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성군

{{{#!html <div style="margin-left:50px;"><b style="font-size:14px">

이 문서는 <a href="/w/나무위키 북한 프로젝트">나무위키 북한 프로젝트</a>에서 다루는 문서입니다. </b><br /> 해당 프로젝트 문서를 방문하여 도움이 필요한 문서에 기여하여

주세요!</div>}}}

함경북도의 시, 군

청진시

김책시

회령시

경성군

길주군

명간군

명천군

무산군

부령군

경원군

어랑군

연사군

온성군

경흥군

화대군

종성군

학성군

온성군 (북한)

온성군
穩城郡 / Onsŏng County

국가

북한

광복 당시 면적

429.72㎢

광역시도

함경북도

광복 당시 행정구역

6면

시간대

UTC+9

1. 개요
2. 한반도 최북단
3. 기후
4. 인근 행정구역
5. 교통편
6. 이북5도위원회 기준 행정구역
6.1. 행정 구역의 변화
7. 북한 기준 행정구역
8. 여담
9. 출신인물

1. 개요

한반도의 최북단에 위치한 도시.

함경북도의 군. 면적 720㎢.

한반도 최북단지점[1]에 위치해 있다. 온성은 한반도의 지역들 중에서 서울에서 가장 멀리 떨어져 있는 곳이다. 직선거리로 약 650km 정도인데 이어도보다 멀고, 중국선양(심양), 칭다오, 일본히로시마보다도 멀다. 러시아블라디보스토크보다 조금 가까운 수준. 부산에서는 오사카는 물론이고 나고야보다 멀고 시즈오카까지의 거리와 비슷하다. 제주도에서는 대만타이페이보다 멀다.[2] 심지어 같은 함경도 안에서 가장 큰 도시인 함흥까지의 직선거리는 약 400km.[3][4] 이어도에서는 약 1280 km로 중국의 샤먼, 대만 섬의 모든 지역보다도 멀고 중국 안에서도 끝판왕급 남방 지역인 광동성 동부에 있는 조주랑 비슷한 거리이다. 그에 비해 외국인 블라디보스토크까지는 고작 150 km로, 같은 함경북도인 청진시와의 거리와 비슷하다. 연길시는 고작 50 km도 안되는 지척인 거리에 있으며 가장 가까운 근처의 한국 도시인 회령시보다도 가깝다.

온성군은 원래는 북부에 위치한 군답지 않게 조그만 군이었으나,[5] 이웃한 종성군을 찢어서 나눠먹어서(...) 커진 것. 원래는 면적이 430㎢에 불과했으며, 함경북도에서 가장 작은 군이었다. 현재 함경북도에서 가장 작은 군은 화대군(면적 480㎢).

7번 국도의 종점이다.

2. 한반도 최북단

앞서 말했듯 위도가 북위 43도까지 올라가는 한반도에서 가장 북쪽에 위치한 행정구역이다.[6] 최북단이기 때문에 하지에는 낮의 길이가 한반도에서 가장 길고, 동지에는 가장 짧다. 하지 무렵 최북단인 풍서리의 일출 시각은 4시 40분, 일몰은 20시 03분이다. 한반도 동북지역이지만 위도가 높기 때문에 일몰 시각이 남한 최서단인 백령도와 같다. 일출/일몰시간은 저렇지만 실제로 날이 밝아지는 시민박명의 시작시간은 4시 6분에 시작해서 20시 37분까지 지속된다. 이게 무슨 말이냐면, 온성 지역의 하짓날은 새벽 4시부터 날이 밝아오기 시작해서 거의 저녁 9시에 가깝도록 날이 완전히 어두워지지 않는다는 이야기.

신립 장군이 1583년 온성부사로 근무했던 기록이 있다. 당시 1만 여진족을 불과 500기의 갑사로 격파해서 당대 최고의 무장으로 이름을 날리게 되었다고 한다.

