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각역

{{{#!wiki style="margin-right:10px;margin-left:30px"

이 문서는 비로그인 사용자의 편집이 제한되어 있습니다. 자세한 사유는 여기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

수도권 전철

종각(SC제일은행)

인천·신창 방면
시 청
1.0 ㎞ →

1호선
{{{#!wiki style="display: inline; padding: 2px 3px; border-radius: 3px; background: #FF0000; font-size: .9em"

천안 · 신창급행}}}

다국어 표기

영어

Jonggak
(Standard Chartered Bank Korea)

한자

鐘閣

중국어

钟阁

일본어

[ruby(鐘閣, ruby=チョンガク)]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지하 55 (종로1가)

운영 기관

1호선

개업일

1호선

1974년 8월 15일

역사 구조

지하 2층

승강장 구조

복선 상대식 승강장 (횡단 가능)

鐘閣驛 / Jonggak(Standard Chartered Bank Korea) Station

1. 개요
2. 역 정보
3. 역 주변 정보
4. 일평균 이용객
5. 승강장
6. 종각 드리프트
7. 사건·사고

1. 개요

서울 지하철 1호선 131번. 서울특별시 종로구 종로 지하 55 (종로1가) 소재.

2. 역 정보

역 안내도.

서울교통공사 관할 서울 지하철 1호선의 역이다. 종로1가에 소재하고, 지하상가가 설치되어 있으며 영풍문고 서린동 종각종로본점, 종로타워 등과 직접 연결되어 있는 역이다.

이 역과 시청역 사이에 마의 급곡선이라 불리는 종각 드리프트 구간이 있다. 아래 참조.

역명은 4번 출구 앞에 있는 보신각에서 따 왔다. 덕분에, 12월 31일 밤에서 1월 1일 새벽 사이에는 이용객이 급증하며, 이 때 열차가 이 역을 무정차 통과한다.

참고로 서울교통공사 운영 역 중 유일하게 옛 기둥형 폴싸인이 남아 있었던 역이다. 종로타워 앞인 3-1번 출구에 존재하고 있었는데, 종각역이 서울교통공사 관내 구형 폴싸인 철거대상 역이지만 3-1번 출입구가 삼성 종로타워의 소유이기 때문에 남아 있었다. 원래 종각역 말고도 을지로입구역 앞에도 구형 기둥형 폴싸인이 남아 있었지만, 이건 2010년에 철거되어서 현재는 남아 있지 않다. 그러나 3-1번 출구 폴싸인 역시 2017년 1월에 9호선 모양의 현행 폴싸인으로 교체되었다. 3-1번 출구 리모델링을 하면서 한꺼번에 교체.

또한 종로타워 측 대합실 벽면에 다른 안내판보다 조금 오래되어 보이는 안내판이 있는데 천안역, 신창역 대신 수원역이 쓰여 있으며 지하철체도 타 안내판보다 얇게 써져 있다. 2000~2003년 경 설치된 것으로 추정되며 위의 3-1번 출구 구 폴싸인과 마찬가지로 서울교통공사가 아닌 종로타워 소유라 개정이 안된 듯 하다.#

2019년 12월 13일 종로타워 측 대합실이 태양광 정원인 태양의 정원으로 리모델링되면서 대합실에서 종로타워로 연결되는 수직형 휠체어리프트가 설치되었다.[1]

GS건설 사옥인 그랑서울 옆에 있는 1번 출구는 2014년에 에스컬레이터 설치 공사를 위해 잠시 폐쇄됐다. 완공되기까지 많은 공사 중단이 있었는데, 도중에 시공회사가 부도났다느니 임금 체불로 인해 갈등이 생겼다느니 등등 온갖 루머가 돌다가 2015년 7월 말 완공을 목표로 다시 공사를 재개했다. 그러나 2015년 9월 다시 공사 중단이 되었다. 그런데 그 와중에 그랑서울-1호선 종각역 간 지하 통로가 먼저 완공되어서 훌륭한 1번 출구의 대체재 역할을 하고 있었다. 2016년 1월에 공사가 완료되었으나 3월 중순까지 개방을 안 하고 있다가 3월 말에 정식 개통되었다. 정말 오래 걸렸다. 폴싸인은 9호선과 비슷한 스타일로 다시 세워졌다.

