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스박스 라이브

Xbox Live

[1]

1. 개요
2. 가입 및 결제
3. 주요 기능
3.1. 멀티플레이 게임
3.2. 채팅
3.3. 도전과제
3.4. 엑스박스 스토어
3.4.1. 국내 계정
3.4.2. 북미(해외) 계정
3.4.3. 엑스박스 라이브 아케이드
3.4.4. 엑스박스 클래식&게임 온 디멘드
3.5. Xbox Play Anywhere
3.6. 환불
3.7. 그 외
4. 기타

1. 개요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운영하는 콘솔 게임기 사상 최초의 통합형 온라인 서비스. 2002년 11월 15일 미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하여 현재 총 30개의 국가에서 서비스 중이다. 기존의 게임마다 따로따로 설정하고 따로따로 가입했던 온라인 서비스에 비하면 확실히 편리하다. 또한 서버를 전부 마이크로소프트가 관리하고 있다는 것도 특징.[2]

그리고 윈도폰 출시 이후부터 들어와서는 마이크로소프트의 모든 플랫폼의 통합 게임 ESD로써 그 입지가 확대되어 마이크로소프트의 OS를 쓰는 모든 기기로 그 범위가 확대되었다.

2. 가입 및 결제

무료계정/유료계정 제도인 실버 멤버쉽/골드 멤버쉽으로 나뉘어지며, 처음 계정을 생성 후에는 30일 간 골드 멤버쉽이 주어진다. 골드 멤버쉽 결제는 신용카드나 쿠폰 등록을 하면된다. 쿠폰은 1개월, 3개월, 12개월로 나뉘어져 있고, MS 스토어에서 판매중이니 가격은 거기서 참고 바란다. # 홈플러스편의점에서도 구매가 가능하다. 하지만 어느 순간부터 안 파는 곳이 늘어났다.

대한민국 한정 만 20세 미만의 청소년들은 법정대리인의 동의가 필요하겠지만 아이핀만 지원한다(...)

3. 주요 기능

3.1. 멀티플레이 게임

더 이상의 자세한 설명은 생략한다. 옆동네와 다를 거 없이, 실제로 많은 유저들이 이를 위해서 골드를 결제한다. 위에서도 말했듯이 유료계정만 플레이 가능. 여기에대해서 사람들은 "게임기에 멀티플레이는 기본으로 있어야 하는데 왜 결제를 해야 하는가"에 대해서 말이 많다. 한 달이 지나도 유지되는게 아니라서 일정기간마다 결제해야 하는 유저들 입장에선 멀티를 위한 돈이 부담되기 마련이다.

3.2. 채팅

기본적으로 음성 채팅을 지원한다. 유료계정인 경우에는 웹캠이 있다면 영상 채팅도 이용 가능. 메시지도 보낼 수 있는데 송신은 유료계정 전용이다(...)

3.3. 도전과제

라이브가 연동되는 게임마다 특정한 도전과제가 배부되곤 하는데, 게임 내에서 이러한 과제를 달성하면 '게이머 스코어'라는 것이 상승한다.

도전과제의 최초정책은 디스크로 발매되는 풀게임은 1000점, 라이브 아케이드 게임은 200점이었다. 풀게임은 DLC당 250점씩 추가될수 있으며, 라이브 아케이드 게임은 DLC로 50점이 추가되었다.

하지만 DLC추가 과제 점수는 개발업체의 재량에 맞게 추가할수 있다. 1000점으로 시작해서 DLC로 2000점이 넘어가는 게임도 더러 있다.

라이브 아케이드 게임은 2013년 7월경부터 400점이 만점으로 상향되었고 엑스박스 원에서는 모든 게임이 1000점이 만점으로 변경되었다. 그리고 엑스박스 원의 앱(App)에도 도전과제가 존재한다. 다만 과제 점수는 전부 0점이다.

