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귀수

1. 소개
2. 저서
3. 번역서

블로그

1. 소개

한국시인번역가.

1961년 서울에서 태어났다. 연세대학교 불어불문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박사(문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1991년 월간문예지 『문학정신』[1]의 '문제작을 찾아서' 코너를 통해 시인으로 등단했으며, 2003년 첫 시집 『정신의 무거운 실험과 무한히 가벼운 실험정신』을 출간했다.[2]

1999년부터 본격적으로 번역 활동을 시작했다. 이세욱과 함께 국내에서 가장 유명한 프랑스어 번역가 중 한명이다. 유명 번역서로는 2003년에 세계 최초로 완역한 아르센 뤼팽 시리즈 전집(까치 출판사)와 오페라의 유령, 팡토마스 선집(5권) 등이 있다.

2013년에는 내면 일기 '숭고한 노이로제'를 발표했다.

일만일천번의 채찍질이나 O의 이야기 같은 에로티시즘 문학 번역도 많이 하는 번역가인데 2014년부터 사드 전집을 기획하여 번역해오고 있다.

2. 저서

  • 정신의 무거운 실험과 무한히 가벼운 실험정신 (2003년, 문학세계사)
  • 숭고한 노이로제 (2013년, 까만양)

3. 번역서

  • 막시밀리앙 헬러(2016, 한스미디어)
  • 모리스 마테를링크 선집(2017, 아르테) (전3권)
  • 모차르트(2007, 문학동네) (전4권)
  • 반란의 조짐(2011, 여름언덕)
  • 불가능(2014, 워크룸프레스)
  • 사드, 불멸의 에로티스트(2006, 해냄)
  • 사제와 죽어가는 자의 대화(사드전집 1권. 2014년, 워크룸프레스)
  • 소돔 120일 혹은 방탕주의 학교(사드전집 2권. 2018년, 워크룸프레스)
  • 매그레 시리즈(2011-2012, 열린책들)[3]
  • 세명의 사기꾼(2017, 아르테)
  • 세븐 이브스(2018, 북레시피) - 2권은 송경아와 공역
  • 일만일천번의 채찍질(1999, 문학수첩)
  • 오페라의 유령 (2001년, 문학세계사) (2009년 개정판 출간)
  • 아르센 뤼팽 시리즈 전집 (2002~2003년, 까치) (전20권)
  • 결정판 아르센 뤼팽 시리즈 전집 (2018년, 아르테) (전10권)
  • 자살가게(2007, 열림원)
  • 적의 화장법(2013, 문학세계사)
  • 조선기행 (2001년, 눈빛)
  • 창녀(2005, 문학동네)
  • 침묵의 기술 (2016년, 아르테)
  • 파리의 노트르담(2010, 작가정신)
  • 팡토마스 선집(2012-2015. 문학동네) (전5권)
  • 힘이 정의다(2015년, 영림카디널)
  • O의 이야기(2012, 문학세계사)


  1. [1] 현재는 폐간되었다.
  2. [2] 출처: 정천기 (2003년 4월 13일), <책> 성귀수씨의 실험시집 , 연합뉴스.
  3. [3] 2018년까지 나온 21권 중 성귀수가 번역한 건 1, 7, 10, 13, 14, 19의 6권.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6.91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