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메타게테요오!

やめたげてよお!

포켓몬스터 블랙·화이트이 스토리 초반의 꿈터에서 외친 비통한 외침.

구어체라 표준어로 쓰면 やめてあげてよ가 맞는 표현이다. 번역하면 "그만해!"나 "플라즈마단 이 나쁜 자식그러지 마!" 그대로 쓰자면 "그만둬 줘!" 정도가 되겠다.

국내 정발판에서는 "그만둬!"라고 번역되었다.

본래의 뜻그대로 정확한 변역이비만 네타 요소화된 대사인 만큼 보다 임팩트있게 번역하는 것이 좋았을 거라는 일부의 의견이 있다.[1]

평소에는 온화한 그녀지만 플라스마단이 "야, 꿈연기 내놔!"라면서 몽나를 걷어차는 너무나도 잔인한 광경을 목격하면서 본 항목명의 화면을 넘어올 듯한 비통한 절규를 외치면서 한방에 명대사에 등극했다. 그리고 저 악행을 행한 단원은 플라스마단의 정체성을 정면으로 부정해버렸다

주로 포켓몬계에서 벌어지는 참극에 대해 사용되며 현재는 굳이 포켓몬계가 아니더라도 참극 자체에 대해서 사용될 정도다. "이제 그만해! 이미 XXX의 라이프는 제로야!"와도 통하는 면이 있기 때문인 듯.

원 네타가 된 씬 자체는 굉장히 끔찍하지만 이 행동에서 벨이 귀엽다고 느껴진 트레이너도 많은 듯하며 동시에 몽나/몽얌나는 그녀를 대표하는 포켓몬으로 정착되었다.

이 대사는 웅이"네놈들은 인간도 아냐!"담죽"용서 못 한다! 인간 쓰레기 놈!"과 인기가 맞먹는다.

대사의 범용성이 굉장히 높기 때문에, 막나가는 상황 따위에 그냥 집어넣어 주면 된다.


  1. [1] 굳이 임팩트를 살려서 글자수까지 맞춰서 적어본다면 "그만하란 말이야!""그러지마아아아!" 정도. 그러나 대중에게 판매되는 번역을 일부 매니아층이나 알아볼 법한 뉘앙스로 번역하는 건 올바른 번역이라고 보기 어려우며, 정발판의 '그만둬'는 주 대상 연령층이 알아보기 쉬운 적절한 번역이라고 볼 수 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6.3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