한국인들에게는 제법 익숙한 도시이기도 하다. 온성군 남양로동자구에는 온성세관이 있으며 조중친선대교, 통칭 도문대교를 통해 투먼과 연결된다. 반대편인 도문대교에서 30위엔을 내면 다리 한가운데까지 가서 남양구를 정면으로 볼 수 있다. 여담이지만 1954~75년 사이에는 현 남양구가 온성읍이라고 불렸으며, 현재의 온성읍은 1952년 행정구역 폐합시 온성면 서흥리와 동화리 일부를 합쳐 온성읍이라고 했다가 2년 뒤 고성리로 격하된 것을 1975년에 다시 읍으로 지정했다. 이유는 이웃한 왕재산[7]을 혁명전적지로 꾸리면서 관련 행정일군과 지원시설들을 좀 더 가까이에 주둔시킬 필요가 있었기 때문이다.[8]

온성군 풍서리는 북위 43도에 위치한 한반도 최북단 마을이다. 투먼에서 훈춘까지 가는 길에 있는 경영촌(Qingrongcun, 庆荣村) 마을에 가면 두만강 건너로 풍서리의 모습을 볼 수 있다. 다만 이 마을에는 중국 국경경비대가 주둔하고 있으니, 괜히 강 건너로 손을 흔들거나 소리를 질러서 잡혀가지 않도록 주의하자.

원래 남만주철도와 이어졌던 곳이 함북선 삼봉역, 함북선 남양역, 함북선 훈융역이었다. 각각 룽징시 카이산툰(開山屯 : 개산둔)진, 투먼시, 훈춘시와 연결되어 있었는데, 현재는 철교들은 다 작살나고 남양역 - 투먼역간 철교 하나만 달랑 남았다. 현 온성읍 근처에 도로다리가 하나 더 있었는데 이 역시 박살. 현재 만주와 연결된 다리는 남양과 삼봉에 하나씩 있다. 대부분의 물동량은 남양을 통하고 삼봉 방면은 상대적으로 미약한 편이다. 청진시 방향으로 가는 물동량을 수입하기엔 함경북도에서는 꽤 큰 도시인 회령시가 버티고 있다.

끊어진 다리들 중 온성다리는 가장 가까운 마을인 량수진(Liangshuizhen, 凉水镇)에서도 무려 5km 가량을 걸어 들어가야 하니, 개인이 가서 보기에는 무리가 있다. 사실 볼 것도 없다. 훈융다리는 투먼에서 훈춘 가기 전에 있는 상솔만자둔(Shangshuaiwanzitun, 上甩湾子屯)과 가까워 관심이 있으면 가볼 만 하다. 그런데 저쪽 대안이 언덕이라 군인들밖에 안 보인다 여담이지만 훈융다리는 강 중심에서 좀 더 남쪽으로 내려간 부분이 끊어졌기 때문에 여기까지 가면 공식적으로는 국경을 넘는다. 아무도 신경 안 쓴다

최북단이라는 점을 빼면 이렇다 할 특징이 없어보이지만, 함경북도의 논농사에서 비중이 큰 지역이기도 하다. 북한 치하에서 종성군을 흡수하면서 함북에 얼마 없는 평야지대를 상당수 잡아먹었기 때문이다. 함북에서 온성을 제외하면 그럭저럭 평야를 가진 곳은 회령시와 경원군 정도가 전부다.

3. 기후

냉대기후에 속하며 연교차가 큰 대륙성 기후에 속한다. 최한월은 1월이며 평균기온은 -13℃로 매우 춥다. 한반도 최북단이긴 하지만 위도는 그다지 높지 않은 북위 43도에 불과하다. 프랑스마르세유와 동일 위도이다.[9] 그런데 마르세유의 1월 평균기온은 영상 7.1℃로 온성군보다 20℃ 이상 더 따뜻하다.

옆나라 일본삿포로의 위도가 북위 43°04'으로 온성군보다 조금 더 높은데 삿포로의 1월 평균기온은 고작 -3.6℃로 해주시와 비슷한 수준이다. 온성군과 위도는 비슷한데도 온도는 10℃나 더 따뜻하다는 뜻이 된다. 위도가 겨우 북위 43°에 불과한데도 동위도의 다른 지역에 비해 매우 추운 셈이다.

최난월인 8월의 평균기온은 영상 22.2℃로 함경북도 지역에선 비교적 높고 연교차는 무려 35℃를 넘는다. 연 평균기온은 5.9℃로 매우 낮지만 그래도 주변지역인 무산군, 종성군보다는 조금 더 높다. 강수량은 547.2mm로 매우 적은 편이며, 그나마 겨울에는 햇볕만 쨍하다.

겨울에는 삼한사온이 매우 뚜렷한 특징을 나타내는 곳이며 첫 서리가 9월 상순에 시작하여 마지막 서리가 4월 중순에 내린다. 그러니 무상일수가 최소 133일, 최대 153일에 불과하다.

