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드나이

1. 소개
2. 작중 행보
3. 트리비아

발 마스케의 삼주신

슈드나이

헤카테

베르페오르

1. 소개

작안의 샤나의 등장인물. 애니메이션 성우는 미야케 켄타, 한국판은 김광국.

발 마스케의 삼주신에서 '장군'의 직위를 가진 홍세의 왕. 진명은 '천변'. 과거 중국에 있었을 당시에는 '치우'[1] 로 불렸다. 불길의 색은 탁한 보라색. 길이와 형태의 변형이 자유자재로 가능한 장창 형태의 보구 '신철여의'를 소유하고 있다. 천변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권속으로서의 권능은 천변만화, 즉 자신의 몸을 어떤 형태로든 자유자재로 변신시키는 능력이다. 통상적으로 홍세의 무리는 현세로 온 뒤 자신이 한 번 취한 모습을 변화시키지 않는데, 슈드나이는 특성상 그런 거 집어치우고 자기 마음대로(…). 신체를 거대화 한다거나, 손과 입을 여러 위치에 자유롭게 생성한다거나.[2]

창조신 제례의 뱀의 권속으로서 만들어진 존재이며, 그 주인이나 동료들을 호위하는 역할을 가진다. 그런 역할로 인해 타인을 호위하는 행위에서 만족감을 얻는, 무리로서는 다소 특이한 취향을 가지고 있다.

대담하고 부하에게도 자상한 통솔력 넘치는 장군의 자질을 갖추고 있는데, 예외적으로 눈 뒤집혀서 부하고 뭐고 다 죽여버릴 기세로 날뛰는 경우가 있다고 한다. 자신이 사랑해 마지않는 헤카테의 신변에 위험이 닥쳤을 때. 그때의 광란은 보통 수준이 아니기 때문에 베르페오르조차 경계할 정도.

지독할 정도의 헤카테 덕후이기 때문에[3]헤카테를 부를 때마다 나의 헤카테. 당연히 맨날 까인다. 그에 대한 대답으로 헤카테가 하는 말은 저는 당신의 것이 아닙니다.(…) 아 잠시 눈물 좀 닦고. 사실 존재의의가 헤카테 수호이기 때문에 상관 없다. 그래도 결국 마지막에 슈드나이가 언제나처럼 "자, 그럼. 나의 사랑스러운 '정상의 좌' 헤카테."라고 하자 그때까지와는 다른 "네. 다시, 만나지요, '천변' 슈드나이."라는 대답을 들었다.

2. 작중 행보

분명히 최대급 홍세의 무리 집단의 간부임에도 불구하고 매우 불성실하게 행동해 왔다.[4] 장군으로서 해야 할 일은 아웃 오브 안중이고(…) 다른 무리들로부터 호위 의뢰를 받는 자신만의 도락에 심취하며 지내던 상태.[5]

하지만 티리엘의 호위 의뢰로 미사키 시에 방문했을 당시. 교전 도중에 사카이 유지와 마주치고 처음에는 유지가 '나 천목일개임ㅋ' 라는 허세에 쫄았지만

발 마스케가 열심히 찾아다니던 보구 영시미아를 발견하는 수확을 거둔다. 바로 입수하려다 상황이 불리해서 그냥 미련 없이 튀었지만.

이후로는 발 마스케의 간부로서 성실하게 임하기 시작하고, 제례의 뱀 부활을 위한 사전 작업을 위해 부하들을 이끌고 플레임헤이즈 조직 가운데에서도 가장 큰 두 조직이었던 '몬테베르디의 코로'와 '드렐 파티'를 섬멸시키는 전과를 거둔다.내가 놀러 다녔던 건 플레임헤이즈들을 방심시키기 위함이었다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해 주세요.

제례의 뱀이 유지와 융합하여 강림했을 무렵, 상하이의 아웃로를 전멸시켜 플레임헤이즈 측에서는 일본을 제외하면 동아시아에 남은 전력이 없을 지경에 이르게 된다. 장군님이 진지하게 나서면 존나 쎄다.

