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쏜

  울티마 5의 등장인물에 대해서는 로드 블랙쏜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표지는 짐 리가 그렸다.

1. 소개
2. 적들
3. 아이템들
4. 타 게임에서의 언급

1. 소개

Blackthorne.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하고 인터플레이에서 배급한 게임. 1994년작. 1994년 MS-DOS슈퍼 패미컴용으로 선행 발매된 이후, 1995년에 5번째 스테이지를 추가한 세가 32X판이 발매, 1996년에는 Mac OS 이식판이 발매되었다.[1] 유럽에서는 블랙호크(Blackhawk)로 발매되었는데, 이는 유럽에 같은 이름의 양주 브랜드가 존재하기 때문이다. 한국에서는 동서게임채널에서 정발한 바 있다. 2003년 블리자드에 의해 GBA로 이식되었다.

명작 게임인 페르시아의 왕자의 영향을 강하게 받아 로토스코핑으로 제작한 도트 애니메이션[2]과 복잡한 퍼즐을 가지고 있지만, 주 무기가 샷건이기 때문에 게임 플레이 방식은 다소 차이가 있다. 엄폐를 사용해 적의 무기를 피하고 무한탄창 샷건으로 반격하는 액션이 게임의 핵심 플레이 요소이며, 이외에 스테이지 곳곳에서 얻을 수 있는 폭탄과 열쇠를 이용해 게임의 퍼즐을 해결한다. 총 17레벨 - 4스테이지로 구성되어 있지만 32X 판에는 5스테이지가 존재한다.

스토리는 툴 행성의 카드라술 왕국이 악의 제왕 살락에게 침공당하면서 카드라술 왕국의 왕자 카일 블랙쏜이 왕국의 대마법사의 도움으로 지구로 피신하고, 20년 뒤에 용병으로 자라나 왕국을 구하기 위해 툴로 되돌아간다는 것이다.[3]주인공은 왕자치고는 헝클어진 장발에 허름한 청바지 차림인데, 이는 당시 대부분의 블리자드 개발자들이 직장에서 하고 다니던 옷차림이었다. 샘와이즈 디디에 항목을 볼 것 설정상으로는 용병대장이었는데 무언가의 실책으로 군사재판에 서게 될 뻔한건데 도망쳤다고 한다...

블랙쏜 2 : 쏜 하더

립서비스라도 해주는 로스트 바이킹과는 달리, 블리자드는 이 게임의 후속작을 낼 마음이 전혀 없어 보인다. 2010년 만우절 농담을 위해 작성된 페이지에서 블랙쏜 2를 출시하겠다고 적어 놓았다.(#)

battle.net에서 로스트 바이킹 등과 함께 무료 공개되어 즐겨볼 수 있다. 다운로드 링크

2. 적들

  • 총병: 가장 기본적인 적들. 특이하게 색에 따라서 체력이 다르다. 플레이어를 공격한 뒤에는 잠시 비웃는데 이때는 완전히 무방비 상태가 된다. 근접 시에는 주먹을 휘두른다.
    • 초록색: 샷건 1발에만 맞아도 죽을 정도로 체력이 약하다.
    • 빨간색: 가끔식 폭탄을 던지며 샷건 2발을 맞춰야 죽는다.
    • 보라색: 원격 조종 폭탄을 사용하며 샷건 3발을 맞춰야 죽는다. 죽으면 원격 조종 폭탄 2개를 준다.
    • 파란색: 샷건 4발을 맞춰야 죽을 정도로 체력이 강하다.
    • 갈색: 샷건 5발을 맞춰야 죽을 정도로 체력이 가장 강하다.
  • 노예 감시자: 광산 스테이지와 설원 스테이지[4]에만 등장하는 뿔달린 파란색의 덩치큰 적으로 채찍을 휘두른다. 총병과 마찬가지로 플레이어를 공격한 뒤에는 무방비 상태가 된 채로 잠시 비웃는다. 중간보스급 적으로 갑옷을 입고 있어서 샷건은 먹히지 않으니 폭탄을 사용하는 것이 상책.
  • 배반자: 동료와 똑같이 생긴 보라색 옷을 입은 밝은 회색 피부의 인간형 적. 고정형이라서 거리 조절은 신경쓸 거 없지만 원거리에서는 권총을 사용하며 근접 시에는 로우킥을 날린다. 게다가 보기와는 달리, 샷건 5발을 맞춰야 죽을 정도로 체력이 가장 강하며 공격 후의 빈틈이 다른 적들에 비해 적어서 상대하기 까다롭다.
  • 식인식물: 숲 스테이지부터 등장. 플레이어가 체력이 얼마남지 않은 상태로 다가가면 잡아먹어버리나[5] 고정형이라서 상대하기 쉽다.[6] 만약에 다수가 보인다면 소이탄으로 청소해주자.
  • 골렘: 황무지 스테이지[7]부터 등장. 처음에는 바위로 변장해있다가[8] 플레이어가 다가가면 변장을 풀고 롤링어택을 한다. 죽을 때에는 폭발을 일으키니 가급적이면 거리를 두고 상대하자. 공통적으로 샷건 4발을 맞추면 죽는다.
    • 갈색: 가장 기본적인 형태.
    • 검은색: 갈색보다 빨리 변장을 푼다.
  • 살락: 최종보스.