4. 인근 행정구역

중 국

중 국

온성군

새별군

회령시

함경북도 소속

5. 교통편

철도

함북선

 삼봉역 종성역 강안리역 수구포역 강양역 남양역 풍리역 
 세선역 온성역 풍인역 황파역 

동포선

 종성역 공수덕역 동포역 

성평선

 강안리역 성평역 

도로

7번 국도

 온성읍 - 풍인노동자구 - 두루봉리 - 새별군 - 부산광역시

10번 국도

 온성읍 - 용남리 - 강안리 - 종성노동자구 - 삼봉노동자구 - 회령시 - 청진시

83번 국도

 온성읍 - 상화노동자구 - 창평리 - 풍계리 - 동포리 - 회령시 - 신의주시 

6. 이북5도위원회 기준 행정구역

함경북도의 하위행정구역 (이북5도위원회)

청진시

성진시

나진시

경성군

명천군

길주군

학성군

부령군

무산군

회령군

종성군

경흥군

경원군

온성군

온성면을 기준으로 영충면·남양면·영와면은 서쪽, 미포면·훈융면은 동쪽에 위치한다.

  • 온성면(穩城面)
    • 관할 동 : 동화(東和), 서흥(西興), 심청(深淸), 주원(周原)
    • 동화동에 면사무소와 군청이 있었다. 함북선 철도가 지나가며 관내에 온성역이 있다.
  • 남양면(南陽面)
    • 관할 동 : 남양(南陽), 세선(世仙), 풍리(豊利), 풍서(豊西), 향당(香棠)
    • 원래 '유포면(柔浦面)'이었으나, 1937년에 개칭됐다. 한국의 최북단 면으로, 이에 한국의 최북단 마을인 풍서동도 이곳에 위치해 있다. 함북선 철도가 지나가며 관내에 세선역, 풍리역, 남양역, 강양역이 있다. 또한 남양역에서 국경을 넘어 투먼으로 가는 국제철도가 있다. 한국의 최북단인 풍서동은 한국에서 유일하게 북위 43도선 이북에 있는 마을이기도 하다.
  • 미포면(美浦面)
    • 관할 동 : 장덕(長德), 미산(美山), 월파(月坡), 풍교(豊橋), 풍인(豊仁)
    • 함북선 철도가 지나가며 관내에 황파역, 풍인역이 있다.
  • 영와면(永瓦面)
    • 관할 동 : 용남(龍南), 상화(上和), 석수(石水), 송북(松北)
    • 온성군에서 유일하게 국경과 접하지 않았다. 원래 후술하는 영충면과 같이 '영원면'이라는 한 동네였으나, 1914년 부군면 통폐합 때 분리(!)되었다.
  • 영충면(永忠面)
    • 관할 동 : 북창평(北倉坪), 영달(永達), 회덕(懷德)
    • 온성군과 종성군을 잇는 도로가 2개 있지만 면 내에서 두 도로를 잇는 길이 없다. 따라서 서쪽의 영달동은 실질월경지 신세(…). 함북선 철도가 면의 서쪽 두만강변을 지나가며 관내에 수구포역이 있다.
  • 훈융면(訓戎面)
    • 관할 동 : 풍무(豊舞), 금화(金華)
    • 함북선 철도가 지나가며 관내에 훈융역이 있다. 1914년 부군면 통폐합경원군에서 편입됐는데, 여전히 온성면보다는 경원면이 더 가깝다. 그래서인지 북한 치하에서 다시 경원군에 편입됐다(...).

6.1. 행정 구역의 변화

기록 순서는 구 시/군 - 구 읍/면 - 현재의 읍/동/리/노동자구 (구 동/리) 순서.