360 시절에는 대부분의 디스크 게임 점수가 1000점이 기본점수 였지만 엑스박스 원에서는 업체에서 원하는 만큼 설정할수 있도록 변경되었다. PS3에서는 여러개의 게임을 한장에 모아둔 게임의 경우, 디스크에 포함된 게임 숫자 만큼 플래티넘 트로피를 딸수 있었지만 360에서는 그게 불가능해서 도전과제 헌터들에게 꽤나 불만이 많았다. 그런점을 해소하기 위한 수단으로 보인다. 헤일로 마스터치프 컬렉션의 경우 4개의 게임을 모아둔 게임인 만큼 초기 점수가 4000점이었다. 이것도 차후에 업데이트 되어 6000점으로 상향되었다. 최근 발매한 레어 리플레이는 도전과제 점수가 1만점으로 헤일로MCC의 기록을 깨버렸다.

3.4. 엑스박스 스토어

XBOX Store

각종 게임과 추가 콘텐츠, 영상과 음악 등을 구입하여 다운로드 받는 곳. 컨텐츠 구입은 콘솔, 스마트글래스, 홈페이지 등에서 해외결제가 가능한 카드를 등록하여 결제하거나 Online Points에서 기프트 카드를 구입해서 충전이 가능하다. 온라인포인트는 서비스가 종료된 상태다. 선불카드를 구입하고 싶다면 오프라인 매장이나 온라인 쇼핑몰로 찾아 보자.

매 주 마다 Deal with Gold라는 할인 행사를 한다. 엑스박스 원 출시 후에는 지역별로 세일을 나누지 않고 전 세계 동시에 공통적으로 세일을 한다.

3.4.1. 국내 계정

기본적으로 엑스박스 라이브를 처음 가입할 때 국가를 '한국'으로 설정하고 라이브를 가입하고 사용하는 계정을 흔히 국내계정이라 부른다. 그냥 말 그대로 한국에 올라오는 컨텐츠를 즐길 수 있다. 근데 언젠가부터 대만 계정과 반 통합된 것 같다. 새 소식 같은 경우 중국어(한자 번체) 자막이 번역되지 않은채 그대로 올라오는 경우도 있으며 PC의 자신의 XBOX 계정 표시 티커에도 '평가'라는 글씨가 한자 번체로 쓰여져 있다거나, XBOX 공식 사이트 한국어 페이지에서 몇몇 메뉴로 클릭하면 대만어 서비스로 넘어가버린다.

3.4.2. 북미(해외) 계정

흔히 엑박 카페나 커뮤니티에 가면 북미계정을 사용한다는 말을 종종 볼수 있을것이다. 국내계정과 해외계정에 배포되는 컨텐츠가 좀 다르기 때문이다. 우리나라에 안올라오는 데모나 트레일러,게임정보,아케이드게임 등등 대체적으로 북미계정에 더 즐길거리가 많기때문에[3] 북미계정을 만들어서 컨텐츠만 다운받고 국내계정으로 플레이하는 경우가 많다.[4]

참고로 어찌하다 보니 미국, 캐나다, 멕시코, 캐러비안 국가들을 지칭하는 "북미"라는 단어로 굳기는 했지만, 사실 거의 대다수는 콘텐츠의 숫자나 기프트카드 구입을 쉽게 할 수 있는 미국 계정인 경우가 거의 99.999%라고 보면 된다. 몇몇 특수한 경우를 제외하고 한국에서 캐나다 계정이나 멕시코 계정을 만들고 "북미계정 만들었다"라고 말하는 경우는 거의 없다. 사실 이건 엑스박스 쪽 커뮤니티에서 초창기 본사 직원들의 인터뷰 등을 인용하거나 할때 미국,캐나다를 거의 비슷한 시장형태로 보기 떄문에 "북미 시장(North American Market)"이라는 단어를 자주 사용하던 것에서 어원을 찾을 수 있다.

