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택조

이름

양택조(梁澤助)

출생

1939년 3월 23일, 서울특별시

가족

사위 장현성

십이지

토끼띠

별자리

양자리

직업

배우, 성우

학력

한양대학교 졸업

소속사

마마엔터테인먼트

종교

개신교

1. 개요
2. 주요 출연
3. 트리비아

1. 개요

한국배우. 해방 이전까지 유명한 연극배우이자 연출가, 아랑극단의 대표였던 양백명과, 1930년대 동양극장 시절부터 해방 전까지 인기가 많은 여배우 문정복[1] 사이에서 태어났다. 그러나 어머니 문정복이 황철[2]과 바람이 나서 황철을 따라 월북을 하였는데, 양택조가 8살 때의 일이었다.[3] 그 뒤 (양택조의) 부모님은 상호간에 이혼을 하였다고 한다.

그는 아버지가 극단을 이끄는 대표였기에 20대 초반부터 함께 연극판을 돌아다녔고, 연극배우, 영화 조감독 등을 맡기도 했다. 이러한 과정 중에 1958년 한양대학교 공과대학에 입학했으나 아버지가 사기를 당해 집안의 가세가 기우는 바람에 결국 중퇴. 이후 1963년 드라마센터에 입학해 연기를 전공했다.

1965년, 이모 문정숙의 소개로 이만희 감독[4]의 연출부가 되어 흑맥, <만추>등의 영화에서 조연출을 맡았다. 그리고 1966년, 동양방송 라디오 성우 4기로도 활동하기 시작했다. 1970년에는 영화 더빙 성우로 출발하여 텔레비전에서 단역으로 출연하기도 한 그는, 1981년 친구인 김원두 감독에 의해 <연분홍 치마>에서 배우로 데뷔하였다. 이렇게 그는 20여년동안 성우생활을 했고, 42세의 나이로 뒤늦게 연기생활을 시작한다. 데뷔이후 오랫동안 단역과 무명으로 드라마와 영화, 연극에 출연하였지만 그는 '어설픈 주연보다는 당찬 조연이 낫다'고 말했다고.

이러한 그의 확신처럼 1998년, MBC 드라마 <그대 그리고 나>에서 확실한 조연연기를 보여주면서 인기를 얻게 되고 이후 수많은 작품에 출연하여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낸다.

2004년 <고독이 몸부림칠 때>에서 양택조는 무면허로 스쿠터를 몰다가 타조의 습격을 받기도 하고, 불현듯 나타난 인주를 보고 정신이 혼미해져 ‘우째 이리 고울꼬..’를 연발하는 주책맞고 귀여운 노인네, 찬경 역을 맡았다.

주연은 아니지만 조연으로서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그는 말한다. “나에게 연기변신이란 없다! 나의 인생은 지금 이 순간에도 달라지고 있을 뿐!"이라고.

드라마에서는 상당히 코믹한 인상으로 나오지만, 실제로 본 사람 말로는 의외로 근엄한 인상의 소유자라고 한다.

2017년 7월 23일, 일밤복면가왕얼굴되지 노래되지 꽃돼지라는 예명으로 참가했다. 이날 사물놀이패를 부르면서 고퀄리티 개인기를 선보였으며 김구라는 심현섭을 강하게 밀어붙였다가, 꽃돼지의 정체가 드러나자 연타로 또 한 번 제대로 망신을 당했다.[5] 그는 어쩔 줄 몰라 하는 김구라에게 '반갑다, 친구야!'라는 식으로 웃어 넘기면서 훈훈하게 마무리했다. 참고로 2라운드 준비곡이 한복남의 '빈대떡 신사'였는데, 흔히 알고 있지만 와전된 가사인 '돈 없으면 집에 가서 빈대떡이나 부쳐먹지'가 아닌 원래 원곡의 가사였던 '돈 없으면 대폿집에서 빈대떡이나 부쳐먹지'로 정확하게 부른 점도 주목할 부분이다.

2. 주요 출연

  • 영화 할렐루야 / 1997년
  • 드라마 요정 컴미 / 2000년
  • 성인시트콤 파렴치한
  • 인터넷시트콤 무대리 용하다 용해 / 2000년 - 마순신 부장 역

3. 트리비아


  1. [1] 만추의 여배우 문정숙의 언니.
  2. [2] 내가 고자라니에서 심영이 소개하는 황철 동무 그 사람이다.
  3. [3] 여담으로 이 시기를 배경으로 한 드라마 동양극장에서는 김규철이 양백명 역할을 맡았고, 최정윤이 문정복 역할을 맡았다. 황철이 주인공인 드라마라 이 불륜도 상당히 미화가 많이 되었는데, 불륜의 피해자인 양백명이 거의 천하의 개쌍놈으로 나온다. 그래서 드라마의 제작진은 고소미를 피하기 위해 양백명과 문정복의 실명을 그대로 등장 시키지 않고 양백명은 양천명으로 문정복은 문정현으로 이름을 바꿔 등장시켰다.
  4. [4] 당시 문정숙과 동거하고 있었다.
  5. [5] 정작 심현섭이 진짜 나왔을 때는 눈치채지 못했다.
  6. [6] 한해 전에 참가한 내 노래에 놀랄지도가 이 프로 최고령 참가자였는데 68차 기준으로 3번째 최고령(68세 80일)이며 2번째는 2018 황금독 밀리어네어(72세 268일), 본인이 이 프로의 최고령 기록을 새롭게 갈아치웠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