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수지

1. 물을 가두어 놓은 토목 시설
1.1. 역사적으로 유명한 저수지(국내)
1.2. 관련 문서
2. 수학 선생님의 별명
3. 클로저스의 등장인물

1. 물을 가두어 놓은 토목 시설

창원 주남 저수지

서산 용비 저수지

영어: reservoir

한자: 貯水池

보통 농업 용수를 공급하기 위한 목적으로 축조된 경우가 많으며, 농경시대부터 가장 중요했던 물의 저장고 역할을 하는 시설. 따라서 저수지터가 있는 곳은 농경의 흔적이 남아있는 지역이며, 우리나라의 경우 삼한 시대부터 축조되었다는 기록이 존재한다. 토목 시설들이 대부분 그렇듯 현재 국내 저수지 대부분이 한국농어촌공사에서 유지보수 및 관리하는 국공유 시설물이다. # 잘 꾸며진 도회의 저수지는 시민들의 휴식공간으로 이용되기도 한다.

왠지 현대의 으로 인해 생긴 호수도 저수지라고 하는 경우가 있는 것 같다. 흐르는 물을 인위적으로 막아서 가두는 것으로 저수지를 정의하는 것을 생각하면 딱히 틀린 표현은 아닌 듯.

저수지에서의 수영은 원칙적으로는 불법이지만, 관계 구청의 말로는 별 문제가 없다고 한다. 여담으로, 안 들어가 본 사람을 위한 추가 설명을 하자면, 한 발 들어가면 발목까지 오고, 한 번 더 들어가면 무릎까지 오고, 한 번 더 들어가면 허리까지 오고, 한 번 더 들어가면 갑자기 목까지 올 정도로 깊어진다 한다. 그래서 일단 구명조끼튜브는 필수이다. 수온이 차거나[1] 수초가 많거나 바닥이 미끄러운 경우가 많기 때문에 살고 싶다면 안 들어가는 것이 좋다.

저수지 최대의 천적은 바로 햇빛이다. 기껏 모아둔 을 말려 버리기 때문. 그래서 일부러 태양광선을 차단하기 위해 검은 천이나 검은 공 같은 것으로 저수지를 뒤덮어 버리는 방안도 있다. 실용성이 검증되었다고 말하긴 힘들지만 톡톡 튀는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부분. 관련 블로그 포스트

농공업 용수 공급이라는 본래 목적과는 다르게 낚시터로 활용되는 경우가 많다. 저수지 낚시는 민물 낚시, 특히 붕어 낚시 중 큰 부분을 차지한다. 경관이 수려한 경우 휴양/관광지로 이용하는 일도 많다.

본래의 기능과는 관계없이 자살장소, 시신유기 등 좋지 않은 의도로 이용되기도 한다. 물빼기나 가뭄으로 맨땅이 드러난 저수지에서 백골로 변한 시신이 승차한 자동차가 발견되었다는 소식#을 어렵지 않게 접할 수 있을 정도.

대륙성기후나 건기·우기가 뚜렷한 기후에서만 볼 수 있다고 생각하기 쉬우나, 영어 단어에서 알 수 있듯 서안 해양성 기후를 띈 지역에서도 저수지를 볼 수 있다. 의외로 많다.

오래된 저수지의 경우 이렇게 둑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하기도 한다. 이럴경우 당연히 주변은 물난리가 난다.

1.1. 역사적으로 유명한 저수지(국내)

1.2. 관련 문서

2. 수학 선생님의 별명

X끼 때문에 rar났다의 준말이라고 한다.(...) 보통 수학 성적이 단체로 안나올 경우 이런 별명을 가진 수학 선생님에게 붙는다고 한다. 비슷한 바리에이션으로는 물리 선생님에게 붙는 제물포가 있다고 한다.

수학을 제대로 가르치지 못해서 저런 별명이 붙는 것이 정석(...)이지만, 학생들의 실력이 되지 않아서 수업을 따라가지 못하고 결국 포기하고 마는 경우에도 저런 별명이 붙는다고 한다. 물론 학생들의 수준을 파악해야 하는 것은 교사의 몫이지만 수학은 원래 국가를 막론하고 난해한 취급을 받는 과목이기도 하고, 또 대놓고 포기한 학생들이 있을 경우는 사실 답이 없다.

3. 클로저스의 등장인물

저수지 문서 참조.


  1. [1] 특히 계곡형 저수지.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6.03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