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다르

영국의 Gosforth Cross 에서 나타난 비다르와 펜리르를 묘사한 그림. 영문 위키피디아에서 발췌

1. 개요
2. 기타

1. 개요

비다르(Víðarr , Vidar[1])는 북유럽 신화에 등장하는 이며, 오딘의 아들들 중 한 명이다.

오딘과 거인 그리드(Gridr)[2][3] 의 사이에서 태어났으며, 발리와 마찬가지로 처음부터 복수자로써 태어났다. 대단한 장사였지만[4] 말수가 극단적으로 적었다. 이 때문인지 일부에선 아예 벙어리로 오해하기도 한다. 오딘을 죽이는 업적(?)을 세운 거대 늑대 펜리르와 맞붙어 그의 윗턱을 손으로 잡고 아랫턱을 발로 버텨 턱을 찢어버리고 가지고 있는 칼을 그 안으로 집어넣어 심장을 뚫어 죽였다. 비다르라는 이름이 '넓히는 자' 라는 의미를 갖고 있는 것을 감안한다면 펜리르을 끔살시키는 것은 비다르에게 정해진 운명이었음이 확실하다.

라그나로크 이후 죽지 않고 발리, 발두르 등의 신들과 함께 세상을 다스린다고 하나, 사실상 1회용(···) 신이기 때문에 펜릴과의 결투 이후, 혹은 이전에 어떤 행적이 있었는지는 거의 기록된 바가 없다.

보통 한쪽 에만 신발을 신고 을 들고 있는 젊은 남성으로 묘사되는데, 이 신발은 가죽공들이 쓰고 남은 가죽의 자투리를 모아 만든 신발로 절대로 찢어지거나 부서지지 않는 성질을 갖고 있다고 한다. 그래서 옛날 북구에서 무두장이들은 비다르를 믿는 사람이면 가죽 자투리를 모아두거나 재활용하지 않고 꼭 버렸다고 한다. 혹은 발리와 세트로 묘사되기도 한다.

많은 사람들이 모르는 사실인데, 비다르가 펜리르를 이길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템빨이다. 비다르가 펜리르를 죽일때 온몸으로 입을 닫지 못하게 하고(두 발로 아랫턱을 딛고, 양팔로 윗턱을 잡았다) 턱을 칮어버렸는데, 이는 어디까지나 절대로 찢어지지 않는 신발때문이다. 그 신발이 없었다면 비다르는 펜리르의 턱을 잡은 순간 이빨에 사지가 관통(...)되었을 것이다. 힘이 쎄다고 칼같은 무기에 베이지 않는건 아니니. 아니, 그 완력으로 밀었다면 오히려 더 빨리 뚫려도 이상할건 없다.

2. 기타

노르웨이가 수입한 K-9 자주곡사포가 비다르란 이름으로 운용되고 있다

마블 코믹스에서도 지구-616에서 '바이달(비다르의 영어발음) 오딘슨'이란 이름으로 등장하는데, 아스가르드족답게 초인적인 힘과 스피드를 지닌 것으로 나온다.

기동전사 건담 철혈의 오펀스 2기에 등장하는 의문의 가면남그의 모빌슈트의 이름으로 채용되었다.

은하영웅전설에 등장하는 제독 에른스트 폰 아이제나흐의 기함도 여기에서 이름을 따 왔다.


  1. [1] Vidar, Vithar, Vidarr, Vitharr 등등으로 표기하기도 한다
  2. [2] 고대 노르드어의 어미에 붙은 -r는 복수형인 -ir의 형태에서만 발음된다.
  3. [3] 이 여인은 게이로드 사건에서 토르에게 자신의 도구를 빌려주는 일을 했는데 이유는 게이로드와 짜고 토르를 없애려는 로키가 토르를 꼬셔서 토르는 묠니르도 챙겨가지 않았었기 때문이었다.
  4. [4] 정확히 묘사된 기록에 의하면 단순한 완력으로 따지자면 아스가르드 내에서 제일 가는 자신의 이복형인 토르 그 다음이라고 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3.42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