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자

한자 관련 문서

{{{#!folding [ 펼치기 · 닫기 ]

서체 및 자형

성질 및 분류

표준화

주음 · 표음화, 한자음, 입력

한자사전

나라별 사용

파생문자

전산화

기타

한자/목록 · 한자/목록/부수별 · 한자/목록/총획순

}}}||

1. 개요
2. 예시
3. 관련 문서

1. 개요

俗字.

한자에서, 정식적인 글자가 아닌, 비정식적인 글자. 옛날 국서에는 정자를 쓰면 개인 일기장 같은 곳에는 속자를 썼다. ㄹ을 z 모양으로 쓰는 걸 생각하면 쉬울 것이다. 일본신자체중국간화자에서는 정자가 아닌 속자를 정식 글자로 인정하는 경우도 있다. 이 정도까지는 아니더라도 한자문화권에서는 오히려 정자보다 속자가 더 잘 쓰이는 경우도 있다. 이를테면 巖과 岩(바위 암), 豐과 豊(풍성할 풍). 한국 또한 巖이 정자이지만 속자인 岩이 더 자주 쓰인다. 참고로 약자는 속자와는 다르다.

일반적인 간화자나 약자와 다른 점을 꼽자면 거의 이 둘은 글자 자체를 바꾼 것이지만 속자는 어느 정도 본자의 형태를 유지한다.

와자(譌字)라고 되어있는 한자도 있는데 이쪽은 잘못 전해져서 생긴 한자를 이른다.

2. 예시

巖 ↔ 岩

擊 ↔ 㐿

鄕 ↔ 鄊

學 ↔ 斈

本 ↔ 夲

兪 ↔ 俞

靑 ↔ 青

高 ↔ 髙

冰 ↔ 氷

僞 ↔ 偽

부수(속자 기준)

일반자 ↔ 속자

(한 일) 부

萬 ↔ 万

與 ↔ 与

兩 ↔ 両

竝 ↔ 並

丿(삐침 별) 부

乘 ↔ 乗

(새 을) 부

亂 ↔ 乱

(갈고리 궐) 부

爭 ↔ 争

(두 이) 부

亞 ↔ 亜

(돼지해머리) 부

亭 ↔ 𠅘

(사람 인) 부

令() ↔

會 ↔ 会

來 ↔ 来

(사람인변) 부

佛 ↔ 仏

仞 ↔ 仭

假 ↔ 仮

傳 ↔ 伝

體 ↔ 体

價 ↔ 価

侮 ↔

兪 ↔ 俞

倏 ↔ 倐

僞 ↔ 偽

僭 ↔ 僣

儧 ↔ 儧

3. 관련 문서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41.28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