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라이트 로드

유희왕함정 카드.

1. 설명
2. 로드 발동 조건에 해당되는 카드 중 일부
3. 수록 팩 일람

1. 설명

한글판 명칭

스타라이트 로드

일어판 명칭

スターライト・ロード

영어판 명칭

Starlight Road

일반 함정

①: 자신 필드의 카드를 2장 이상 파괴하는 마법 / 함정 / 몬스터의 효과가 발동했을 때에 발동할 수 있다. 그 효과를 무효로 하고 파괴한다. 그 후, "스타더스트 드래곤" 1장을 엑스트라 덱에서 특수 소환할 수 있다.

부스터 팩에서 왜 사기 카드를 안 내는가 싶었는데 동봉으로 뒤통수 쳐버린 희대의 본격 정줄 놓기 카드. 발동 조건에 제약이 있긴 하지만 노 코스트로 파괴를 막으면서 동시에 파괴 무효 효과를 지닌 소생 제한으로 릴리스 후 엔드 페이지에 특수 소환하는 효과는 못 쓰지만 강력한 스타더스트 드래곤 1장이 덤으로 튀어나오는 굉장한 효과를 지니고 있다. 사실상 2번 연속으로 파괴 효과를 막는 실용성인 셈. 별명은 스라로

발동 조건에 제약이 있다고는 하지만 저 발동 조건에 해당되는 카드들은 상당히 많이 쓰이는 편이라서 실제로는 발동 확률이 높은 편에 속한다. 블랙홀이나 태풍이라도 아닌 이상 2장 이상의 카드를 파괴하는 효과는 대개 무거운 코스트를 요구하기 마련인데 그걸 노 코스트로 막아버린다는 건 상당한 이득이 된다. 또 그렇게 막은 후에는 후속으로 튀어나온 스타더스트 드래곤이 소생 제한 룰에 걸리기 전까지 1번 더 파괴를 막아 한 번 발동에 성공하면 이득과 우위를 점하기 쉬워진다. 이러다 보니 스타라이트 로드 발매 이후 일본 쪽에서는 소위 필수 카드로 여겨지던 태풍도 빼는 경우도 있을 정도.

단, 파괴만 막을 수 있기에 허리케인 등에는 무력하다. 금지라 상관은 없지만 또 파괴라도 막을 수 없는 경우도 있는데 우선 라의 익신룡, 다크 암드 드래곤, 아캐나이트 매지션 같은 순차적인 제거는 막을 수 없다. 다크 암드 드래곤은 여러 번 효과를 발동하지만 효과 1번에 1장의 카드만 파괴할 수 있기 때문에 스타라이트 로드는 발동할 수 없다는 것. 그리고 다수의 카드를 파괴할 수 있는 카드라도 파괴 대상이 되는 카드가 필드의 1장 뿐이거나 임의의 매수를 선택할 수 있는 카드의 경우 "2장 이상" 이라는 조건을 충족시키지 못하면 발동할 수 없다. 대표적으로 나락의 함정 속으로. 진염의 폭발, 레스큐 래빗 등으로 인한 대량의 특수 소환에 체인된 나락은 막을 수 있지만 1장 소환시 거는 나락은 막을 수 없다.

또한 가장 골 때리는 것이 실제로 2장 이상의 카드를 파괴하지만 그 '2장 이상 파괴' 가 효과 해결시 결정되는 카드들의 경우.이 경우도 막을 수 없는데 예를 들어 엘리멘틀 히어로 에어맨의 경우 효과 발동시에는 파괴한다는 사실만 선언됐지 파괴 매수가 지정되지 않았기 때문에, 즉 2장 이상 파괴가 확정이 아니기 때문에 (이후 리빙 데드가 부르는 소리 등의 체인으로 히어로의 매수가 변동할 수 있다.) 이 카드로 체인을 걸 수 없다. 즉 설령 상대가 에어맨으로 카드 3장을 파괴하건 4장을 파괴하건 아예 발동이 불가능하다. 에어맨을 쓰러뜨릴 수 없어

2번째로 주의할 것은 이 카드를, 데미지 스탭에 발동할 수 없다는 것이다. 텍스트만 봐도 알 수 있듯이 스타라이트 로드의 효과는 효과를 무효로 하고 파괴하는 효과지 발동을 무효로 하고 파괴하는 효과가 아니라 데미지 스탭에 발동할 수 없다.

