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락

1. 대한민국의 가수
2. 나루토에 등장하는 가게
2.1. 손님 일람

1. 대한민국의 가수

2. 나루토에 등장하는 가게

一樂

나뭇잎 마을에 위치한 라멘 가게. 주인공 우즈마키 나루토가 이곳 라멘을 정말 좋아해 오랜 단골인터라 나뭇잎 마을이 나올 때는 자주 등장한다. 주인은 테우치, 직원은 딸인 아야메. 이곳에서 한때 라멘에서 츠케멘으로[1] 바꾸려고 들었지만, 결국에는 계속 라멘을 판다.

겉으로만 봐서는 그냥 허름한 포장마차 크기의 라멘 가게이지만, 실제로는 그 역사가 매우 길다. 구미 습격 이전부터 운영해온 가게로, 미나토와 쿠시나의 결혼생활부터 나루토의 성장기를 쭈욱 지켜본 가게다.

보루토 18화에서 나루토가 아들 보루토에게 라멘을 쏜다며 찾아 가는데, 이전의 허름한 외관에서 벗어나 큰 규모의 건물을 세워서 장사중에 있다. 이전의 건물이 포장마차 느낌이라면 현재는 누구나 생각하는 적당한 규모의 식당. 닌자세계를 구한 대영웅 나루토의 단골집이라는 유명세 덕분에 장사가 엄청 잘되서 확장했다나. 현재는 테우지의 딸인 아야메가 가게를 물려받아 운영하고 있는데, 아야메는 카운터에서 접객을 하고 있으며 라면을 만드는 직원이 따로 있다. 아야메 혼자서 라면을 만들기에는 일손이 부족하니 제자들을 들였거나.

보루토: 나루토 더 무비에서 나루토가 납치 된 이후 비어있는 호카게실을 보면 먹고 남은 일락의 컵라면 그릇이 남아 있다. 지금은 컵라면도 만들어 팔고 있는 듯.

여담으로 일락에서 많이 먹기 여왕의 전설이 전해져오고 있는데, 식신(食神)으로 유명한 아키미치 쵸지 & 아키미치 쵸쵸 부녀도 당해내지 못할 수준.[2] 보루토가 그렇게 많이 먹는게 누구냐고 묻길래, 나루토가 벽에 걸린 사진을 가리키는데 해당 전설의 주인공은 바로 휴우가 히나타. 보루토는 엄마가 식신왕이라는걸 알고 경악했다(...) ..

음식 맛이 굉장히 좋은 듯 하다.[3] 한 번 일락에 들린 손님은 그 날부터 단골 손님이 되는 모양.

2.1. 손님 일람

역사가 긴만큼 일락에 들린 손님도 많은데 [4], 그 중 대표적인 손님들만 소개하자면 다음과 같다 (공식 단골은 ★표 표시).

직업중 현재부분은 보루토 시점이 기준

여윽시 나뭇잎마을 서열 1위의 휴식처


  1. [1] 국내에선 국수로 알려졌다. 아마 한국에서는 찍어먹는 라멘이라는 개념이 생소하기 때문에 그나마 비슷한 장국에 찍어먹는 소바류 비스무리하게 돌려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2. [2] 참고로 쵸지는 10대 시절에 야키니쿠집에서 혼자 수십인분은 거덜내던 엄청난 대식가다.그래서 아스마 선생의 지갑이 매번 털린건 함정 성인이 되었으니 먹는 양이 더 늘었을건데 1등을 못먹었다는걸 보면....
  3. [3] 카제카게인 가아라가 카게급 인사만이 참석할 수 있는 식사 자리를 마다하고 일락을 찾을 정도다. 가아라 曰 "이만한 맛은 먹어본 적이 없다."고. MSG?
  4. [4] 일락을 연 이후에 나뭇잎 마을에 오거나 있던 모든 사람이 왔을것으로 추정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