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야구소프트볼 총연맹

공식 명칭

World Baseball Softball Confederation

설립일

2013년 4월 15일

본부

스위스 로젠

가입국

134개 국가, 9개 리그 준회원[1]

공용어

영어, 스페인어

회장

리카르도 프리카리(초대)

홈페이지 페이스북 트위터

1. 개요
2. 역사
3. 위상
4. 가입국
4.1. 가맹 연맹·협회
4.1.1. 아프리카
4.1.2. 미주
4.1.3. 아시아
4.1.4. 유럽
4.1.5. 오세아니아
4.1.6. 준회원
5. 주관 대회
6. WBSC 랭킹
6.1. 남자 야구
6.1.1. 점수 산정
6.2. 여자 야구
6.3. 소프트볼
7. 기타

1. 개요

국제야구연맹과 국제소프트볼연맹이 통합해 만든 국제 야구 기구. 야구계의 FIFA와 같은 존재이며, IOC 가입 기구 중 야구소프트볼을 담당하는 기구이다. 현재 국제야구연맹과 국제소프트볼연맹은 세계야구소프트볼 총연맹 산하 기구가 되어 있다.

2. 역사

2008 베이징 올림픽 이후 MLBIOC간의 메이저리거 차출을 놓고 알력 다툼으로 인해 올림픽 정식 종목에서 야구가 퇴출당했다. 다시 재진입을 위해[2] 국제야구연맹과 국제소프트볼연맹과의 통합이 필요하다는 의견에 따라 2013년 4월 14일, 도쿄에서 협약을 체결하며 공식적으로 출범하게 되었다.

통합출범 당시 로고

2014년 5월 13일 IBAF 회장이었던 리카르도 프리카리가 WBSC 초대 회장직을 맡게 되었다. 임기는 7년.

3. 위상

야구계에서 일단은 국제단체 중 최상위 야구 관리기구이기는 하나, 실제로는 IBAF때와 마찬가지로 아마야구계를 제외하곤 별로 위상이 높지 않은 기구다.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에 참가하곤 있지만 메이저리그, 메이저리그 선수노조뿐 아니라 일본프로야구보다도 수익배분이 낮다.[3] WBSC 프리미어 12의 성공 여부에 따라 달라질지 모르지만 메이저 리그 베이스볼 측에서 선수 차출에 대해 호의적이지 않았다. 대회는 나름 성공을 거두었다고 자평.

4. 가입국

4.1. 가맹 연맹·협회

4.1.1. 아프리카

4.1.2. 미주

4.1.3. 아시아

4.1.4. 유럽

4.1.5. 오세아니아

4.1.6. 준회원

5. 주관 대회

6. WBSC 랭킹

남자 야구 랭킹과 여자 야구 랭킹, 여자 소프트볼 랭킹과 남자 소프트볼 랭킹이 있다. 이 중 남자 야구 랭킹의 주목도가 높다.

6.1. 남자 야구

2018년 12월 기준이며, 편의상 15위까지 기재하였다.

랭킹

국가

점수

1

일본

5796

2

미국

5565

3

대한민국

4987

4

대만

3569

5

쿠바

3516

6

멕시코

3393

7

호주

2440

8

네덜란드

2421

9

베네수엘라

2348

10

캐나다

2186

11

푸에르토리코

2105

12

도미니카공화국

1920

13

파나마

1522

14

콜롬비아

1340

15

니카라과

1237

6.1.1. 점수 산정

IBAF 랭킹을 그대로 계승하고 있으나 계산법은 바뀌었다. 과거 계산법에서는 등수에 따른 포인트를 대회 중요도에 따른 배율을 곱하는 방식이었다. 아래는 당시의 가산 배수이다.

대회별 점수 가산 배수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 프리미어 12[4]

6배

21U 야구 월드컵, 18U 야구 월드컵

2배

15U 야구 월드컵, 12U 야구 월드컵

1배

WBC 예선

1배

대륙별 챔피언십

1배~0.25배[5]

다만, 현재도 대회 중요도에 따라 배정되는 점수가 다르다.

현재는 경기에 따라 우승부터 순위에 따라 점수가 차등 배정되며 우승 시 획득 점수는 다음과 같다.

