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저 젤라즈니

1. 개요
2. 생애
3. 그의 작품
3.1. 국내 출간작
3.2. 각본

1. 개요

Roger Joseph Christopher Zelazny

로저 조지프 크리스토퍼 젤라즈니

1937년 5월 13일 ~ 1995년 6월 14일

미국판타지사이언스 픽션 작가이다. 판갤러들이 제일 사랑하는 작가

성이 Z로 시작하기 때문에 미국 책방에서 책 찾을 때 편리하다. 대한민국의 서점은 관리상 편의 때문에 출판사 이름으로 정렬하지만 미국 서점은 작가 성으로 정렬하기 때문이다.

2. 생애

1937년 5월 13일에 미국 오하이오클리블랜드에서 태어났다. 가계를 따져 보면 아일랜드인, 폴란드인, 독일계 펜실베이니아인의 혈통이라고 한다.

어릴 때부터 신화, 전설, 동화 등을 탐독했고, 초등학교 6학년 때 SF를 처음 접하고 학교 도서실에 있던 SF를 모두 독파한 다음에는 1930년대와 1940년대의 헌 SF 잡지들을 읽기 시작했다고 한다. 소년 시절에 가장 좋아했던 작가는 로버트 하인라인. 시어도어 스터전, 레이 브래드버리 등이었으며, 고등학교 재학 시에는 학교 신문의 편집자로 활약하며 3백 편이 넘는 단편과 시를 썼다.

1955년 오하이오 주의 케이스 웨스턴 리저브 대학에 진학, 지그문트 프로이트카를 융에 흥미를 가지고 심리학을 전공했지만, 3학년 때인 1957년에 핀리 포스터 시인상을 수상한 것을 계기로 영문학으로 진로를 바꿨다. 학부 시절 그는 윌리엄 셰익스피어, 월트 휘트먼, 만, 릴케 및 프랑스의 상징파 시인들에 관해 연구하는 한편, 취미였던 펜싱유도 연습에도 열중했다.[1]

대학 졸업 후 그는 1962년 볼티모어의 사회 보장국에 취직한 다음 본격적인 창작활동에 돌입했다. 취직 3개월 후에 SF잡지 <어메이징 스토리> 8월호에 게재한 단편 <수난극>을 시작으로 1963년 한 해 동안 무려 17편이나 되는 중단편을 발표했다.

그리고 다음 해인 1963년 11월, <판타지 앤드 사이언스 픽션(F&SF)>지에 중편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가 게재되는 것을 계기로 젤라즈니는 일약 SF계의 총아로 떠오른다.

그 뒤로 젤라즈니는 미국 SF 뉴웨이브 시대의 기수로 주목받았으며, 1965년에 중편 <형성하는 자>가 네뷸러상 최우수 노벨라(중편)상, 그리고 처녀 장편 <내 이름은 콘라드>가 프랭크 허버트의 <>과 함께 1966년 휴고상 최우수 장편상을 공동 수상했다. 뒤이어 중편 <그 얼굴의 문, 그 입의 등잔>이 네뷸러상 최우수 노벌렛(단중편) 부문을 수상했고, 1967년에 발표한 장편 <신들의 사회>도 휴고상을 수상하여 그는 영광의 절정에 달하게 된다.

1970년부터 1991년까지 <앰버 연대기> 10부작을 집필했으며, 이때의 문학적 변화 때문에 그는 일부 평론가들로부터 혹평을 받기도 했다.

<앰버 연대기>를 끝내고 크로노 마스터 개발/각본에 참여, SF 장편을 준비하던 그는 1995년 6월 14일, 향년 58세의 나이로 갑작스럽게 사망하고 말았다. 사인은 암이었다.

3. 그의 작품

영문학에서 학사, 연극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던 젤라즈니는 최상급 SF 작가이자 판타지 작가이다. 그리고 그는 이 두 장르를 잘 섞어 쓰기 때문에 신화, 종교를 배경으로 하는 SF가 등장하고 기술 혁신을 배경으로 하는 판타지가 나온다. 그리고 무엇보다 글이 재미있다. 본인은 부정했지만 뉴웨이브 SF 계열의 대표주자로 분류된다.