라이브를 가입할때 '미국'이나 '일본'(이때는 일본계정이라 부른다)의 국가로 설정하고 가입할때 사용할수 있지만 사용할 수 있는 포인트가 다르다. 국내계정포인트는 북미계정포인트와 호환이 안된다.이건 일본계정도 마찬가지. 도전과제도 호환 안되고 그냥 새로 게이머태그를 하나 더 만든다고 생각하면 쉽다. 북미포인트를 페이팔로 결제해 구입한 다음 북미 컨텐츠(아케이드 게임,주문형게임 등)을 구입하고 국내계정에서 플레이 할수 있다.

그리고 더 골때리는 점은, 서버에 따라 호환되는 게임이 다 다르다는 것이다. 이것 때문에 외국에서 심히 덕이 충만한 게임(...)을[5] 샀다가 DLC도 제대로 못사고 낭패보는 일이 허다하다.[6]

허나 이것들은 엑스박스 360의 얘기이고, 엑스박스 원은 한국 계정이라도 그냥 엑스박스의 언어와 위치설정을 바꾸면 그냥 그 나라의 스토어에 들어가서 똑같이 이용가능하게 되어있다. 나라별 골드무료 게임이 달라도 그냥 언어바꾸고 들어가서 받으면 된다는 소리다. 다만 한국스토어처럼 그냥 신용카드로 유료게임을 결제하는것은 막혀있다.[7] 하지만 아마존 같은데서 그나라 엑스박스 포인트를 결제해서 그걸 그나라 스토어에 집어넣어서 결제 하는 것은 가능하다 결국 해당 국가 스토어에 대응하는 결제 수단만 잘 갖춰졌다면, 이제 해외계정은 필요없다는 소리.

아래에 써있듯이 2013년 1월 16일부터 지역을 옮길 수 있게 됨으로서 엑스박스 원에서 기기를 처음사고 부팅을 할때 거주지와 언어를 한국으로 해놓고 해외계정으로 로그인하면 로그인이 된다! 성인인증이나 나이인증따위 필요없다! 미성년자에겐 아직 해외계정이 필요하다...물론 영어일본어 실력이 어느 정도 받쳐준다는 전제 하에

3.4.3. 엑스박스 라이브 아케이드

Xbox Live Arcade

주로 DLC를 판매하는 곳. 초창기에는 그야말로 고전 오락실 게임의 이식작 같은 간단한 게임이 주를 이루었으나, 지금은 '간단한'이라고는 말 못하는 수준의 게임까지 나오고 있다(...). 결론적으로, 지금은 패키지로 팔기에는 용량 등의 문제로 부담감이 있는 게임들[8]이 주로 올라오고 있는 중. 당연히 라이브와 연동되고 멀티플레이 등 될 건 다 된다. 그것도 모자라 라이브 아케이드 주제에 도전과제가 게임마다 200이나 존재해서, 도전과제에 목매는 사람들은 관심을 가지지 않을 수가 없게 된다. 상당히 훌륭한 퀄리티의 게임도 종종 라이브 아케이드에 올라오므로 엑박을 보유하고 있다면 주기적으로 라이브 아케이드 메뉴를 체크하는 습관을 들이자.

국내 360 시장이 시궁창이다보니 한국 스토어에 등록되는 게임수가 얼마 없다. 14년에 등록된 아케이드 게임수는 20개가 되지 않는다. 그에 반해 북미 스토어에는 매달 몇개씩 꾸준히 등록되고 있다. 등록된 전체 게임의 수도 비교가 불허하다. DL 게임에 관심히 있다면 북미계정으로 옮겨타는것도 괜찮은 방법이다. 다만 북미계정으로 갈아탈경우 한국계정으로는 다시 돌아올수 없다. 그리고 몇몇 게임은 국가제한이 걸려 다운로드 안되는 게임이 있으니 주의가 필요하다. XBOX 내지역/국가 변경

2014년 7월경부터 라이브 아케이드 게임의 도전과제 점수가 400점으로 상향되었다. 엑스박스 원에서는 아케이드 게임을 따로 구분하지 않는다. 라이브 아케이드 성격의 다운로드 전용 게임도 기본 도전과제 1000점을 지원한다. 360의 라이브 아케이드 게임의 성격을 그대로 가진 게임이다보니 적은 과제수로 수월하게 1000점을 찍을수 있는 게임이 다수 존재한다.

