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형체

스타크래프트 II 저그의 유닛, 건물

부화장

애벌레

일벌레

대군주

저글링

여왕

바퀴

맹독충

궤멸충

번식지

감시 군주

히드라리스크

뮤탈리스크

타락귀

감염충

군단 숙주

가시지옥

군락

살모사

무리 군주

울트라리스크

소환 유닛들

공생충

변신수

감염된 테란

식충

기타 건물들

추출장

산란못

진화장

바퀴 소굴

맹독충 둥지

가시 촉수

포자 촉수

둥지탑

히드라리스크 굴

가시지옥 굴

감염 구덩이

땅굴망

땅굴벌레

거대 둥지탑

울트라리스크 동굴

점막 종양

캠페인, 협동전 임무 전용

유닛

변형체

갈귀

수호군주

포식귀

파멸충

브루탈리스크

추적 도살자

무리
수호군주

관통 촉수

피갈리스크

거대괴수

오메가리스크

랩터

군단충

쌍독충

사냥꾼

송장벌레

고름

토라스크

원시 저그

무리어미

건물

관통 군체

부패 주둥이

갈귀 둥지

포자 주둥이

날벌레 둥지

원시 군락

오메가벌레

변형체 (Aberration)

출신 종족

인간 (Human)[1]

1. 개요

Aberration.[2] 스타크래프트 2저그 유닛. 캠페인에서만 나오며 '헤이븐의 몰락'에서 부관의 경고에 따르면 5등급 저그 생명체. 상반신은 인간의 형상[3]에 저그적 특성을 겸비한 모습이며 하반신은 거미와 같은 오동통한 몸체에 4개의 다리를 가진 대형 근접 유닛이고 화염방사병 같은 근접 유닛에 강하다. 등을 비롯한 몸의 뒷부분에는 커다란 물집들이 보인다. 죽을 때는 그 물집들이 터져서 무너지듯이 죽는다.

한글 명칭으론 감이 안 오지만 영문 명칭과 생김새는 워크래프트 시리즈누더기골렘과 비슷하다. 실제로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의 브락시스 탈출에서 누더기를 처치하면 변형체 누더기를 처치했다고 부관이 알려준다. 그것과는 별개로 사실 초기 명칭은 '켄타우로스(centaur)'였다.

이 유닛은 저그가 인간의 DNA를 완전히 흡수했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전작의 감염된 테란이나 이번 작품에서 감염충이 만들어내는 감염된 해병은 애벌레에서 알로 변태 과정을 거치는 것이 아니라 특수한 생산 방식을 필요로 했지만 변형체는 저그 애벌레로부터 직접 변이가 가능하다. 즉, 인간이 출신 종족인 정식 저그 군단의 유닛이다.

2. 작중 등장

2.1. 자유의 날개

저게 뭐죠? 사람이었나요?

What is that thing? Was it human?[4]

- 아리엘 핸슨

맷 호너: 케리건이 점점 새로운 것을 시도하는군요. 특히 이번 마인호프 건은… 소름 끼쳤습니다.

짐 레이너: 정말이지 생각하고 싶지도 않아, 자신이 누군지 조금씩 잊어가면서 괴물이 되어간다는 건……

일단은 테란을 감염시켜서 만든 감염된 테란이라 아리엘 핸슨 박사의 임무와 차 행성 임무 중 야수의 소굴로에서도 나온다. 그러나 이전까지의 감염된 테란과는 달리 외관이 심하게 뒤틀렸고, 기본 체력이 450으로 무지막지하게 많다. 이 체력은 저그 최강의 지상 유닛인 울트라리스크와 거의 동급이다.[5] 무기 이름은 농포 분쇄기라고 적혔는데 공격하는 걸 보면 그냥 갈구듯이 손으로 촥촥 잡아 뜯어내는 듯하다. 가만보면 싸대기를 때리는거 같기도 하다

공속이 꽤나 빨라서 위험하지만 경장갑이고[6] 방어력도 낮아서 해병이 벌집으로 만들거나 많은 화염차의 불꽃으로 녹이거나 사신이 잠시 치고 빠지기 공격을 하면 쉽게 죽인다. 해병으로 잡을 때, 충격탄을 개발한 불곰을 좀 섞으면 이동속도가 점막을 벗어난 여왕처럼 바뀌니 더 좋다. 울트라리스크와는 달리 스플래시 피해조차 없다. 대략적으로 스타1의 노업 울트라와 비슷한 편이고, 감염된 테란답게 이속도 꽤 느린 편. 그래도 다른 감염된 테란들보다 빠르니까 방심하지 말자.

재앙 임무에서는 감염된 해병이 나온 후의 밤이나 감염된 건물 50%이상을 부수면 등장하기 시작한다. 야수의 소굴에서는 난이도가 높을 수록 자주 등장하는데 처음 폭발물 운반부터 두 번째까지 등장한다. 영웅 유닛으로 탱킹한 다음 일점사로 죽이면 문제없이 쉽게 처치할 수 있기에 그리 어려울 것은 없다[7].

