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파견문록

1. 소개
2. 역대 패널
3. 역대 게임 진행 형식
4. 트리비아

1. 소개

電波見聞錄

1999년 10월 23일부터 2005년 10월 17일까지 방송된 전 MBC 예능 프로그램으로, 이경규가 진행을 맡았다. 원래 스포츠 종목 도전이라는 기획의도에서 어린이 초대로 변형된 대표적 사례.[1]

프로그램이 인기를 얻는 데는 이경규의 이예림 양의 출연이 도움을 주었으며, 후에 이경규가 진행한 SBS스타주니어쇼 붕어빵에 영향을 준 프로그램이기도 하다. 또한 출연한 어린이들에게는 소정의 선물이 수여된다.

그 뒤 스타 골든벨 눈높이를 맞춰요 코너에서도 이 코너 형식이 차용되었다.

참고로, 배우 남지현이 7살 때 이 프로에 2번 나온 적이 있었다.[2]

한편, 첫 회부터 2000년 10월 28일까지는 토요일 오후 9시 45분에 방영되다가 2000년 11월 4일부터 10시 15분으로 30분 늦춰졌으며, 2001년 11월 10일 시작한 대형 버라이어티 느낌표에게 자리를 내준 뒤 같은 달 5일부터 월요일 오후 7시 25분으로 바뀌었다. 이후 2005년 가을 개편 때 타임머신 등 다른 MBC 프로그램과 같이 종영되었다.

MBC Archive 사이트에서 1999년과 2005년 사이의 방영분을 볼 수 있으나 몇몇 방영분의 경우 심의 규정 위반 및 방송위원회의 경고 조치 등 여러가지 사유로 인해 다시보기가 불가능하다.

2. 역대 패널

3. 역대 게임 진행 형식

  • 퀴즈! 회전목마[3]: 팀대결로 팀원이 번갈아 가면서 스피드 퀴즈 형식처럼 문제를 내며, 출연하는 어린이는 답을 맞힌다.
  • 아빠 어렸을 적에: 6, 70년대에 쓰였던 물건을 맞히는 형식이다.
  • 앙케트! 눈높이 100!: 100명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앙케이트 형식으로 3지선다 유형이다.
  • 요건 몰랐지?: 어떤 물건을 어떤 용도로 쓰는지 상상할 수 없는 답을 맞히는 형식이다.
  • 학교종이 땡땡땡: 초등학교 때 배웠던 과목들을 문제로 풀어보는 형식이다.
  • 퀴즈! 순수의 시대[4]: 어떤 어린이가 단어를 보고 생각한 단어를 맞히는 형식이며 각 팀에게는 2, 3문제 씩 주어진다. MC가 정답을 방청객에만 공개하며, 방청객이 답을 보고 웃는 게 포인트.[5][6]
  • 돌아라! 엉뚱 케이크!: 어떤 단어를 어린이의 엉뚱한 생각으로 단어를 맞히는 게임. MC가 지정한 과일을 집으면 발언권 부여.
  • 이미지 랭킹! 내가 최고야!: 100명의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앙케이트 형식으로, 질문에 해당하는 팀원의 순위를 배치한다.
  • 나 어릴 적에: 과거 생활이나 취미를 보고 상대팀이 팀원을 지목하는 형식. 지목당한 사람은 방에 들어가게 되며, 추측이 맞았을 경우에는 풀장공이 떨어진다.

  • 초창기에는 패한 팀 중 벌칙자 한 명을 정하는 게임을 진행했다.

4. 트리비아

  • 2001년 5월 12일 방송분에 문제 '걸레'를 이경규가 그대로 누설한 사태가 있었는데, 이수영이 처음에 생각한 정답 '지우개가 맞는지 상대팀에게 물어보라고 하자 이경규가 '걸레... 정...'하면서 얼떨결에 정답이 누설되었고, 김흥국은 틀린 걸로 하자고 했으나 정답을 말해서 무효 처리되었다.
  • 2002년 3월 25일 방송분에 문제 '경험'에서 이의정이 무심코 그 단어를 누설했는데, 다행히(?) 분위기를 수습하고 이경규, 조형기가 정답 단어를 마구 얘기해 방해작전을 펼쳤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순수팀은 맞히지 못했다.
  • 2004년 7월 5일 방송분에 문제 '백원만'이 정답지엔 '백만원'으로 잘못 인쇄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1. [1] 아마도 프로그램 초창기에 진부한 게임쇼라는 지적을 사 포맷을 바꾼 것으로 보인다.
  2. [2] 2001년 7월 14일10월 27일 방송분으로, 이후 3개월 뒤인 같은 방송사의 타임머신에서 시청자 배우로 출연.(E11(2002. 01. 27. 방영), "금지된 장난" 에피소드의 박혜란 역.) 이후 3년 뒤 같은 방송사의 수목 드라마 '사랑한다 말해줘'로 정식 데뷔하게 된다.
  3. [3] 13회는 '퀴즈! 순수의 시대 - 회전퀴즈'라는 명칭으로 진행되었으며 그 뒤에는 회전퀴즈 빙글뱅글이라는 명칭으로 바뀌었다.
  4. [4] 11회부터 이 명칭으로 사용되었다. 9회는 '전파견문록 퀴즈쇼', 10회는 '전파견문록 아이Q'라는 명칭이 쓰였다.
  5. [5] 초창기엔 8~10문제 씩 주어졌으며, 후공 팀은 선공 팀이 문제를 푸는 동안 방음방에서 헤드폰을 낀다.
  6. [6] 11회는 개인전과 단체전으로 나뉘어 진행되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5.77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