엘리멘틀 히어로 관련으로 더 골때리는 경우는 역시 R-라이트 저스티스, 토큰 부활제. 이 카드의 경우에는 상대 필드의 마함이 상대 필드의 엘리멘틀 히어로에서 -2한 수보다 많을 경우 스타라이트 로드로 체인을 걸 수 없다. 상대가 상대 필드의 마함 2장을 대상에 넣어버릴 경우 이쪽이 파괴되는 카드가 1장일 수 있기 때문. 후자도 마찬가지.

카드의 발동이 아닌 효과에 발동이기 때문에 데스티니 히어로 다이아몬드 가이의 효과로 발동한 메가톤 마도 캐논 등에도 사용할 수 있다.

그리고 스타더스트 드래곤의 특수 소환도 용도지만 그부분은 덤으로 보는 게 좋다. 이 카드의 효과로 특수 소환된 스타더스트는 소생 제한 룰에 걸리기 때문에 1번이라도 묘지에 가거나 제외되면 못 돌아온다.[1]그러나 자신의 제거 카드에 대해서도 발동은 가능하기에 태풍 등에 체인해서 스타더스트 드래곤을 어택커로 쓰는 전술도 가능하긴 하다. 다만 이 경우 태풍에 체인하여 상대가 싸이크론 등을 발동해 바로 체인을 쌓지 못할 경우 발동할 수 없게 되어버린다. 물론 세트된 카드는 다 날아간다.

이름이 라이트로드와 비슷하지만 라이트로드는 붙여 쓰고 이 카드는 라이트 로드라고 띄어 쓰거나 중간에 중간점이 들어가 있는 데다가 영어판은 아예 이름이 다르므로 전혀 상관없다. 물론 매지컬 실크햇으로 세트된 스타라이트 로드를 제물로 바쳐 케루빔을 소환해도 효과를 발동할 수 없다(...) 오히려 저 라이트로드를 가장 괴롭히는 카드 중 하나로 이 카드를 경계할 경우 스타라이트로드 케루빔이 힘을 쓰지 못하고 1장만 파괴해야 하고 파괴 숫자를 컨트롤하는 게 불가능한 저지먼트 드래곤은 거의 확실히 막혀버린다. 실제로 이 카드 때문에 라이트로드가 망했다.

히어로를 쓰는 덱에서는 튜너 없이 스타더스트 드래곤을 소환할 수 있어 이 카드와 함께 파동룡기사 드래고에퀴테스를 채용한다.

또한 스타더스트 드래곤/버스터나 세이비어 스타 드래곤, 슈팅 스타 드래곤을 쓰는 덱이라면 소생 제한 같은 거 신경 쓸 거 없이 소환 소재로 써버리면 되므로 그쪽 덱에서라면 활용도가 대폭으로 올라간다. 물론 스타더스트 드래곤은 여전히 못 돌아온다. 슈팅 스타 드래곤을 쓴다면 상관은 없겠지만. 나머지는... 특히 세이비어 스타 드래곤은 치명적이다.

물론 이 카드 때문만은 아니겠지만 이 카드가 나온 이후로 코나미가 전체 제거류 마법에 대해서 금제를 푸는 모습을 보여주게 되었다. 예를 들면, 성스러운 방어막 거울의 힘이라거나 블랙홀이라거나 해피의 깃털이라거나[2] 등등. 전체제거가 무서워서 몬스터는 1장, 세트는 2장씩 하던 옛날을 생각하면 그야말로 격세지감.

하필이면 비싸디 비싼 듀얼 디스크 유세이 Ver.DX 동봉으로 튀어나왔기 때문에 진짜 구하기 힘들었다. 5만원을 호가하는 가격 때문에 "신사임당" 이라 불리기도 하며 많은 유저들이 이걸 구할려고 난리를 쳤다. 그나마 북미에서 2010년 3월에 발매된 듀얼리스트 팩 컬렉션 2010에 동봉 카드로 들어간 덕에 어느 정도 공급 갈증은 해소되었다. 동봉카드 엿먹이기는 한국/일본만의 스킬이 아니다.

듀얼리스트 팩 유세이 3에서 복각된다. 거기에 레어도가 레어라 시세는 더욱 내려갈 전망. 이로 인해 대량 파괴 카드의 대다수가 직/간접적으로 하향 먹었다. 드디어 스타라이트 로드가 필카로!

그런 걸로도 모자라서 국내에서는 아예 대놓고 "스타더스트 스페셜 에디션" 이라는 제목으로 시크릿 스타라이트 로드가 동봉으로 들어간 팩을 발매해버렸다.