2.2. 군단의 심장

여왕님께서 테란을 물리치는 데 보탬이 될까 해서 만들었습니다. 변형체입니다!

- 자가라

유전자 구조, 엉망. 하지만… 효과적.

- 아바투르

비용

생산 단축키

B

생명력

275

방어력

2[8]

특성

중장갑/생체/거대

시야

8

공격력

20(중장갑 40)[9][10]

공격 가능

지상

사정거리

1.5

공격 속도

1.2

이동 속도

2.95[11]

요구사항

진화장
번식지

생산 시간

30초

수송칸

4

능력

건너뛰기[12]

[13]

군단의 심장 캠페인에서 생산 가능한 유닛으로 등장한다. 게다가 다른 저그 유닛처럼 애벌레에서 변태하여 만든다. 아예 인간의 유전자를 완전히 흡수한 모양.[14] 워필드 장군의 기지를 공격하러 자가라가 만들었고 아바투르는 이를 보고 유전자 구조가 엉망이지만 효과적이라 평가했다. 그래도 테란을 기반으로 한 유닛이라 아바투르가 틈틈이 깐다.

자유의 날개 시절과 비교해 체력이 대폭 줄고 장갑 유형 또한 중장갑으로 바뀌었다.[15] 이동 속도는 대사 촉진 변이를 선택하지 않은 저글링과 같아 부대의 진군 속도와 발을 맞추기 쉽고 거대 속성이 붙어서 불곰의 충격탄 감속 효과를 안 받으니 돌격 능력도 올라갔다. 건너뛰기 덕분에 소형 유닛들로 군단을 꾸리면 사실상 울트라리스크를 섞은 것 이상의 DPS를 뽑아내고[16] 체력이 200 가량 깎였으나 비교적 초반부터 만들 수 있는 "거대 몸빵"의 이익은 그대로라서 저글링을 주 병력으로 꾸리는 유저들이 자주 애용한다. 더불어 광물을 좀 많이 잡아먹는데 비해 가스 소비는 적고 체력이 많아 캠페인 감염충과 살모사의 흡수용 재료로 써도 좋다. 비슷하게 자원에 여유가 있다면 울트라리스크도 똑같이 써먹을 수 있다. 이때 대공은 캐리건과 신경지배(+ 지배된 유닛)로 처리하자.

무장은 자유의 날개 때와 똑같은 '농포 분쇄기'. 이 부분만은 너프라고 못하니, 기본 공격력도 준수한데 대 중장갑 공격력이 무려 40이다. 가히 근접전의 불멸자. 때문에 케리건의 치유와 더불어 저글링 웨이브에 섞으면 적 방어 시설이 순식간에 터져 나간다.

은근히 자유의 날개 시절에 비해 변화가 많다. 편집기를 참고하자면, 초기 변형체에는 공중 공격이 가능한 무기를 부여할 계획이었던 듯하다. 하지만 결국 부여받지 못했으며, 체력 또한 200 가까이 줄었다.

변형체는 대군주,일벌레,감염충 같은 비전투 유닛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그 어떠한 변이나 진화 임무가 존재하지 않는다. 변형체는 인간의 유전자를 베이스로 만들어진 유닛인데, 캠페인 초반에 케리건이 아바투르에게 인간을 대상으로 한 실험을 금지한다고 언급을 했기 때문이라는 추측도 있고 캠페인 전용 유닛이라 별도의 업그레이드가 존재하지 않았을 가능성도 있다. 이 때문에 캠페인 초중반에는 변형체 외에 다른 유닛들도 변이와 진화가 적용되지 않아서 그럭저럭 쓸만하지만 중반부터는 다른 유닛들과의 파워 인플레에 밀려 가성비와 인성비가 모두 떨어지는 유닛이 되어버려서 잘 쓰이지 않는다.

캠페인 최종장에서 감염된 테란 부대를 이끄는 스투코프가 감염된 테란,감염된 해병과 함께 병력으로 사용한다.

2.3. 공허의 유산

공허의 유산 망각의 속삭임의 첫 번째 미션에서 뫼비우스 재단의 시설을 파괴하려는 저그 군단 사이에 변형체를 발견할 수 있다. 공허의 유산 본편에서는 저그를 상대하는 거의 모든 임무에서 기사단을 막아선다. 특히 프로트스 마지막 캠페인인 구원에서는 땡불사조의 최대천적인데 불사조의 이중 중력장은 거신을 제외한 모든 지상 유닛을 들어올린다고 알려져있지만 사실 하나가 더 있는데 바로 변형체. 불사조의 중력자 광선은 거대 유닛을 못 들어올린다. 때문에 거대 속성이 있는 변형체를 못 든다. 거신을 들어올리지 못하는 원인도 이것 때문. 이 때문에 땡불사조만 믿고 타워를 안일하게 지어버리면 그틈을 변형체가 신나게 철거를 하기 때문에 이녀석들을 처리할 불멸자나 저격할 말살자 지워버리는 선봉대를 한줄정도 마련한 이후에 땡불사조로 가두자 공허의 유산 최종 미션은 저그로 플레이하기 때문에 직접 사용할 수 있다.