3.4.4. 엑스박스 클래식&게임 온 디멘드

엑스박스 게임이나 엑스박스 360 게임의 패키지를 구매하지 않고, 다운받아 즐길 수 있다. 물론 가능한 게임은 한정되어 있긴 하지만...

3.5. Xbox Play Anywhere

E3 2016에서 발표된 기능으로, 엑스박스 원윈도우 10 스토어를 언계시켜 준다. 어느 한쪽에서 게임을 사도 양 플랫폼 모두 실행이 가능하다는 것. 윈도우 8의 엑스박스 라이브는 그냥 해당 윈도우 게임을 판매하는 정도였지만, 이 정책을 통해 엑스박스와 윈도우를 연계하는 통합쳬제로 거듭났으며 일부 게임의 경우 멀티플레이 크로스 매치도 지원한다.[9]

3.6. 환불

2017년 4월, 엑스박스 원과 윈도우 10 스토어에 환불 정책이 도입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 스팀이 시행중인 환불 정책과 같은데, 구입한 지 14일 이내에 플레이타임이 2시간 미만인 게임을 환불할 수 있다. 다운로드로 구매한 게임에 한정되며, 별도의 절차 없이 간단한 신청만으로 셀프 환불이 가능하다고 한다. 아직 테스트중인 기능이며 구체적인 시행 날짜는 알려지지 않았다.

3.7. 그 외

그 외에도 Zune 마켓플레이스나 넷플릭스 연동으로 음악이나 동영상을 받을 수 있다던가, 트위터, 페이스북, 유튜브, 트위치와의 연동 등의 요소가 있다.

XPA업데이트 이후 멀티플레이를 그냥 무료로 하는 윈10 XPA 게임들에 대해 골드유저들이 불만이 좀 있었는데 마이크로소프트가 이를 인지한건지 크리에이터 업데이트 알파버전 유저들 중 골드계정 구독자들은 뜬금없이 오피스 365 구독이 추가되었다(??). 엑박으로 문서작성하라고?

4. 기타

마이크로소프트윈도우에서도 엑스박스 라이브와 연동되는 온라인 서비스 게임즈 포 윈도우 라이브(GFWL)를 한동안 밀어주었으나, 스팀 등의 ESD에 비해 너무나도 기능이 부족했고, DRM 관련 병크들이 연이어 터진 바람에 2014년 7월 1일에 서비스 종료가 결정되었다. 그러나 실제로는 종료되지 않았다. 자세한 내용은 GFWL 문서를 참고. 참고로 이쪽도 유/무료계정이 나눠지는데, 이쪽은 무료계정도 멀티플레이가 가능했다.

2007년 12월의 업데이트로 프로필 기능이 추가되었는데, 이 당시 일본에서는 주소에 다케시마(竹島)를 넣으면 필터링에 걸려 등록이 안 되는 반면 독도(獨島)는 정상적으로 등록이 되는 현상이 있었다. 이 때문에 마이크로소프트에서 독도 관련 문제에서 한국의 손을 들어주는 게 아닌가 하는 설레발도 있었으나 당장 다음날 부적절한 필터링이 있었다며 수정작업에 들어갔다는 발표가 나왔다.

MS의 최신 스마트폰용 운영체제인 윈도우 폰도 기본적으로 엑스박스 라이브 연동을 지원한다.

