왁스

1. 파라핀계 물질
1.1. 자동차 왁스
1.1.1. 효과
1.1.2. 방법
1.2. 스키 왁스
2. 헤어 왁스
3. 한국의 가수

1. 파라핀계 물질

wax. 음이 매우 찰지다. 왘쓰!

마루가구, 자동차 따위에 광택을 내는 데 쓰는 납(蠟)[1]. 90년대의 대부분 학생들이 기억하는, 학교 청소시간에 바닥에 광 내기 위해 대걸레로 빡빡 문지르던 그 냄새 독한 하얀 덩어리(??)가 바로 이것이다. 대충 문대면 바닥이 엄청 미끄럽다. 2010년 이후 대부분의 학교는 바닥의 재질이 바뀌어 예전보다는 사용빈도가 확 줄었다.

여담으로 육군훈련소 퇴소할 때 바닥을 이걸로 처리해 놓고 나가는데... 훈련병들이 동원된다.(...)

영어에서 귀지가 Ear wax다.[2]

머리카락에 바르는 왁스랑은 하등 상관이 없다. 아래의 항목 참조.

wax가 동사로 쓰이면 차오르다라는 뜻이 있다. '흥망성쇠'를 영어로 wax and wane 으로 표현하기도 한다.

그 외에 청산유수로 신이 나서 말한다는 뜻도 가지고 있다. 사용할 때는 wax lyrical, wax eloquent, wax poetic 등 뒤에 형용사가 붙는다.

1.1. 자동차 왁스

자동차의 표면을 보호하고자 도포하는 화학물질. 자동세차기에 넣지 않고 손세차 하고 적절한 왁스만 발라줘도 몇년 이상 신차느낌 그대로 탈수있다.

도장면 및 금속 표면에 얇은 유막을 형성하여 광택이 나게 해주며 일부 기능성 성분이 들어 있는 왁스의 경우, 주행하면서 차에 달라붙게 되는 각종 오염물질(타르, 철분, 기타 등등)로 부터 도장면을 보호해주거나, 자외선을 차단하는 등의 역할을 하기도 한다.

왁스의 성분과 기능에 따라 가격은 천차만별이며, 지구상에서 가장 비싼 자동차 왁스는 $30000 짜리 Zymol Solaris Glaze란 것으로 2012년 초 현재 환율로 약 3600만원 되신다.... 차에 바르는건데 차보다 비싸네 거의 대부분의 오너용 왁스에는 폴리싱 성분이 들어가있어서 글레이징 + 폴리싱을 한번에 할 수 있게 되어 있다.

1.1.1. 효과

왁스의 효과에 대해서는 이견이 많으나[3], 확실한 것은 왁스를 칠한 차량과 왁스를 칠하지 않은 차량의 광택차이는 확실히 존재하며, 차량 구매 후 3~5년이 지났을 때, 꾸준히 왁스칠을 해서 관리한 차량과 그렇지 않은 차량은 확연하게 차이가 난다.[4]

차량 취급설명서에는 왁스칠에 대한 항목이 있으며 휠과 같이 크롬 도금이 되는 부품의 경우 왁스칠하여 관리하라는 문구[5] 가 있다. 왁스칠을 하지 않으면 도장면이 거칠어진다고 자동차 사용설명서에 명시되어 있는만큼[6]그 효과가 전혀 없다고는 할 수 없다.

간혹 왁스를 3~5년 꾸준히 칠하는 값을 아껴서 차라리 차량 도장을 하는 편이 낫다고 말하는 사람도 있고 이를 토대로 왁스무용론을 펼치는 사람도 있으나, 왁스칠은 수많은 차량관리기법 중 하나 일 뿐이며 절대적이고 반드시 해야 하는 것은 아니다.

잔기스가 많이 발생하지 않고 오염이 거의 없는 환경에서 차량을 운행한다면 오히려 주기적인 왁스칠이 더더욱 저렴할 수 도 있으며 오염도가 심한 환경이라면 왁스칠 보다는 재도장이 저렴할 수도 있다.

어느 것도 우월하다고 할 수는 없으며 자신의 차량이 운행되는 환경과 경제적 능력에 따라서 판단해서 행동하자.

단, 명심해야 할 점은 왁스칠 자체는 세차와 함께 차량 취급설명서에 명시되어 있는 차체손질 및 유지관리 방법중 하나 라는 점이다.

