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배기

  인터넷 유행어에 대한 내용은 뚝배기(유행어)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1. 개요
2. 상세
3. 그 외

1. 개요

찌개 등을 끓이거나 담을 때 사용하는 오지그릇이다. 여기서 오지그릇이란 붉은 진흙으로 만들어 볕에 말린 뒤 오짓물[1]을 입혀 구운 그릇을 말한다. 뚝배기의 겉이 거무스름한 색인데 오짓물을 바르지 않은 부분이 붉은색인 건 이 때문이다. 뚝배기라는 구수한 이름답게 고려 시대부터 지금까지 사용되어 온 토속적인 그릇이다.

2. 상세

빨리 끓고 빨리 식는 금속제 냄비와는 달리 열 전도율이 낮은 재질의 특성과 열에 버텨야 하는 그릇의 목적상 두께가 금속제 그릇보다 상당히 두꺼운데, 이러한 특징이 합쳐져서 끓는 속도가 느리지만 식는 속도도 역시 느리다. 이러한 뚝배기의 특성에 맞춰 국물 있는 요리를 해 먹을 수 있고 데워진 음식을 담아둬도 그 온기가 오래간다.

그런 특성으로 인해 라면과는 상극이다. 느리게 끓기 때문에 면이 잘 익지 않으면서 붇기는 또 잘 불어버린다. 또한 라면 분말스프가 뚝배기 속으로 스며들기 때문에 먹고 난 후 설거지도 어려워진다. 그래서 라면은 일반적으로 양은냄비[2]나 스텐리스 냄비, 유리 냄비에 끓여 먹는 것이 보편적이며, 양은냄비가 아니더라도 주로 금속제 냄비를 사용한다.그러므로 둥지쌀국수 뚝배기를 뚝배기에 넣어 먹으면 안된다 라면 회사들이 광고에서 한결같이 금속제 냄비만 쓰는 것도 이런 이유. 다만 라면 다수를 연속해서 빠르게 끓여내 다른 그릇에 담아 판매하는 경우 뚝배기도 곧잘 쓴다. 이럴 땐 대부분 모양만 뚝배기인 플라스틱(주로 멜라민 수지) 그릇이다.

인덕션과도 상극이다. 인덕션이 전자기 유도를 이용해서 조리를 하는데, 통짜로 부도체인 뚝배기는 인덕션 입장에선 아무 짝에 쓸모가 없다(...).

같은 오지그릇이라고 해도 지역마다 특색이 있어 중부지방의 뚝배기는 주둥이보다 배부분이 약간 가늘고 측면이 직선으로 떨어지는 특징이 있다. 주변의 뚝배기 음식점에서 받침대에 나오는 뚝배기는 보통 이런 식이다.

1990년대 말~2000년대 초부터 뚝배기에 담아내는 요리 앞에 뚝배기를 붙이는 경우가 많아졌다. 이는 원래 뚝배기에 요리하지 않던 요리를 뚝배기에서 조리해 담아내면서 나타난 현상이다. 뚝배기 라면, 뚝배기 불고기, 뚝배기 떡볶이, 등이 이에 해당한다. 또한 설렁탕, 삼계탕, 추어탕 등도 뚝배기에 조리해서 그대로 담아 내는 집이 많다. 이렇게 뚝배기째로 음식을 내는 식당에서는 느리게 끓는 것을 뚝배기를 감쌀 만큼 강력한 가스불 화력으로 상쇄하고, 금속제 뚝배기 집게로 빠르게 다루어 나무 등 내열 받침에 담아서 내면서 뜨거우니까 뚝배기 만지지 말고 먹으라는 안내를 해 준다.

주의사항이 있다면 설거지를 할 때 세제를 쓰면 안 된다. 흙으로 만든 그릇 특성상 미세한 구멍들이 많이 있는데, 그 틈으로 세제가 들어갔다가 나중에 물을 넣어서 끓이면 다시 배어나온다. 즉, 국물요리에 세제가 섞인다는 말이니 설거지를 할 때 쌀뜨물을 쓰거나 밀가루로 설거지를 하는 것이 좋다. 처음 사용할 때 식용유를 조금 발라두면 오래오래 깨끗하게 쓸 수 있다고 한다.

크기가 여러 가지가 있고 음식점에 가면 달걀만 그대로 쪄 상에 올리는 알뚝배기가 있다.

중국 현지에서도 요리 온기를 오래 유지하기 목적으로 한국산 뚝배기가 자주 사용되고 있다. 그에 따른 수출도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는 중이다. 백종원의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1화에서 마파두부가 한국산 뚝배기에 담겨 나온 것을 볼 수 있다. 그 외에도 미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인 아마존닷컴에서 판매중인 뚝배기(돌솥)가 구입자들로 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며, 일본인 관광객들이 가정집에서 사용해보고 싶어서 많이 구매해 가고 있다.

3. 그 외

  • 둥지쌀국수 뚝배기의 CF가 '한 뚝배기 하실래예'라는 대사로 인기를 끌면서 어느새 둥지쌀국수 뚝배기의 아이덴티티가 되었다. 포털 사이트에서 뚝배기라고 검색하면 쌀국수 뚝배기가 연관검색어로 나올 정도.
  • 욕설로서 쓰이는 경우도 상당히 많다. 이게 왜? ??? : 내가 뚝배기로 손님을 때렸어요.

  1. [1] 오지그릇의 ‘오지'는 오자기(烏瓷器)의 준말로 검은빛을 띤 고화도로 구워진 그릇.
  2. [2] 다만 오래되거나 찌그러진 양은냄비를 선호하는 습관은 피할 필요가 있다. 빈티지 감성이야 만족되겠지만 알루미늄 용출량이 많아질 수 있기 때문. 알루미늄은 체내 축적은 잘 되지 않는 편이지만 그래도 치매를 유발한다니 주의해야 좋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8.95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