현재 마이크로소프트에서는 상술한 대로 GFWL 사업을 접는 수순에 들어갔으며, 이를 대체하는 윈도우 8용 엑스박스 라이브를 만들어 적용하고 있다. 엑스박스 라이브를 마이크로소프트 플랫폼 전체를 아우르는 서비스로 만들 계획인 듯. 물론 이 엑스박스 라이브는 윈도우 8 스토어에서 파는 게임들에만 적용되며, 기존의 GFWL 게임들은 XBOX LIVE로의 전환 같은 건 없다. 서비스의 특성상 CD키를 이용한 인증이나 프로필 다운로드 같은 것이 존재하지 않으며, 클라우드 저장 기능을 지원한다.

네트워크 서비스인 만큼 엑박 본체에 인터넷을 연결해야 한다. 공유기와 TV가 가깝다면 문제 없지만 공유기가 본체와 멀거나 회선을 직접 연결하는 가정의 경우는 무선 네트워크 어댑터를 구매해야 하는데, 무선 공유기와 비슷할 정도로 비싼 편이다(...). 다행히도 신형 XBOX360S는 무선랜이 내장되어 있기 때문에 이러한 부담이 덜한 편.

참고로 인터넷 서비스 업체인 SK 브로드밴드에서는 엑박 라이브에 필요한 포트 4개(키넥트는 1개를 별도로 필요로한다.) 중 3개(53, 80, 88)를 막아놨다. 그것도 공평하게 아파트까지 막은게 아니라, 주택 거주자 서비스만(...). 주택 거주하는 엑박유저라면 서비스를 바꾸는게 가장 바람직하다. HTTP 서버 돌리는 사람들로 인한 업로드 트래픽 때문이라고. 그런데 주택가는 대부분 비대칭형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업로드 트래픽은 주로 대칭형 서비스가 차지하는데...

콘솔게임의 유료서비스이기 때문에 셧다운제 대상이다. 유료 서비스기 때문에 중독이 유발된다는 건 누가 한 개소리인지는 모르겠지만. 유료니까 돈 뜯기 더 쉽다는 거겠지 클래식 배틀넷처럼 엑스박스 라이브도 연령정보를 수집하지 않기 때문에 전체를 내려버려야 할지도 모른다고 한다. 웃기는 건 16세 미만이 골드멤버십일 가능성은 별로 없다는 것. 1년에 5만 4천원[10] 가량 드는 골드 멤버십을 유지할 사람은 대부분 성인이다. 미성년자 보호한다면서 애꿎은 성인들 잡게 생긴데다가 성인들이 대부분 퇴근하거나 학교를 다녀오고 밤에 주로 게임을 한다는 걸 생각하면 참으로 어처구니가 없는 짓거리라고 할 수 있다.

2011년 12월 7일 경, 엑스박스 대시보드가 업데이트되었는데 마이크로소프트 측에서는 한국계정 모두를 성인계정으로 만들어버렸다. 올ㅋ 그리고 따로 셧다운제를 원하면 보호자 계정을 미성년계정으로 바꿀 수도 있다.

2012년 11월 27일부터 18세 미만의 라이브 이용이 불가해졌으나 2013년 1월 16일 지역을 옮길 수 있게 됨으로서 우회할 수 있는 경로가 열렸다. 하지만 막혔다.

2013년 7월부터 Games with Gold(통칭, 골드 무료) 라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골드 계정 한정으로 매월 2개의 게임을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 엑스박스 360은 골드계정일때 한번 다운로드 받으면 골드계정이 아닐때에도 무료로 받은 게임을 플레이 할 수 있고 다운로드도 가능하나 엑스박스 원은 골드계정이어야 하지만 Xbox One 골드 무료게임이 플레이가능하게 바뀌었다.(360은 받고 골드계정이 아니여도 가능)나머지는 동일. 매월 1일~15일, 16~말일까지 각각 무료게임을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국내 골드 유저들은 일단 환호하고 있는 상황.

2016년에 진행된 E3 2016에서 새로운 기능이 추가된다고 밝혔다.