1.1.2. 방법

왁스를 칠하는 방법은 먼저 차량을 깨끗하게 세차하여 차량 외부의 오염물질을 제거한다.

이 때, 차량을 공업단지에서 운행하거나, 조선소, 중공업 등의 미세 입자가 많이 있는 환경에서 자주 운행하거나 오래 주차 한 경우, 차량의 표면을 만져서 까끌까끌한 느낌이 든다면 클레이바[7] 와 철분제거제 등을 이용하여 오염물질을 먼저 제거하는 것이 좋다.

최근에는 클레이미트 혹은 클레이타월 이라 하여 클레이바의 역할을 하지만 적용면적이 넓고 그만큼 신속하게 낙진제거가 가능하도록 고안된 제품도 출시되었다.

세차 후에는 반드시 물기를 깔끔하게 제거해야한다. 물기가 남아 있을 경우, 워터스팟이 발생할 우려가 있으며, 왁스가 물기 위에 떠서 제대로 왁스칠이 되지 않을 수도 있다.

물기를 완전히 제거하였다면 왁스를 차체 전체에 골고루 발라준다. 고체왁스의 경우, 스펀지에 왁스를 묻힌 후 차에 점을 찍는다는 느낌으로 툭 툭 쳐서 왁스를 차체에 묻혀주고 스펀지를 차체에 둥글게 문질러서 왁스를 펴 발라 준 뒤, 깨끗한 걸레를 이용하여 왁스를 닦아 내 준다. 물왁스의 경우 그렇게 할 필요 없이 도장면에 왁스를 뿌린 후 바로 깨끗한 수건으로 왁스를 펴 바른다는 느낌으로 둥글게 닦아주면 된다.

고가의 카나우바 왁스 중 일부는 직선으로 도포하는 종류도 있다.

왁스칠을 할 때 주의할 점은

1. 햇빛이 비치는 곳에서 할 경우 햇빛에 의해 왁스가 제대로 펴 발라지기도 전에 마르거나 변질되어서 얼룩이 생길 수 있으므로 반드시 그늘진 곳에서 실시한다

2. 왁스를 제대로 닦아내지 않으면 1~2일 후에 하얗게 얼룩이 발생하므로 왁스칠 후에는 반드시 깨끗하게 닦아내야 한다

3. 왁스는 유성 성분이므로 플라스틱 재질의 부품을 손상시키고 차량 유리에 얼룩을 발생시킬 수 있으므로 왁스칠을 할때 플라스틱 부품과 유리에 주의해서 칠하고 만약 왁스가 묻었다면 즉시 깨끗한 천으로 닦아내야 한다.

왁스를 통해 생성된 유막이 도장면에 완전히 정착되도록 왁스가 완전히 마를 때 까지 닦아내지 않는다거나, 왁스칠 후에 2~30분 동안 그늘에 차량을 주차시키라는 조언도 있으나, 이는 절대적으로 따라야 하는 방법이라기 보다는 왁스칠을 하는 여러 방법 중 하나로 생각하는 것이 타당하다.[8]

왁스칠의 주기는 차량 운행 혹은 주차환경에 따라 다르나 통상 한달에 한번정도 세차를 하면서 같이 실시하는 것이 좋으며, 만약 공장지대와 같이 대기오염이 심하거나 미세입자가 많은 지역, 혹은 바닷가와 같이 차량 부식이 우려되는 경우에는 2~3주에 한번 정도로 주기를 짧게 잡는 것이 좋다.

1.2. 스키 왁스

스키 바닥에 활주성을 위해 바르는 왁스. 천연 밀랍 성분은 아니고, 1. 항목과 마찬가지로 석유계 파라핀이 주성분이다. 스키 바닥에 열로 녹여 흡수시키는 핫 왁싱과 치약이나 물 형태로 바닥에 바르는 콜드 왁스가 있다.

일반인들은 그런 걸 쓰는지도 모르지만, 선수들은 날씨에 따른 왁스 선택이 승부를 결정할 정도로 중요하다. 특히 녹은 눈에서 왁싱한 스키와 안 한 스키의 속도 차이는 엄청난데, 전속력으로 달릴 때 500미터당 1-2초 차이가 날 정도.