3. 아이템들

  • 폭탄: 광산 스테이지의 문과 레이저 차단장치를 부수거나 적을 공격한다. 원격 조종 폭탄과 함께 노예 감시자를 죽일 수 있는 유이한 수단. 그낭 던질 수도 있고 앉아서 땅 위로 굴릴 수도 있다.
  • 원격 조종 폭탄: 풍뎅이처럼 생긴 폭탄으로 원하는 위치로 움직여서 터뜨릴 수 있다.
  • 소이탄: 하단 공격용 폭탄. 다수의 식인식물들을 상대할 때 효과적이다.
  • 열쇠: 레이저 차단벽을 해체시킬 때 사용한다.
  • 다리 칩: 다리를 생성시키는데 사용한다. 반복 사용이 가능하다.
  • 부유 장치: 높은 장소를 올라가는 데 사용한다. 반복 사용이 가능하다.

4. 타 게임에서의 언급

  • 디아블로 3에 이 게임의 주인공인 카일 블랙쏜에서 따온 블랙쏜 세트가 있다.
  • 히어로즈 오브 더 스톰의 차기 등장 영웅 희망 리스트에 자주 이름을 올리고 있으며, 전 디렉터 더스틴 브라우더데커드 케인과 함께 꼭 만들고 싶은 영웅으로 꼽았지만 첫 공식 언급 이후 2년이 지나도록 감감무소식.[9] 제작진 Q&A에서 관련된 질문이 나와도 "언젠간 나올 것" 수준의 답변만 나오고 있다. 현재 유일한 클래식 참전 영웅인 로스트 바이킹이 난해한 컨트롤로 인해 비인기 영웅 위치에 있고, 오버워치워크래프트 출신의 인기 영웅을 내는 것이 홍보 측면에서 더 이득이기에 우선 순위에서 내려간 것으로 보인다.


  1. [1] MS-DOS판은 폭력 표현이 있던 대신에 사운드가 그리 좋지 않았다. 슈퍼 패미컴판은 닌텐도의 엄격한 심의 때문에 폭력적 표현은 삭제되었지만 사운드는 좋아졌다. 세가 32X판은 DOS판의 폭력적 표현과 슈퍼패미컴판의 뛰어난 사운드가 조합됨과 동시에 그래픽이 발전되었다.
  2. [2] 로토스코핑을 위한 액션은 조이레이 홀이 연기했다.
  3. [3] 정작 실제 게임 오프닝을 보면 주인공이 엉겁결에 납치 당하듯이 차원문에 끌려가버린다...
  4. [4] 32X판 한정.
  5. [5] 만약 플레이어의 체력이 많다면 샷건으로 사살당한다. 식인식물이 죽기 직전에 주인공의 샷건 발격음이 들린다. 하지만 어째서인지 한방에 죽는건 의문.
  6. [6] 보라색 총병처럼 샷건 3발에 죽는다.
  7. [7] 32X판에서는 설원 스테이지에도 등장한다.
  8. [8] 식별하는 방법이 있는데 진짜 바위는 색이 밝지만 이쪽은 색이 어둡다.
  9. [9] 결국 데커드가 먼저 나오게 되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