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희문

1. 개요
2. 그의 만행
2.1. 영화 0점 사건
2.3. 나운규에 대한 발언

1. 개요

대한민국영화 평론가. 전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 뇌물 수수 범죄가 확정된 전과자.

1957년 1월 26일 경상북도 상주시에서 태어나 상주고등학교와 한양대학교를 졸업했으며, 중앙대학교에서 석,박사 과정을 거쳤다.

세간에는 기득권 영화에만 높은 평가를 주어서 어용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대한민국 영화인들 입장에서는 금지어나 다름 없는 인물이다.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이라는 작자가 영화판을 난장판으로 만들어 놓더니 뇌물수수혐의로 구속되질 않나, 세계 정상급의 국제영화제에서 호평받은 명작에 0점을 줘서 프랑스 언론으로부터 대한민국 영화 심의계에 대한 조롱을 듣지를 않나, 대한민국 영화계의 아버지와 같은 존재인 나운규에 대한 비하 발언을 하는 등 논란만 일으켰다.

2. 그의 만행

2.1. 영화 0점 사건

2010년이창동 감독의 영화인 가 0점이라는 어이없는 점수를 받는 사건이 벌어졌다. 원래 정부투자기관인 영화진흥위원회는 해외 영화제에서 수상할만한 작품에 대해 제작비를 지원하는 사업을 하고 있는데, 지원할 영화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심사위원인 조 위원장[1]이 독립영화제작 지원심사 과정에서 조 위원장 자신이 출연한 다큐물과 북한에 삐라를 살포하고 있는 반북 단체의 영화를 선정해 달라고 압력을 행사하고, 정작 이 영화는 0점을 주었기 때문이다.

규정에 의하면 최하점수는 0점을 줄 수없도록 되어 있었으며, 조희문은 또한 이전에도 알 수 없는 이유로 0점을 준 적이 있었다고 한다. 조 위원장의 0점 채점으로 인해 "시"는 영진위의 지원을 받지 못하게 되었다고 한다.

이는 참여정부에서 장관직을 지낸 이창동에 대한 당시 정권의 반감 때문이라는 이야기가 많았다.[2] 그러나 시는 영화진흥위원회의 심사를 비웃듯이 칸 영화제 각본상을 타냈고, 조희문과 당시 문화부 장관이던 중견연기자 출신 유인촌은 구설수에 올랐다.#

2.2. 쿠엔틴 타란티노, 박찬욱 비하 발언

세계적인 감독인 쿠엔틴 타란티노박찬욱 감독과의 인터뷰를 통해 인연이 생겨 친한 사이인데, 이를 두고 조선일보에서 타란티노가 저질 영화를 찍는다며 헐뜯으면서 박찬욱까지 싸잡아서 비판한 경력이 있다. 나아가 올드보이는 미국 상류층이 싫어할 영화라고 발언하며 깎아내리는 등 이해할 수 없는 행보를 보였다.

2.3. 나운규에 대한 발언

일제 강점기 때의 전설적인 민족주의 영화감독나운규를 두고 '아리랑나운규가 만든 작품이 아니라 일본인 감독이 연출한 작품이다'라는 주장을 한 바 있다. 키노 1997년 8월호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러나 근거가 희박하여 인정받지 못하는 소리이다.

3. 해임구속

구설수 끝에 2010년 11월 8일 영진위에서 해임됐다. 이에 조희문은 정치적 희생양이 됐다며 해임취소 소송을 내는 등 저항하였지만 2011년 12월에 패소한다.

2014년 3월에는 한예종 교수채용 비리와 뇌물수수 혐의로 구속되어 동년 7월 징역 3년형을 선고받았다. 이후 항소심에서 징역 2년 6개월로 감형됐다.

2016년 9월 출소해, 보수성향 잡지나 신문에 기고하고 보수성향유튜브에 출연중이다


  1. [1] 원래 영상물등급위원회의 전신인 공연윤리위원회 시절부터 심의위원이었다.
  2. [2] 근데 더 웃긴 건 훗날 조희문은 이명박 정부때 영화진흥위원회의 위원장이 된다. 그런데 독립영화 지원사업 심사에 개입해서 특정 작품을 긍정적으로 검토해 달라고 요청한 사실이 드러나 1년 만에 해임되는 일이 벌어진다. 그 후 조희문은 태도를 180도 바꿔 본인이 그렇게 아부하던 이명박 정부는 좌파정권이라며 비난하는 등 추한 모습을 보였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6.18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