이후 성여전에서 벌어진 플레임헤이즈 군단과의 전투에서는, 제례의 뱀의 선포로 인해 집단 멘탈 붕괴 상태에 빠진 플레임헤이즈들을 열심히 양학하다(…) 샤나, 빌헬미나 카르멜, 센터힐을 상대로 3:1 매치를 벌이면서도 여유로운 모습을 보이고 센터힐의 한 팔을 베는 등 무시무시한 전투력을 보여준다. 플레임헤이즈 군단의 퇴각을 위해 시간 벌기용으로 홀로 남은 센터힐은 결국 장군님에게 SALHAE… [6]

전장을 손수 지휘하며 대지의 사신의 일원과 자무엘 데만티우스를 제거하는 등 큰 전과를 거뒀음에도 뒤늦게 나타난 매저리 도에게 한방 먹고 거하게 낚이는 바람에 거물 플레임헤이즈들은 모두 무사히 전장을 탈출해 버려서(…) 마무리가 부족했던 탓에 베르페오르에게 까였다. 아아…

미사키 시의 최종결전에서는 신세계 창조를 위해 산 제물이 된 헤카테를 쓸쓸한 심경으로 떠나보내고 뒤쫓아온 샤나와 빌헬미나를 막는다. 이후 매저리와 전투를 벌이게 되는데 신세계의 창조가 완료되어 제례의 뱀이 잠들고, 베르페오르를 비롯한 다른 무리들이 신세계로 건너가는 와중에서도 그대로 남아서 전투를 속행했으며, 무리들이 남기고 간 막대한 양의 존재의 힘을 연료삼아 맹공을 퍼부은 매저리에게 결국 패배하여 소멸.

나중에 무리의 염원에 의해 무녀 헤카테가 깨어나고, 무녀가 도움을 원할 때 다시 부활한다고 한다. 한마디로 죽은 것조차 자기가 원해서 죽은 것에 가깝다. 그야말로 홍세의 왕들 중에서도 격이 다르다고 할 수 있다.

장군으로서 다수의 아웃로를 파괴한 전적 외에도 작중 내에서 가장 많은 킬수를 기록했했으며, 지휘관으로서나 개인으로서나 보여준 역량은 압도적으로 강대했다. 최후의 전투에 매저리가 플레임헤이즈 수만 명의 분의 존재의 힘을 쏟아부어도 잠시나마 버텨서 매저리가 경악하게 만들었다.

3. 트리비아

이름의 유래는 솔로몬의 72악마 중 하나인 아스모데우스의 별명인 Sydonay.


  1. [1] 하지만 작안의 샤나 F 2화 자막의 대부분에서 시유,개우(...) 등으로 나와있다.
  2. [2] 그러니까 애니 1,2기에서처럼 키메라 형태이긴 하나 항상 비슷한 모습으로 등장하는 건 설정 미스. 소설상 묘사를 따른다면 제작지를 엄청 갉아먹을지도.
  3. [3] 그래서 초기에는 로리콘 취급을 받았다. 하지만 특별편의 작가 후기에 의하면 헤카테를 사랑할 뿐이지 그런 취미는 없다고. 진짜?
  4. [4] 중세의 '대전'당시에는 성실하게 임하긴 했지만. 그 당시는 워낙 사안이 사안이다 보니(…)
  5. [5] 외전에서는 레볼루시옹이 날뛰던 20세기 초반에 한 홍세의 무리인 '천철의 동굴' 아나베르그의 호위를 맡아 북아메리카에 등장해, 매저리 도와 신참 플레임헤이즈 유리 흐보이카와도 교전을 벌였다.
  6. [6] 한 가지 무서운건 슈드나이와 10분 동안 싸우다 전사한 센터힐이 대지의 사신중 전투력이 가장 딸리는 멤버라는 사실이다. 전투력이 가장 약하다는 작자가 외팔이 상태로도 10분 동안 슈드나이와 홀로 싸웠다는 소리. 외전 10권의 초대 극광의 사수 칼 베르워드를 비롯해 어지간한 인물은 일격에 때려잡던 슈드나이를 보면 대지의 사신은 괴물인가! 소리가 절로 나온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