  • 브금(BGM) 지원: 플레이어가 게임중에 자신이 선호하는 음악을 선곡해 게임 중 듣는 기능이 가능해졌다.
  • 지역 언어 설정 독립기능: 간단하게 말해, 자신이 살고있는 지역과 상관없이 플레이어가 원하는 언어를 설정, 그 언어로 게임을 즐길 수 있다는 것. 즉, 위키러가 미국에서 살고 있어도 한국어를 환경언어로 설정, 게임을 할 수 있다는 뜻.[11]
  • 코타나 지원: Window 디지털 인공지능인 코타나가 라이브에 추가되었다.
  • Looking for Group: 쉽게 말해 "나님은 FPS 킹왕짱인데 어디 좋은 그룹들 좀 추천해 주삼"이라고 하면 플레이어가 원하는 그룹으로 연결시켜 주는 기능.
  • Arena of LIVE: 라이브의 토너먼트 기능, 일인용및 다인용 기능을 갖추고 멀티 플레이어 게임을 토너먼트 형식으로 플레이 하는 기능이다. EA에서는 자사의 스포츠 타이틀을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12]


  1. [1] 엑스박스 원을 출시하면서 로고의 "LIVE" 부분을 일반 글꼴로 바꿨다.
  2. [2] 소니가 서비스하는 통합형 온라인 서비스인 플레이스테이션 네트워크의 경우, 계정은 통합이지만 서버는 회사마다 따로 관리한다. 이때문에 엑스박스 원에서 출시 못 된 게임이 몇몇 존재한다.
  3. [3] 멀티플레이 베타가 골드계정 한정으로 북미계정쪽에서 먼저 공개되거나 국내계정에는 없는 주문형,아케이드,데모게임도 있고 국내계정에는 항목 자체가 없는 인디게임이라는 항목도 있다. 거기엔 마인크래프트 짝퉁들도 있다!! 그 외에 영화를 화질별로 가격을 다르게 해서 하드에 저장해서 볼수 있으며 렌트도 할수 있다. 심지어는 뮤직비디오를 구입해서 두고두고 보는것도 가능. 물론 화질도 좋고 하지만 이쪽의 경우에는 좀 돈지랄이긴 하다.
  4. [4] 컨텐츠가 하드디스크에 저장되기 때문이다.
  5. [5] 극단적 예이지만, 걸 건의 경우에는 예약판 DLC코드도 국내나 북미계정에선 사용불가. 라이브에 연동되어 컨텐츠를 받아오는데 설정 국가 라이브엔 지원을 안하는 게임이기 때문. 근데 이런 게임을 구매할 이유가 있을까?
  6. [6] 물론 국내에도 게임이 정발되었다면 이야기가 좀 달라진다.
  7. [7] 이 때는 해당 스토어의 국가에 따라 주소와 우편번호를 결제 정보로 입력해줘야 하며, VPN 우회와 이중환전도 필요하다.
  8. [8] 특히 마케팅이 부담스러운 중소 제작사의 게임이나 꽤나 매니악한 장르 취급을 받는 슈팅 장르, 뭔가 알수 없는 실험작(...) 등이 많이 보이고 있다.
  9. [9] 지금도 콘솔버전과 PC버전의 구매를 따로 해야되는 게임이 많은데 XPA의 발표 이후 이런걱정 없이 그냥 윈도우 10으로 나온 버전이나 엑원으로 나온 버전 중 아무거나 사면 된다는 생각으로 XPA 지원 게임을 구매하는 사람들이 꽤 있다.
  10. [10] 현재 1년 기준 ms 공식 정가는 69800원. 이용권 구입처에 따라, 3만 8천원~4만원대 중후반정도 하는 경우도 있다.
  11. [11] 단 이렇게 한다고 해도 게임에 따라서는 언어 출력이 제멋대로 일수 있다. 일례로 몃몃 어세신 크리드 시리즈는 일본마켓판으로만 다운받아야 제대로된 한국어 자막이 나온다.
  12. [12] 정확히는 피파 시리즈.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