대회별 우승 시 획득 점수

프리미어 12

1380

월드 베이스볼 클래식

1150

U-23 야구 월드컵

690

U-18 야구 월드컵

575

U-15 야구 월드컵

460

U-12 야구 월드컵

345

대륙별 챔피언십 및 기타

다양[6]

6.2. 여자 야구

2018년 2월 기준.

랭킹

국가

점수

1

일본

2000

2

캐나다

1333

3

미국

1180

4

호주

1057

5

베네수엘라

933

6

대만

907

7

대한민국

430

8

네덜란드

403

9

쿠바

353

10

홍콩

343

11

인도

160

12

파키스탄

100

6.3. 소프트볼

추가 바람.

7. 기타

2019 프리미어 12 2019년 11월 7일 기준으로 보면 서울대회 때 허술한 대처가 도마 위에 올랐다.

대한민국 : 캐나다전인 경우로 보면 2회때 경기 도중 심판이 파울 타구에 맞은 뒤, 대기심을 구하지 못해 3심으로 경기를 운영하다 부랴부랴 경기 운영 관계자를 심판으로 투입하는 촌극을 빚었다. '야구 월드컵'을 표방하면서 야구의 국제화를 주도하겠다는 야심찬 명분으로 출발한 대회임에도 관련 규정조차 제대로 갖추지 못한 민낱이 드러나면서 아구 관계자들을 한숨 짓게 만들었다.

문제는 이후 대응이었다. 당연히 멘도사 주심의 역할을 이어 받을 것으로 보였던 대기심이 나타나지 않았다

2회말 수비를 준비하던 투수 김광현(SK 와이번스)을 비롯해 한국 선수들은 영문을 모른 채 그라운드를 서성일 수밖에 없었다. 결국 양팀 선수들이 더그아웃으로 물러난 가운데 WBSC 관계자가 양팀 더그아웃으로 향했다. WBSC를 현장 지원 중인 KBO는 "대기심 준비가 필요해 심판위원회, 기술위원회 상의 하에 2회말만 3심제로 소화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11분 만에 다시 마운드에 오른 김광현은 2루심이 없는 가운데 진행된 2회말 수비에서 세 타자 연속 삼진을 잡으면서 이닝을 마무리 지었다.
대기심은 3회초가 되어서야 모습을 드러냈다. 그러나 2루심으로 급히 투입된 심판은 당초 이날 그라운드 진행과는 관련이 없었다. KBO 관계자는 "프리미어12에 대기심 관련 규정은 없다. 1명의 주심과 3명의 루심, 심판 자격이 있는 클락(시계) 오퍼레이터(CO)와 비디오판독원 각각 1명씩 총 6명이 경기를 담당한다"고 전했다. 멘도사 주심을 대신해 투입된 심판은 이날 CO를 맡은 대만 출신 인원이었다.


  1. [1] 호주 프로야구 리그, 일본프로야구, KBO 리그, 대만 프로야구 리그 등 9개 리그.
  2. [2] 오늘날 IOC는 올림픽 종목의 남녀평등을 매우 중요하게 여긴다. 리듬체조 같이 세부종목 단위로 들어가면 1개 성별만 참여하는 올림픽 종목은 있지만, 세부 종목을 포괄하는 상위 종목 단위로 봤을 때 1개 성별만 참여하는 올림픽 종목은 없다. 때문에 남자 야구와 여자 소프트볼을 따로 두지 말고 야구-소프트볼 통합 종목 산하에 남자 야구와 여자 소프트볼 세부 종목을 두는 형태로 올림픽 재진입을 시도하고 있는 것. 여자 야구와 남자 소프트볼은 안습
  3. [3] 세계야구소프트볼 연맹은 KBO와 마찬가지로 WBC 수익의 5%를 받는다.
  4. [4] 야구 월드컵이 2011년 폐지된 대신에 2015년부터 개최된 국제대회이다.
  5. [5] 랭킹 10위 이내 국가가 얼마나 참여하는지에 따라 배수가 달라진다.
  6. [6] 예를 들어, 팬아메리칸 게임 야구의 1등은 500점, 아시안 게임 야구 1등이 300점이고 중미·카리브해 게임 야구 1등이 50점이다. 기존처럼 상위 랭커국 참가 수 등이 고려되는 듯.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4.6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