2011년 9월 1일자 금제에서 허리케인이 금지 먹고 되려 태풍이 제한화 되는 덕분에 이 카드는 이제 메인 덱에 투입하기에 부족함이 없는 카드가 되었다. 블랙홀, 태풍 등의 난무도 한 몫 하였고 특히 레스큐 래빗을 중심으로 한 라기아 덱에서도 레스큐 래빗의 최대 천적인 나락의 함정 속으로를 막을 수 있어 유용히 쓰이고 있다. 그 범용성 덕인지 스타더스트 드래곤과 함께 골드 시리즈 2012에 수록. 게다가 펜듈럼 소환의 도입 때문인지 태풍이 금지먹고 해피의 깃털이 제한 먹는 충공깽스러운 상황 덕분에 이 카드의 활용도는 더욱 업. 상황 봐가며 터뜨려야 하는 태풍과 달리 해피의 깃털은 언제 날려도 이득이기에.

상호 호환으로는 대혁명 반전이 있다. 이쪽은 카운터 함정에다가 자신/상대 필드를 가리지 않는 등 2장 이상 파괴를 카운터하는 효과가 더 확실한 대신 몬스터를 특수 소환하는 덤 효과가 없다.

참고로 태풍/블랙홀의 경우 스타라이트 로드를 부분적으로 피하는 방법이 있다. 스타라이트 로드 효과 처리시에 효과를 무효로 하고 '파괴' 해야 한다. 그렇지 못하면 스타더스트 드래곤이 나오지 못한다. 따라서 태풍-상대 스타라이트 로드-자신 싸이크론으로 태풍을 지정. 하면 태풍이 먼저 파괴되어 스타라이트 로드가 무효는 하지만 스타더스트 드래곤은 소환되지 못하고 끝난다.

원작에서는 당연하게도 후도 유세이가 사용하던 카드로서 루드거지박선풍을 씹고 스타더스트 드래곤을 특수 소환했다.

셰리 루블랑과의 듀얼에서도 사용. 여기서는 순전히 스타더스트 드래곤을 소환하기 위한 용도로만 사용했다(제물이 된 것은 자신이 사용한 Sp-하이스피드 크래시).

마스터 룰 4 도입으로 인해, 스타더스트 드래곤을 부르는 것이 자유롭지 않게 되면서 성능면에서 대혁명 반전에게 완벽하게 밀리게 되었다. 이후 유희왕 VRAINS 21화에서 스타더스트 로드가 언급되면서 몇몇 팬들은 노린거 아니냐고 하는 중.

2. 로드 발동 조건에 해당되는 카드 중 일부

볼드는 자주 막게 될 (또는 되었던) 카드. 상기했듯 무조건 발동 가능한 것은 아니고 1장만 파괴하게 되는 경우(ex. 필드에 마함이 1장밖에 존재하지 않을 때의 태풍, 1장만 파괴한다고 선언했을 시의 빙제 뫼비우스)에는 대응하지 못한다.

3. 수록 팩 일람

수록 팩

카드 번호

레어도

발매국가

기타사항

스타더스트 스페셜 에디션

STSE-KR001

시크릿 레어

한국

한국 최초수록

듀얼리스트 팩 -유성 편 3-

DP10-KR025

레어

한국

골드 시리즈 2012

GS04-KR020

노멀
골드 레어

한국

DUEL DISK - 유세이 Ver.

DDY2-JP004

울트라 레어
시크릿 레어

일본

세계 최초수록

듀얼리스트 팩 -유세이 편 3-

DP10-JP025

레어

일본

GOLD SERIES 2012

GS04-JP020

노멀
골드 레어

일본

THE GOLD BOX

GDB1-JP080

골드 레어

일본

THE RARITY COLLECTION

TRC1-JP006

울트라 레어
컬렉터즈 레어

일본

Duelist Pack Collection Tin 2010

DPCT-EN004

시크릿 레어

미국

미국 최초수록

Duelist Pack 10: Yusei Fudo 3

DP10-EN025

레어

미국

Gold Series Haunted mine

GLD5-EN052

골드 레어

미국

Duelist League 17 참가상품

DL17-EN020

레어

미국

Legendary Collection 5D's Mega Pack

LC5D-EN056

울트라 레어

미국

Premium Gold: Return of The Bling

PGL2-EN091

골드 레어

미국


  1. [1] 다 알만하지만 굳이 설명하자면, 이 카드가 만약 싱크로 소환으로 취급하고 특수소환하는 카드였다면... 그러니까 2장 이상 파괴하는 카드들을 가볍게, 노 코스트로 막아주는데다가 파괴 무효 효과의 스타더스트 드래곤이 튀어나와서 묘지로 가도 다시 부활한다고 생각해보자.
  2. [2] 이쪽은 되려 태풍을 금지로 올려버리는 말도 안되는 상황을 일으킨 고로 상술이라고밖에 보기 힘들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