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련어

백련어

Silver carp

이명: 기념어

Hypophthalmichthys molitrix
(Valenciennes, 1844)

분류

동물계

척삭동물문(Chordata)

조기어강(Actinopterygii)

잉어목(Cypriniformes)

잉어과(Cyprinidae)

백연속(Hypophthalmichthys)

백련어(H. molitrix)

언어별 명칭

영어

Silver carp

일본어

ハクレン(白鰱)

1. 개요
2. 상세

1. 개요

잉어목 잉어과에 속하는 민물고기. 조류플랑크톤을 주로 먹는다. 몸길이는 약 60cm~100cm, 무게는 최대 50kg에 달한다. 중국베트남 등지에 서식하며, 이름은 하얀 잉어라는 뜻이다.

2. 상세

중국에서는 전통요리 재료로도 인기가 많으며 맛도 꽤좋은 편이라는 듯. 조류를 먹는다는 특성 때문에 세계 각지로 수출되었는데 미국에서는 너무 성공적으로 정착해서 큰 문제가 되고 있다. 백련어 무리가 대량발생하면서 미시시피 강 생태계가 완전히 망가졌기 때문. 덩치도 크기 때문에 적수도 없으며 등용문 설화처럼 물고기 수십 마리가 수면 밖으로 튀어오르기 때문에 수상스키 같은 레저 활동도 할 수 없을 정도이다. 다만 장비를 착용하고 수상스키를 타며 백련어를 도륙내고 다니기도(...)

와 진짜 이건 무슨

유선채널인 FX채널의 젠장뉴스 프로에서 보트타던 미국남성이 튀어올라온 백련어에 뒷통수를 얻어맞아 잠시 기절하기도 하는 해프닝도 있었다. 커다란 백련어가 튀어올라오는 속도도 놀랍거니와 워낙 커서 잘못 맞으면 코뼈가 부러질수도 있고 팔에 맞으면 팔이 부러질 수도 있다.

주 정부와 환경단체들은 백련어의 지나친 발생에 전기 울타리 등을 설치하는 등 대책마련에 골머리를 앓고 있지만 사실 개체수를 조절하는 가장 간단한 방법은 사람이 먹어대는 것 뿐이다. 실제로 중국은 남획으로 인해 자연산이 씨가 말랐기 때문. 하지만 미국은 목축업이 발달해서 물고기 소비가 적은 편이라 과연 효과가 있을지는 불명. 그리고 목축업보다 더 영향이 큰 요소는 바로 미국 사람들이 백련어를 식용으로 보지 않는다는 것. 배스송어 (trout) 등 익숙한 식용 물고기가 있는 판에 굳이 백련어 먹는 법을 개발할 필요를 못 느끼는 것이다.

요리 방법에 따른 영향도 있다. 가령 우리나라의 예를 들면 생선의 대부분은 매운탕, 회, 찜, 조림, 구이 등으로 요리된다. 튀김으로 소비하는 경우도 있지만 일부러 붕어을 포떠서(필렛) 만드는 경우는 드물며, 보통 빙어, 버들치, 피라미, 송사리 등의 작은 생선들을 들입다 튀겨 통째로 먹는데서나 튀기는 요리법을 쓰며, 그나마 생선가스가 보급되어 좀 나아졌다. 그 외에 기름을 쓰는 생선요리는 전유어(생선전) 정도 밖에 없다. 구이의 경우 한국인들이 좋아하는 요리법이긴 하나, 낚시를 하면서 구이를 하는 것은 조금 무리가 있다.[1] 이런 환경이니 튀기고 구워야 맛있는 배스가 식용으로 사용될리가 없다.

반면 미국의 경우 스테이크 식의 구이나 튀김 등의 요리법이 선호되는데, 잉어, 붕어, 백련어는 해당 요리법들과 궁합이 매우 나쁘다. 가시가 많고 불규칙적이라 필렛으로 만들기 어려우니 이미 반쯤 물건너간 셈. 갈치준치붕어 같이 가시가 많아도 맛있게 잘만 먹는 한국이나 일본과 달리, 미국이나 유럽은 가시가 많은 물고기를 그리 먹지 않는 통에 이것도 먹는 건 어려울 듯하다. 미국에서도 송어구이처럼 레몬즙을 뿌린 통구이라든지 여러 모로 이 백련어를 먹어보고자, 많이들 하는 물고기 조리법으로 시도해봤는데 결국 가시 때문에 번번히 실패하고 있다.

한국 하천에도 몇 차례 방류된 적이 있지만 개체수가 불어나지 않아 정착하는 데에는 실패했다. 백련어는 상류에 알을 낳아 하류로 흘려보내는 특성을 가지고 있는데 한국 하천은 미국이나 중국에 비히면 백련어에겐 너무 짧은 데다 물의 유량도 일정치가 않아서 그렇다는 듯. 육식성인데도 본진인 미시시피 강에서 쳐발린 배스파랑볼우럭이 한국 하천에 성공적으로 정착해 생태계 교란 논란까지 일으킨 것과는 대조적이다.

2004년에는 영산강에서 1미터가 넘는 대형 백련어가 잡혀 화제가 된 적이 있다.##

근연종으로는 대두어가 있는데 마찬가지로 미시시피 강에 백련어와 같이 방류되어 생태계를 파괴하고 있다. 이 녀석도 물 위로 뛰어오르는데다 가시도 많은 편.


  1. [1] 보통 낚시꾼들은 흔히 '부르스타'로 불리는 휴대용 가스버너와 코펠로 불리는 휴대용 냄비 세트를 들고 다니는데, 부르스타의 화력은 약한 편이라 야외에서 생선구이를 맛있게 할 만한 화력을 내기도, 불조절을 하기도 어렵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