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키마 스위치

1. 일본의 포크 밴드

공식 홈페이지

スキマスイッチ

우측부터 오하시 타쿠야(大橋卓弥, 보컬, 기타)[1][2]도키타 신타로(常田真太郎, 건반, 코러스, 프로듀스)[3][4], 이 두 명으로 이루어져 있다.

둘 다 아이치현 출신이지만 워낙 밴드 결성 된 이유가 한명이 훼이크 쳐서 된 거라[5] 멤버 둘의 사이가 좋지않은 것 같다는 추측이 많았다. 대다수의 듀엣들이 그러듯 말이다.

2003년에 메이저 활동을 시작해 2007년에 베스트 앨범을 내고 휴지 선언, 2008년엔 각자 이름을 걸고 솔로활동을 했으나 2009년에 결성 10주년을 기념, 다시 스키마스위치로 활동하고 있다. 둘 사이가 진심으로 나쁜 걸까 걱정했던 팬들은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고

이들이 2005년에 부른 전력소년이라는 곡이 대 히트를 쳐서 기타프릭스&드럼매니아, 응원단 시리즈, 그리고 유비트에도 수록된 바가 있다. 도쿄 마블 초콜릿에도 삽입됨.

이외에도 도라에몽 극장판(ボクノート)[6], 강철의 연금술사 FULLMETAL ALCHEMIST의 주제곡을 부른 밴드로도 알려져있다. 3기 오프닝으로 사용되었으며, 제목은 '골든 타임 러버(ゴールデンタイムラバー)'[7]인데, 이게 가사가 왠지 강철의 연금술사가 아니라 카이지같은 느낌이 나는데다 도박묵시록 카이지의 영상과 합성한 아래 고퀄리티의 매드무비 때문에 '강철의 연금술사 오프닝보다 카이지 오프닝에 더 어울린다'라는 평을 받았다. 나중에 밝힌 바로는 마작을 주제로 한 곡이라고 한다.근데 왜 소년만화 오프닝으로? 덕분에 투패전설 아카기와의 싱크로도 수준급. 하지만 사키 -Saki-와의 싱크로는...애초에 마작 만화가 아니니까 넘어가자.

포켓몬스터 애니메이션 시리즈 극장판 13기 '환영의 패왕 조로아크' 주제곡도 불렀다. 곡명은 「아이스크림 신드롬(アイスクリームシンドローム)」. 이제 짱구도 제패해야겠는데 안될거야 아마

은수저 Silver Spoon 1기의 엔딩도 불렀다. 뮤비 하이큐!! 1기 2쿨 오프닝도 불렀다. 제목은 「Ah Yeah」. 인터뷰에 따르면 '아우예'로 읽어야한다고..

또, 나루토 질풍전의 오프닝에도 참가했는데, 제목은LINE.

카나데(奏)라는 곡이 유명한데, 하즈키 맛차의 일상,순정 만화 원작의 애니메이션 일주일간 친구에서 주연 성우 아마미야 소라가 리메이크해서 불렀다. 스키마 스위치와 아마미야 소라가 같은 무대에서 같은 곡을 함께 부르기도 하였다. Live on Utage 라는 프로그램 슈퍼주니어규현도 라이브 콘서트에서 부르기도 했다. 영상

2. 동방 프로젝트2차 창작

동방 프로젝트2차 창작 동인서클happy flame time에서 제작한 플래시. 음악 및 효과음은 dBu music에서 담당. 항목 1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

링크

오른쪽 아래의 구석의 스키마를 누를때마다 문이 닫혔다 열리면서 홍마향~성련선 + α의 캐릭터 등장하며 랜덤한 액션을 선보인다. 장지문 너머(혹은 장지문 바깥에서도) 정말 별별 일이 다 일어나는데, 장지문이 아무 일도 없다는 듯이 무심하게 열렸다 닫히는 것이 포인트. 가끔 아무것도 안나오지만 그건 원래 그런 패턴이 있는 거니 이상해 할 것 없다.

어느샌가 귀찮은 사람들을 위한 오토 스키마 스위치가 나왔다. 대부분의 장면들이 균일한 확률로 지정돼있지만, 등장확률이 낮은 레어 씬과 유니크 씬이 있기도 하다.

