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뮤지컬

1. 한국의 월간 잡지
2. SBS의 금요 드라마
2.1. 주요 등장인물

1. 한국의 월간 잡지

홈페이지

2000년 창간. 2014년 현재까지는 한국 유일의 뮤지컬 전문 잡지. 유일한 전문지라는 의의도 있지만 덕후들의 블로그 리뷰보다 더 나을 건 없다는 비판도 있다.

실제로 잡지임에도 불구하고 트레이스 유의 팬들에게 꿀피부 배우를 쫓는, 밀당을 좋아하지 않는, 게이 취향의 누나 라고 악담하는 등 전문적인 모습은 전혀 보이지 않는다. [1]

이에 대해 항의한 독자들에 대해서는 계속 침묵하고 있다. 개인 취향 대로 쓰는 블로그와 하나도 다를게 없는 것.

내용 자체에도 비판이 이어지고 있다. 개인의 블로그였으면 취향 차로 볼 수 있지만 지면에 실을 내용은 아니라는게 중평. 무엇보다 한국 유일의 뮤지컬 전문 잡지라는 것에서 극에 대한 이해가 있어야하는데, 3번 봤다고 기자는 말했지만, 내용을 보면 아무 것도 이해하지 못함이 티가 난다. [2] 언제인가부터 잡지 제작진 측이 매너리즘에 빠진 듯했는데 그것이 트레이스 유 기사 건에서 터져버린 것이라는 평도 있다.

이후 2014년 2월호에서도 셜록 홈즈(뮤지컬)의 주연 배우인 송용진의 인터뷰 기사 초반부에서 셜록(드라마)의 주연인 베네딕트 컴버배치를 '뱁새눈, 컴버배추'라고 칭하는 불필요한 어그로를 끌기도 했다.

추가 바람.

2. SBS의 금요 드라마

SBS 금요 드라마

신의 저울[3]

더 뮤지컬

힙합왕 - 나스나길

2011년 9월 2일부터 동년 12월 23일까지 방영되었다. SBS의 전 금요 드라마[4]. 금요 드라마의 부활이라는 취지는 좋았으나, 구혜선앙상블도 못할 것 같은 노래 실력과 뮤지컬을 잘 안 보는 사람한테는 괜찮게 들리겠지만 옥주현의 다소 느끼한 연기, 그 외에 오그라드는 대사와 설정들로 인해 뮤덕들에게는 첫화부터 싸늘한 비웃음만을 당했고[5] 다른 시청자들에게도 그닥 크게 어필하지 못했는지 애국가 시청률과 씨름하다 시원하게 잊혀져 버렸으며, 나아가 이 드라마 이후 2019년, 열혈사제금토 드라마로 편성할 때 까지 SBS는 8년 간 금요일에는 드라마를 일절 편성하지 않았다.

2.1. 주요 등장인물


  1. [1] 심지어 2인극일뿐 그런 성향은 하나도 보이지 않는다. 자세한 것은 트레이스 유 항목 참고
  2. [2] 사실 이는 트레이스 유의 문제이기도 하다. 하지만 기자가 아무것도 이해하지 못하고 글을 쓰는 것은 말이 안된다는 비판이 많다.
  3. [3]드라마가 종영된 이후 3년 만에 더 뮤지컬로 금요 드라마가 재시작됐었으나, 시청률 부진으로 또다시 더 뮤지컬을 끝으로 금요 드라마는 약 7년간 편성이 중지됐다.
  4. [4] 참고로, 사전 제작이다.
  5. [5] 항덕이라면 부탁해요 캡틴을 생각한다면 이해가 빠를 것이다(...). 우연찮게 여주인공도 같은 배우다.
  6. [6] 재미있는 것은 극중에서는 고은비에게 '선생님' 소리를 듣는데 실상 최다니엘은 구혜선보다 2살이 어리다는 거다. 쉽게 얘기해서 최다니엘이 노안이라는 얘기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2.4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