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태영




대한민국 제4대 국방부 장관
신태영
申泰英 | Shin Tae-young


제3대 육군참모총장 시절

출생

1891년 2월 1일

조선 한성부(現 서울특별시)

사망

1959년 4월 8일(68세)

서울특별시

본관

평산 신씨

창씨개명

[ruby(平山輔英, ruby=ひらやまほえい)]

직업

군인

복무

일본제국 육군

1912~1945

대한민국 육군

1948 ~ 1981년

재임기간

제4대 대한민국 국방부 장관

1952년 3월 29일 ~ 1953년 6월 30일

{{{#!wiki style="margin: 0 -10px"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margin: -6px -1px"

가족

子 신응균, 子신철균, 子 신박균

종교

불교

임관

일본육군사관학교 (26기)[1]

최종계급

중장

최종보직

육군 참모총장[2]

주요보직

육군 행정참모부장
호국군참모부장
육군 전북 편성관구사령관

}}}}}}}}}

1. 개요
2. 상세
3. 기타

1. 개요

일제강점기 일본 제국의 군인, 대한민국의 군인.

일본군에서의 최종 계급중좌였다. 대좌였던 이응준, 김석원보다는 한 계급 아래, 소좌였던 이종찬보다는 한 계급 위.

2. 상세

8.15 광복 이후 그의 다른 동기생들은 대부분 조선경비대에 참여했으나, 그는 일제에 부역한 것에 대한 자숙 및 근신의 의미로 참여하지 않았다가 여순사건이후에야 입대했다. 1949년 10월육군참모총장자리에까지 올랐으나, 대한민국 국방부높으신 분들과의 의견 충돌로 7개월만에 그만뒀다. 6.25 전쟁에서는 전라북도 방어를 맡았으나 국방장관 신성모와의 마찰로 얼마되지않아 해임되었다가 1952년에야 복직되었다.

예편 후에는 이기붕의 후임으로 제4대 국방장관이 되어 휴전협정 직전까지 재임했다.

일본군 복역 기록으로 친일인명사전에 아들과 함께 수록되어있다. 그나마 자숙했다는 점에서 봐줄만 하지만 일단 복역했다는 것이 중하다고 봐야할 수 밖에 없다.

3. 기타

그의 아들 신응균 역시 일본육군사관학교를 졸업하고 일본군으로 복역했으며, 종전 당시 계급은 소좌였다. 광복 후 일본군 복무 경력을 치욕으로 여겨 이등병으로 입대했다가, 6.25 전쟁 당시 포병사령관으로 특별임관되었다. 예편 후에 국방과학연구소의 초대 소장을 맡기도 했다.


  1. [1] 동기생으로 이응준, 홍사익, 김경천, 지청천 등이 있다. 김석원은 27기로 그의 후배.
  2. [2] 당시계급 소장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4.6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