붉은 숲

우크라이나어: Рудий ліс

러시아어: Рыжий лес (리찌레스)

영어: Red Forest

1. 개요
2. 스토커 시리즈에서의 모습

1. 개요

실제로 존재하는 이 붉은 숲은 체르노빌 원자력 발전소를 둘러싸고 있는 숲이었으나(당시 이름은 웜 우드 숲(Worm Wood Forest)), 참사 이후로 방사능에 나무들이 다 빨갛게 되어 죽어버린 숲이다. 소련 정부는 이곳을 깨끗하게 만들려고 하였으나, 결국 세계에서 가장 방사능에 오염된 지역 중 하나로 자리잡게 되었다. 신기한 것은 당시 방사능에 오염된 체르노빌 근처의 나무들이 하나도 썩지 않은 채 지금까지 온전하게 남아있다는 사실. 이곳에 있던 붉은 나무와 방사능 물질은 모조리 땅에 매립되었지만, 다시 자라난 나무들이 땅에서 방사능 물질을 끌어올리고 있다.

섬뜩한 소문으로는 괴상한 숲[1]이라는 지역이 존재하는데, 그곳에서는 철새들이 들어갔다가 나오지 않았다는 이상한 소문과 함께 돌연변이가 출현한다고 소문이 퍼지고 있다. 그렇지만 괴상한 숲은 방사능이 많이 있어 위험한 거지 그 이외의 문제로는 당연히 위험하지 않다. 그렇지만 가끔씩 변이체가 발견되기도 하는데, 유명한 체르노빌 지렁이라든가[2] 아니면 위키백과에서 볼 수 있는 흉측한 기형 동물이 나오기도 한다. 사진은... 알아서 찾아보자.[3]

우크라이나 정부의 원치 않는 국립공원 중 하나이다. 관리는 방사능이 알아서 해주는 최첨단 시스템!

후쿠시마 원자력 발전소 사고/2012년 4월 경과의 20일자를 보면 후쿠시마에서도 생기고 있는 것 같다.

2. 스토커 시리즈에서의 모습

상급자용 인던 위험 구역.

예전 이름은 worm wood forest라는 이름의 평범한 침엽수림이었지만 참사 이후로는 이 세상에서 가장 방사능에 오염된 구역이 되어버렸다. 모든 스토커들은 이곳을 기피하며 그리고 살아서 돌아나오기가 힘들다. 더구나 방사능이 너무 심해 방호복을 안 입고 오면 바로 쓰러지며 온 사방이 볼트렉스 이상 현상인 곳이나 윌리긱 이상 현상이 넘실넘실대는 곳이기도 하다.

스토커들이 이곳으로 들어온 이후 이곳을 두 개의 구역으로 부르기 시작했는데 한 곳은 붉은 숲, 한 곳은 "브레인 스코처" 라는 곳으로 이름을 붙였다.

이곳은 과학적인 이점은 남아있지만 인간은 여기에 들어오기가 매우 힘들며 뮤턴트들이 많이 사는 곳이기도 해 이곳에서 야영은 불가능하다. 하지만 여기에 사람이 살고 있는데 포레스터라는 이름[4]의 노인이 이곳에서 살고 있다. 포레스터는 이곳 토박이로서 붉은 숲의 관리인이었던 사람으로, 체르노빌 원전 사고 이전부터 계속 붉은 숲을 떠나지 않고 있다.

이곳에서는 여러 희귀 아티팩트를 구할 수 있으며 돈을 많이 벌 수 있는 기회의 땅이기도 하다. 하지만 매우 상급의 스토커들만 이곳에서 활동하니 매우 주의해야 할 구역인 곳이다.

이곳은 전략적 요충지인데 리만스크군 창고, 얀타 호수를 연결하는 존의 중심인 곳을 연결해주는 곳이라 여러 듀티 세력프리덤 세력이 가끔씩 이곳에서 영토 분쟁을 한다.

1편에서는 브레인 스코처 주변의 붉은 숲만을 볼 수 있었지만, 2편에서는 브레인 스코처 밖의 붉은 숲에 들어갈 수 있게 되었다.[5]

2편인 CS에선 스트렐록을 발견했다는 소식을 들은 스카가 당장 들어가는데 들어가자마자 스트렐록이 눈 앞에서 엄청난 속도로 달려가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따라가면 스트렐록이 "어이 용병, 더 이상 따라오면 죽는다" 라고 경고를 날리는데 그 말대로 그냥 쭉 따라가면 터널 앞에서 스트렐록의 부탁을 받은 스토커 부대의 집중 포화를 받는다. 결국 스토커 부대 때문에 스트렐록을 놓치게 되고[6] 결국 밴디트가 차지한 다리를 내려서 리만스크로 가기로 결정한다.

이곳을 주요 거점으로 삼는 세력은 듀티 세력들과 탄광에 있었던 밴디트들이 있었다. 하지만 현재의 시점으로는 듀티만이 이곳에 거점을 세우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그리고 붉은 숲 뒤에는 프리피야트다. 이곳으로 들어가려면 붉은 숲을 가로질러 가거나 브레인 스코처를 꺼야 했었다. 3편 현재도 브레인 스코처 쪽 길로 가는 사람들은 아무도 없다. 모두들 다 붉은 숲 쪽으로 향하는 것으로 추천한다.[7] 아마 너무 위험하다는 것을 알고 있는 것 같다.


  1. [1] 이상한 나무들이 즐비해 있는 곳.
  2. [2] 인터넷에 떠돌아다니는 지렁이 사진은 구라다. 호주에 서식하는 좀 큰 지렁이.
  3. [3] 설명을 해주자면 발굽과 발이 몸에 수십 개가 박혀있다고 생각하면 된다. 방사능의 끔찍함이 여실히 드러난다.
  4. [4] 정확히는 스토커 시리즈의 모든 이름이 그렇듯 별명이다. 산림관리인, 숲지기라는 뜻.
  5. [5] 정작 브레인 스코처는 못 본다.
  6. [6] 이때 터널을 폭파시키면서 스트렐록의 대사가 나오는데 무슨 수를 써서라도 ZONE의 중심으로 가고야 말겠다는 스트렐록의 집념을 알 수 있다.
  7. [7] 브레인 스코처 쪽으로 가면 프리피야트가 바로 직선인데 스토커들은 전부 뺑뺑 돌아가 자톤이나 주피터에 모여있는 것을 볼 수 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