  • 온성군에서 남은 행정구역
    • 온성면
      • 온성읍 (동화동, 서흥동)
      • 온탄노동자구 (서흥동)
      • 주원노동자구 (송북동, 주원동)
    • 남양면
      • 남양노동자구 (남양동)
      • 세선리 (세선동)
      • 풍리리 (풍리동)
      • 풍서리 (풍서동)
      • 향당리 (향당동)
    • 미포면
      • 풍인노동자구 (풍교동, 풍인동)
      • 두루봉리 (풍교동)
      • 미산리 (미산동)
      • 왕재산리 (장덕동)
    • 수와면
      • 상화노동자구 (상화동, 석수동)
      • 룡남리 (용남동)
    • 영충면
      • 창평노동자구 (창평동, 회덕동)
      • 영강리 (영달동)
      • 증산리 (북창평동)
  • 구 종성군 지역
    • 종성면
      • 산성노동자구 (산성동)
      • 종성노동자구 (금산동, 주산동)
      • 강안리 (동관동)
      • 영강리 (산성동, 청강동)
      • 하삼봉리 (금산동)
    • 남산면
      • 삼봉노동자구 (삼봉동)
      • 하삼봉리 (삼봉동)
    • 풍곡면
      • 산성노동자구 (영암동)
      • 동포노동자구 (동포동)
      • 운암리 (운암동)
      • 풍계리 (풍계동)
      • 풍천리 (관산동, 풍천동)
  • 온성군에서 타 군으로 이관된 지역

7. 북한 기준 행정구역

1읍 10구 15리로 이루어져 있다.

온성군의 행정구역

 온성읍

노동자구

 남양구 동포구 산성구 삼봉구 상화구 온탄구 종성구 주원구
 창평구 풍인구 

 강안리 두루봉리룡담리 미산리 세선리 영강리 왕재산리운암리
 증산리 풍계리 풍리리 풍서리 풍천리 하삼봉리향당리 

8. 여담

온성군의 하위 행정구역 중에 '남양로동자구'가 있는데, 이 남양로동자구가 비상교육 중3 사회 교과서에 출연했다. 그런데...

남양로동자구 대신에 남양시라고 적어 놓았다. 졸지에 시로 승격한 남양로구...

북한 지하교회를 다룬 영화 신이 보낸 사람에서는 함경북도 남양군으로 등장한다. 이왕 하는 거 시로 해주지.

복거일의 대체역사소설 비명을 찾아서에서는 도우조우부로 등장한다. 1971년 사망한 도조 히데키를 기념하기 위해 기존 '낭요우읍'을 개명, 승격시킨 것. 다만 딱히 도조와 남양의 연관성이 등장하지는 않는다.

1987년, 이곳의 정치범수용소에서 대규모 유혈봉기가 일어나기도 했다. 이는 당시 mbc의 뉴스에서도 언급되었을 정도였다. http://cappies.tistory.com/242

액션영화 짝패의 배경이 충청북도 온성시다. 물론 이 온성과는 아무 관련 없는 이름만 같은 가상의 도시. 온천개발을 둘러싼 이권다툼이 영화의 큰 뼈대이기 때문에 온천으로 유명한 충청남도 온양이 모티브로 추정. 실제 촬영지는 청주시라고 한다.

9. 출신인물


  1. [1] 광복 당시 온성군 남양면 풍서동, 북한 행정구역상 온성군 풍서리. 이곳의 위도는 북위 43°00'39"이다.
  2. [2] 국토 최남단 마라도에서 직선거리는 약 1,150km이다. 이는 대략 서울에서 도쿄까지의 거리이다.
  3. [3] 서울에서 땅끝마을이 직선으로 약 360km 정도(...)
  4. [4] 철도 이용시 함흥까지는 약 760km, 서울까지는 약 1100km.
  5. [5] 북부는 인구밀도가 희박해서 덩치가 큰 군들이 많다.
  6. [6] 온성군 남양면 풍서리의 유원진이란 곳이 한반도의 최북단인데, 위도는 북위 43°00'39"이며 경도는 동경 129°57'15"이다.
  7. [7] 북한의 주장에 따르면 김일성은 이곳에서 1933년 3월 11일 항일 유격대 부대를 소집하고 항일 무장 투쟁을 조선으로 확대하는 전략을 제시한 이른바 '왕재산 회의'를 열었으며 그곳에서 '무장투쟁을 국내(조선)로 확대 발전시키기 위하여'라는 주제로 연설을 했다고 한다.
  8. [8] 왕재산이나 현 온성읍은 남양구와 산 하나를 끼고 있다. 도문에서 남양을 보면 온성 쪽으로 가는 길은 그야말로 산비탈을 깎아 만든 길이다.
  9. [9] 마르세유의 위도는 북위 43°17'47". 한반도 최북단인 함경북도 온성군 남양면 풍서리의 위도는 북위 43°00'39". 중심지인 온성읍의 위도는 약간 더 낮은 북위 42°57'04"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76.82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