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욱(의료인)

역대 세계보건기구 사무총장

5대

6대

7대

그로 할렘 브룬틀란

이종욱

마거릿 챈

1945년 4월 12일 출생 ~ 2006년 5월 22일 뇌출혈로 급서. 향년 61세.

1. 개요
2. 생애

1. 개요

李鍾郁

WHO 제6대 사무총장. 행운 또는 줄타기가 아닌, 오직 본인의 노력과 열정으로 이전 국제기구선출직 가운데 가장 높은 자리에 오른 한국인

2. 생애

서울 경복고등학교, 한양대학교 공과대학을 졸업하고 26살에 나이로 다시 서울대학교 의과대학에 입학했으며, 동 대학원 산업공학 및 미 하와이 주립대 대학원(전염병학) 석사.

평생을 의료봉사에 몸바친 위인. 의대 재학시절부터 경기 안양시 나자로 마을에서 한센병 환자를 돌보는 봉사를 하였으며 부인인 일본인 카부라키 레이코(鏑木 玲子)여사[1]와는 여기서 만나 결혼했다고 한다. 1976년 대학졸업후 부부가 함께 태평양 피지로 가 빈곤환자에 대한 봉사활동을 시작, 1983년에 WHO 남태평양지역 사무처 나병퇴치팀장으로 근무하면서부터 WHO와의 인연을 맺게 된다. 이때의 봉사로 '아시아의 슈바이처'라는 별명을 얻기도.

이후 WHO 남태평양지역 사무처 질병예방관리국장, 예방백신사업국장, 정보화담당팀장 등을 거쳐 결핵관리국장으로 있으면서 2003년 1월 말 7차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끝에 마침내 한국인으로서는 처음으로 제6대 WHO 사무총장 자리에 취임하게 된다.

취임당시 연설은 아래와 같다.

"We must do the right things

We must do them in the right places

And we must do them right ways"

"우리는 옳은 일을 해야 합니다.

올바른 장소에서 해야 하며

올바른 방법으로 해야 합니다."

참고로 예방백신 사업국장 시절 소아마비 유병률을 세계인구 1만 명당 1명 이하로 떨어뜨리는 성과를 올려 ‘백신의 황제’라는 별명을 얻기도 했다. 취임당시 그의 공약은 300만 명의 에이즈 환자에게 치료제를 보급하는 거였는데, 주변은 실현되지 못할 거라고 우려했는데 그에 대한 그의 답변은 이러했다.

"안 된다고 생각하면 수많은 이유가 있고 그럴 듯한 핑계가 생기지. 시작하기도 전에 고민만 하다간 아무것도 못 해. 옳은 일만 하면 다들 도와주고 지원하기 마련이란 걸 명심하라고."

결국은 우려대로 100만 명에게만 보급하고 나머지 200만 명에게는 보급하지 못했다고 한다. 그렇게 실패한 후 그의 말은 이러했다.

"행동하지 않으면 아무것도 이루어지지 않고, 아무도 도와주지 않으며, 재정지원도 늘어나지 않아. 시작하기도 전에 포기하고 좌절하는 경우가 많지. 시작하지 않는 것보다 실패는 훨씬 큰 결과를 남기는 법이야. 바로 그 점이 중요한 거야."

그러나, 그 실패의 결과는 100만명에게 에이즈 치료제를 보급하였고 아프리카 에이즈 환자들에 대한 관심도 높아진 것이었다.

연 30만km를 비행하며 150일을 출장다녔지만 비행기는 항상 2등석 이용에 수행원은 2명만 데리고 다녔다고 한다.[2] 자기 집도 없었으며 전용차는 토요타 프리우스 2세대였다고...[3]차에 대한 말은 이랬다.

"세계인의 건강을 책임지는 WHO사무총장이 환경을 생각하지 않을 수 없잖아. 그리고 스위스나 유럽에서는 내가 하이브리드 자동차를 타도 아무도 신경쓰지 않아. 사무총장이나 직원 누구라도 차로 승부하는 것이 아니라 업무능력으로 승부하기 때문이야."

그리고 이렇게 빈한한 생활을 한거에 대한 대답은 이러했다고 한다.

"우리가 쓰는 돈은 가난한 나라 분담금도 섞여 있다. 그 돈으로 호강할 수 없다."

2004년 AI확산방지, 소아마비와 결핵예방, 흡연규제 등 탁월한 업적을 인정받아 타임지 선정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 이름을 올렸다. 꿈이 있고 열정이 있는 젊은이를 좋아했던 그는 국제기구에서 일하고 싶어하는 젊은이들에게 이런 말을 남겼다.

"화려한 외교관을 상상하지 마라. 그리고 편협한 인종주의와 속좁은 애국심 같은 것으로는 국제기구에서 견디기 힘들다. 더군다나 열정없이 이런 일을 하는 것은 죄악이다."

이러한 사건을 통해 그는 'man of action'이라는 별명을 얻게 되었다. 비교적 짧은 생애가 아쉬운 인물로 더 오래 살았더라면 세계인의 건강에 공헌을 했을 것으로 여겨진다. 그의 생애는 지식채널ⓔ와 KBS의 특집 다큐에서 다뤄지기도 했다.#

이 문서의 내용 중 전체 또는 일부는 이종욱 문서의 r20 판에서 가져왔습니다. 이전 역사 보러 가기


  1. [1] 역시 페루 카라바이유 등에서 활발하게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부부 사이에는 외동아들이 하나 있다.
  2. [2] 이종욱 사무총장의 이미지는 직접 캐리어를 끌고다니는 이미지가 많은 사람들에게 기억된다고 한다.
  3. [3] 여담으로 개인 차도 있었는데, 이 차량은 유럽에서 중고로 구매했던 차량이라고 한다. 나중에는 고장나서 버렸다는 이야기...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32.24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