게 가는 길'이 편성될 예정이었는데 이게 또 2TV 일일극으로 편성되면서 결국 연말까지 방영되었다. 어쨌든 주말극 자리에 땜빵으로 간 딸부잣집도 KBS 주말극의 주도권을 잡아온 공헌을 했으니 뭐 괜찮은 결과가 나왔다.

2. 등장인물

3. 주제가

가수 김승기와 이미키가 듀엣으로 부른 주제가도 크게 히트했다. 작사는 김승기 본인, 작곡은 이태열.

다르다는 말을 쉽게 하며 때론 나만을 고집하지 서로의 폭을 넓혀가며 늘 솔직할 수 있다면

나 없이는 어떤 자리라도 항상 어색했다는 그 말 나와 함께 할때 자신을 갖던 내가 꼭 필요한 사람작은 표현이 내겐 큰 희망이 되고 당신이 내게 그리워질때 난 이미 그대가 되네느낄 수 없는 사랑도 말론 할 수 있지만 말조차도 하지 않는 그런 사인 정말 싫어당신이 그리워질때 처음 만난 설레임 떠올리며 다짐하지 더 좋은 모습 위해작은 표현이 내겐 큰 희망이 되고 당신이 내게 그리워질때 난 이미 그대가 되네느낄 수 없는 사랑도 말론 할 수 있지만 말조차도 하지 않는 그런 사인 정말 싫어당신이 그리워질때 처음 만난 설레임 떠올리며 다짐하지 더 좋은 모습 위해당신이 그리워질때 처음 만난 설레임 떠올리며 다짐하지 더 좋은 모습 위해


  1. [1] 1981년부터 1994년까지 KBS 1TV에서 상업광고를 편성했음에도 이 시절에도 일일연속극과 9시 뉴스 사이에 광고를 아예 붙이지 않았다.(시보광고도 안나왔다!) 대신에 대신에 이런건 나왔지만 그런데도 시청률은 떡실신...
  2. [2] 1990년대 초반 기준으로 KBS 뉴스9의 시청률이 10%대 초중반 정도의 수준이었다.
  3. [3] 그래서 당시 2~30대의 여성시청자들에게 큰 반향을 불러일으컸다.
  4. [4] 참고로 남성캐릭터는 드라마 사춘기의 정준.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6.2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