선수들이 쓰는 순수 불소 성분 가루왁스는 찻숟가락 한 개 분량에 20-30만 원에 달하는 고가이다.

2. 헤어 왁스

헤어 스타일을 만들고 고정시키기 위해 사용하는 도구 중 하나다. 왁스를 바르고 여러가지 원하는 볼륨감을 주거나 스타일을 만들수 있다. 일반적인 사용법은 엄지손톱 만큼을 머리 골고루 왁스를 발라준 뒤 헤어드라이기나 직접 손으로 원하는 스타일을 만들어 고정시키도록 한다. 올빽머리, 뻗친머리 들도 왁스를 통해 만들 수 있다. 웬만한 연예인들의 간지나는 헤어스타일은 헤어 왁스와 헤어 드라이기 그리고 전문 스타일리스트들의 스타일링이 만든 작품이다. 간혹 고데기도 필요한 경우도 있지만.. 플러스로 헤어스프레이도 무지하게 뿌려서 고정시킨다. 왁스만으로는 머리모양이 그리 오래가지 않기 때문이다. 크게 고체형 스틱타입과 크림처럼 바르는 타입으로 판매되고 있다. 최근에는 뿌리는 타입도 나왔다.

과거 많이 사용되던 무스나 젤을 누르고 왁스가 선호되는 이유는 바로 자연스러움. 무스/젤을 바르면 머리가 부자연스럽게 딱딱해지는데 반해 왁스는 부담없는 수준의 자연스러운 태를 만들어준다. 제품에 따라 다르지만 광택도 확실히 덜한 편. 떡화장과 자연스러운 화장의 차이 덕분에 현대에는 외모에 관심이 있는 남자들의 필수품으로 자리 잡았다. 역으로 머리를 확 올리며 광택을 내고 싶은 사람들은 포마드를 선택하는 추세.

샴푸로 머리를 감으면 원래대로 돌아온다. 셋팅력이 좋은 왁스는 반대로 세정력이 좋지 못해 샴푸 후에도 왁스 느낌이 남아 있는 경우가 많은데 이때는 린스를 머리카락에 꼼꼼히 해준 후 헹구고 나서 다시 샴푸를 해보자. 기름 성분을 기름 성분으로 지우는 이이제이의 원리라고 한다. 간혹 귀차니즘 발동으로 안 감고 자는 사람들도 있는데, 탈모 원인들 중 하나이다.

3. 한국의 가수

왁스(가수) 문서로.


  1. [1] 벌집에서 나오는 그 밀랍의 랍 자다. 천연 밀랍은 비싸기 때문에 공예품 재료나 약으로 쓰고, 실제로는 대부분 합성 왁스인 파라핀.
  2. [2] 동양인의 건조한 귀지와 달리 백인들의 귀지는 매우 습해서 이게 마치 왁스같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3. [3] 당장 이 글만해도 '차에 케미컬을 쓴다는 것 부터가 상위 10% 차 덕후', '이분들 덕에 광택집이 먹고삽니다' 라는, 무작정 왁스칠이 필요 없다는 식의 표현이 있었다.
  4. [4] 물론, 이는 주행환경이나 주차환경에 따른 잔기스, 축적된 오염 등에 의해서도 차이가 발생하므로 절대적이진 않다.
  5. [5] 2013년형 i30 취급설명서 7-67 페이지 '광택나는 금속관리' 및 7-68 페이지 '알루미늄 및 크롬도금 휠 점검' 항목. 타 제조사 차량도 동일한 내용이 들어가 있다.
  6. [6] 한국 GM 2015년형 차량 사용설명서에 써져있다. "최소한 도장면에 물방울이 맺히지 않을때에는 왁스칠을 해 주어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도장면이 거칠어집니다."
  7. [7] 푸른색의 찰흙같이 생긴 물건으로 조금씩 떼서 넓고 얇게 성형한 후 차량에 전용 클레이루버 라는 약품 혹은 카샴푸 희석액을 충분히 분무하면서 문지르면 차량 도장면의 각종 오염물질이 묻어나온다.
  8. [8] 일부 왁스는 제대로된 효과를 내기위해 반드시 말린다음 닦아내라고 사용 설명서에 적혀져 있는 경우도 있다. 왁스를 사용하기전에 사용 설명서를 꼭 읽자.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