본인이 직접 녹음한 저서들의 오디오북들이 있다. 영어 듣기가 되면 꽤 구수하게 들을 수 있다고 한다한국에는 들어올 리가 없지.

기본적으로 잘난 남자(+ 안티 히어로)가 꼭 하나씩 등장한다. 국내 대표작인 신들의 사회에 등장하는 샘이나 야마 등 사색적이고 감상적으로 떵폼 잡는 서양 마초맨의 묘사는 탁월하다. 그래서 남자들은 별 무리 없이 즐기나, 여자 등장인물들은 기껏 날아봤자 거기서 거기고 남자에게 의존하게 되어 있지 하는 식의 묘사라 여자들은 sf팬이라도 쓴웃음을 지으며 읽는 듯하다. 작가도 그걸 아는지 앰버 연대기 전반부가 완결될 때 주인공이 아들까지 낳아준 여친한테 차이게 만든다.[2] 판타지와 SF를 섞어쓴다는 점에서는 어슐러 K. 르 귄의 남자쪽 카운터파트로 봐도 될 듯하다.

한국에서 SF의 인기가 식어갈 때쯤 출판기획자 겸 번역가 김상훈[3]에 의해 1993년 발굴되었고, 이후 젤라즈니의 책이 대거 번역되면서 한국 SF문학계에 뒤늦은 뉴에이지 열풍이 일어났다. 지금도 SF팬을 자처하는 사람들의 상당수가 젤라즈니 팬을 자처한다. 그만큼 과대포장되었다거나 인기가 지나치다는 이야기도 있으나 대단한 작가인 건 확실하다.

말년에는 어드벤처 게임도 디자인한적이 있다. 크로노마스터라는 게임인데 공동 프로듀서인 제인 린즈콜드와 함께 쓴 게임으로, 개발은 드림포지, 발매는 캡스톤이다. 게임은 그가 작고한지 좀 지난 1995년 12월에 발매되어서 사실상 그의 유작이라고도 볼수 있을 듯.

3.1. 국내 출간작

  • 내 이름은 콘래드 This Immortal 1966, 휴고상 수상
  • "프로스트와 베타" For a Breath I Tarry 1966 - 단편, 번역본은 내 이름은 콘래드에 함께 수록.
  • 신들의 사회 Lord of Light 1967, 휴고상 수상
  • 앰버 연대기 The Chronicles of Amber 1970~1978, 5권. 이후 신 앰버 연대기(1985~1991, 5권)가 나왔으나 국내엔 미번역 상태이다. 2번에 걸쳐 번역되었는데 번역이 우수한 예문 번역본은 절판, 번역 상태가 떨어지는 사람과 책 번역본은 3권이 절판된 상태다.
  • 그림자 잭 Jack of Shadows 1971
  • 전도서에 바치는 장미 The Doors of His Face, The Lamps of His Mouth, and Other Stories 1971. 중단편집
  • "집행인의 귀향" Home Is the Hangman 1975
  • 드림 마스터 The Last Defender of Camelot 1980. 중단편집
  • 체인질링 Changeling 1980. 폴 데트슨 시리즈 1
  • 매드완드 Madwand 1981. 폴 데트슨 시리즈 2
  • 변화의 땅 The Changing Land 1981. 딜비쉬 시리즈 2
  • 저주받은 자, 딜비쉬 Dilvish, the Damned 1982. 딜비쉬 시리즈 1
  • 별을 쫓는 자 Eye of Cat 1982
  • 고독한 시월의 밤 A Night in the Lonesome October 1993

3.2. 각본

  • 크로노마스터 Chronomaster 1995


  1. [1] 젤라즈니는 유도 유단자였다.
  2. [2] 일부에선 젤라즈니 소설의 남자 주인공들을 농담삼아 "SF/판타지계의 007들"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3. [3] 로저 젤라즈니 전문 번역가라고 할 만큼 젤라즈니의 작품들을 많이 번역했다. 참고로 로저 젤라즈니 작품중에 번역자 '강수백'으로 표시된 출판본도 많은데, 강수백은 김상훈의 필명이다. 사실상 한국에 출판된 로저 젤라즈니 출판본은 전부 김상훈 번역이라고 보면 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