아무 생각없이 누르다 보면 어느새 몇 시간이 흘러있는 무서운 플래시나무 위키?


  1. [1] 초기엔 아라시의 멤버 니노미야 카즈나리가 본인과 닮아서 놀랐다고 하는 둥 그럭저럭 잘생긴 얼굴이었으나 솔로활동을 전후로 살찌고 수염도 길러서 후덕한 아저씨가 됨. 당시의 후덕함과 하시타쿠야라는 이름 앞글자에 힘입어 덕후라는 푸근한 별명도 get 활동 재개하고 수염도 깎고 살도 빼는 듯 싶었으나 글쎄...? 김기열과 꽤 닮았다.서프라이즈 걔?라인 한명 추가요
  2. [2] 활동 당시의 곡들을 들어보면 비음 속성이 약간 있는데 아무리 들어도 새는 소리가 없다. 노래방에서 따라부르곤 싶은데 두성으론 너무 처지고 비성은 너무 높아져 원곡과 맞춰서 모창하기가 영 힘들다. 자신의 목소리가 진짜 닮았다 하면 몰라도 엉성하게 부르면 고음에선 돼지소리밖에 안난다.
  3. [3] 처음엔 아프로 헤어로 시작해 강렬한 인상을 심어주었는데 솔로활동 때부터 풀고 수염은 왜 안깎냐고 물으신다면 이 길어서라고 대답해 드리는 게 인지상정 그 후론 주로 모자를 쓰고 다닌다. 원랜 불편해서 진작 풀고 싶었는데 소속사 사장님이 조금 더 하고 다니라고 했다고. 사장님 나빠요
  4. [4] J리그 프로축구팀인 가와사키 프론탈레의 팬으로, 그 이유로 Hello especially에서 두 멤버가 가와사키 프론탈레 유니폼을 입고 등장하는 장면이 있다. 거기다 가와사키 프론탈레의 원 클럽맨인 '카와무라 켄고'와도 친하며, 싱글 さいごのひ의 B-side인 human relations의 배경 피아노 연주는 도키타 신타로가 카와무라 켄고에게 바치는 피아노 곡이라고 한다.(나레이션의 내용은 보컬인 오하시 타쿠야가 어린 시절부터의 친구에게 보내는 편지)
  5. [5] 공식 프로필에는 오하시 쪽에서 도키타에게 곡을 의뢰한 게 계기가 되었다고는 했지만 오하시 주장은 「도키타의 사기로 눈깜짝할 사이에 갑자기 듀엣이 되어있었다.」 사실 둘 다 틀린 말을 하는 것은 아니다. 자세한 내막은 다음과 같다. 원래 오오하시 타쿠야는 길거리 라이브를 하며 실력을 키우며 솔로로 데뷔할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타쿠야가 작곡한 곡을 CD로 만들어 보려고 토키타 신타로에게 편곡을 맡겼다. 이전부터 오오하시와 함께 하고 싶었던 토키타는 편곡을 맡아 주었고, 그렇게 만들어진 곡 중에서 오오하시가 작곡하고 토키타가 편곡한 곡이 큰 호평을 받았다. 그때 ‘함께 하는 친구?’라는 질문을 듣고 토키타가 그렇다고 말한 바람에 그 둘은 함께 하게 되었다. 실은, 토키타와 오오하시가 처음 만났을 때 토키타는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하던 때라 오오하시보다 못 쳤다고 한다. 그래서 오오하시는 토키타가 그리 탐탁하지 않았었다고.
  6. [6] 일부는 '나의 목소리(僕の音/보쿠노오토)'라고 알고있지만 '노'뒤에 붙는건 '오'가 아니라 장음이므로 노트로 해석하는게 맞다. 가사중에 저 단어가 들어가있기때문에 헷갈린만도 하지만, 애초에 영문이 'boku note'로 되있기도 하고
  7. [7] 흔히 'Golden Time Lover'로 해석되는 경우가 잦은데 아이튠즈나 보도 자료에서 확인 가능한 공식 영문 제목은 'Golden Time Rubber'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