그러나 공허의 균열에서 나오는 적들과 에너지때문에 쉽게 녹는 문제점이 있다. 물론 아몬의 구조물도 큰 요인인 것도 있으며, 변형체가 그리 체력이 낮은건 아니지만 맵상을 이리저리 얻어맞으면서 돌아다녀야 하는 구조라 난이도가 올라갈수록 난로에 들어간 아이스크림 마냥 쉽게 녹는다. 반면 울트라는 체력이 2배 가량 더 많아 생존력이 더 높다. 게다가 범위 공격이라 유닛이 떼거지로 나와도 대처하는데는 문제없지만, 만약 그래도 변형체를 쓰고 싶다면 여왕을 뽑아 같이 굴리는것을 추천한다.

2.3.1. 협동전 임무

협동전에서는 자가라가 사용한다. 8레벨에서 변형체가 죽으면 맹독충 2마리가 나오며 9레벨에 해금되는 덮개 갑피를 연구하면 다리 밑에 있는 유닛들이 50% 피해 감소 효과를 얻는다[17]. 피닉스의 보전기가 35% 피해 감소 효과만으로도 병력의 유지력을 확 끌어올려주는만큼 효과 자체는 굉장히 우수하다. 다만 공중 유닛에게는 효과가 없으며 변형체의 이동 속도가 링링에 비해 느린 만큼 생각없이 어택땅만 찍다보면 제대로 효과를 보기 어렵다는 것이 단점.

적 유닛으로는 살변갈링링 공세와 광부 대피, 죽음의 밤 같이 감염체를 상대하는 전장에서 볼 수 있다. 재앙 돌연변이원에서도 중후반으로 넘어가면 다수의 변형체들이 기지로 돌격해 온다. 정신 나간 중장갑 추뎀과 빠른 공속 때문에 끝내 주는 구조물 철거 능력을 보유하고 있으므로 기지 방어에 특히 신경을 많이 써야 한다.

2.4. 노바 비밀 작전

먹을 게… 필요해!

5번째 미션[18]인 밤의 공포에서 수많은 감염체들 중 하나로 등장한다. 스펙은 군단의 심장과 동일하며, 작중 처음으로 언어를 구사한다.


  1. [1] 특수한 생산 방식을 거치는 감염된 테란과는 다르게 변형체는 애벌레로부터 직접 진화가 가능한 정식 저그 군단의 유닛이다. 즉, 브론톨리스가 울트라리스크가 되고 가간티스 프록시매가 대군주가 된 것처럼 변형체는 인간이 출신 종족인 저그 유닛인 것.
  2. [2] 사전적 의미로는 탈선, 일탈이다.
  3. [3] 어깨와 쇄골이 뚜렷하게 보인다.
  4. [4] 재앙 임무 시 변형체가 처음으로 등장해 공격하면 나오는 대사다.
  5. [5] 울트라리스크의 기반이던 생물인 브론토리스는 인간보다 몇 배나 큰 짐승이었다.
  6. [6] 화염차가 첫 선을 보이는 임무이기에 활용도를 극대화하기 위해서인지 마인호프 임무에선 적군 건물마저도 경장갑이다!
  7. [7] 혹은 가까이 오기 전에 스완의 불꽃 베티로 시선을 끈 뒤, 일점사하면 된다.
  8. [8] 지상 갑피 업그레이드마다 +1 → 최대 5
  9. [9] 근접 공격 업그레이드마다 +2(중장갑 +1) → 최대 26(중장갑 49)
  10. [10] 유형: 절단. 즉, 변형체에게 죽은 유닛은 잘려 죽는다
  11. [11] 점막 위에서 이동 속도가 약 30% 증가한다.
  12. [12] 작은 유닛 위를 넘나들 수 있다. 거신과 비슷하나 거신은 지형도, 변형체도 무시하니...
  13. [13] 군단의 심장에서 대사가 추가되었다.
  14. [14] 블랙스톤 프로젝트를 생각해보면 뭔가 좀 묘하다.
  15. [15] 자유의 날개 마인호프 임무에서 대부분의 유닛과 구조물은 경장갑이다. 또한 이 임무에서 처음으로 대경장갑 학살자인 화염차를 쓸 수 있다. 중장갑으로 바뀐 것도 너프라고만 못 말하니, 화염차 같은 경장갑에 센 유닛들이면 추가 피해를 안 입어 상황에 따라서는 버프이기도 하다. 허나 불곰같이 중장갑에 센 놈들한테는 얄짤없다. 그나마 거대 속성이니 충격탄에 면역이라 위안이고, 변형체의 중추뎀도 세니 섣부른 판단은 금물이다.
  16. [16] 캠페인의 울트라리스크는 공격력이 25로 깎여 있다. 또한 저글링과 섞으면 그 덩치로 그만큼 저글링들이 늦게 때린다.
  17. [17] 범위는 대략 사이오닉 폭풍 정도
  18. [18] 미션 팩2, 2번째 미션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51.5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