리모델링 공사가 진행 중인데, 이게 예산타령인지 설계 미스인지 2009년에 공사를 시작해서 2015년까지 역 천장 상판만 다 뜯어놓고 공사가 멈췄다. 같이 베이퍼웨어였던 시청역이 2014년에 공사가 끝났는데, 종각역 리모델링은 함흥차사 수준. 역 몰골이 다 삐져나오고 옛 반디앤루니스 연결 부분은 전선이 흘러 내려와 있는 등 상당히 난장판이다. 2016년 5월에 리모델링이 상당히 진행되긴 한 건지 종각역 승강장이 확장되었는데, 확장된 공간은 서울 지하철 5호선이 지나갈 계획이었던 지하 공간을 일부 활용한 것이다.

서울 지하철 5호선 광화문역지하상가로 연결하는 통로가 2016년 5월 25일 개통되었다. 환승통로 개통이 아니며, 이에 따라 환승특례가 없다. 신길역이나 종로3가역에서 환승하세요

서울교통공사 전동차 안내방송에서는 부역명 (SC 제일은행)까지 방송하지만, 한국철도공사 전동차에서는 종각 역명만 방송한다.

역 일본명이 チョンガク(춍가쿠)라서 발음을 똑바로 해야 할듯하다. チョン은 조센징과 더불어 일본에서 한국인을 비하하는 뜻이 있기 때문이다. 종각역이 어디 있는 지를 물어보는 일본인 지못미

시청역 방향으로 X자 회차선이 있으며 비상시 이 역에서 종착이 가능하다.

3. 역 주변 정보

서울 지하철 5호선 광화문역과 가까우며, 1번 출구에서 세종대로네거리 방향 도보로 5~8분 정도의 거리에 위치한다.

이 역 근처에는 영풍문고 서린동 본점, 반디앤루니스 종로타워점같이 서점이 많은 편이지만, 반디앤루니스 종로타워점은 2016년 9월 13일 폐점했고 같은 해 12월에 新 종로서적이 부활했다. 물론 한참 전에 폐업한 舊 종로서적과는 무관하다. 위에서 언급한 광화문역 3, 4번 출구에는 교보문고 광화문 본점이 있다. 그리고 종로타워에 국내 초대형의 스타벅스 플래그십 스토어더종로점이 입점했다. 이용에 참고하자.

종로부터 종로3가역까지는 주변에 성인을 대상으로 한 각종 학원들이 많이 몰려 있는 지역이기도 하다. 공무원부터 시작해서(근데 공무원은 노량진역 일대에 비하면......) 대한민국 공인회계사세무사 등의 자격증과 컴퓨터학원 및 어학원이 즐비하다. 공인회계사/세무사 관련 학원은 종로4가와 종로5가 사이에 있는 위너스경영아카데미와 이그잼경영아카데미[2] 외에는 모두 종로1가와 종로2가 사이에 몰려 있었지만 관철동 코아빌딩에 있었던 우리경영아카데미가 을지로입구역 5번 출구 바로 앞에 있는 을지한국빌딩으로 이전해서 현재는 나무경영아카데미와 바움경영아카데미만 종각역 근처에 있다. 어학원은 주로 종로2가와 종로3가 사이에 많다. 물론 그런 사람들을 대상으로 하는 독서실과 스터디룸 등도 성업하고 있다.

3호선 안국역과 함께 성대입구역 대접을 받는 역. 여기서 마을버스를 타면 성균관대학교의 언덕길에서 해방된다.

역이 종각지하상가와 연결되어 있다. 그래서 2013년 3월부터 같은 해 7월 15일까지 출입구 통합 공사를 거쳐 기존 종각지하상가의 6개 출입구에 7~12번까지의 역 출구번호를 새로 부여했다. 네이버 지도에는 종각역의 7~12번 출구가 존재하지 않는 것으로 나오는데, 2014년 4월서울특별시 당국이 네이버 측에 직접 개선 요청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네이버가 무시해 그대로 유지되어버린 것. 카카오 측은 해당 요청을 받은 뒤 바로 수정했기 때문에 카카오맵에서는 7~12번 출구를 정상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2018년 6월 기준 현재에는 네이버 지도에도 정상적으로 7~12번까지의 출구가 표기되어 있다.

물론 여기도 번화가 중의 한 곳인지라, 노숙자들이 꽤 있다. 특히 반디 쪽이 심했다.

그 외에도 1번 출구가 있는 청진동에는 GS건설에서 건축하고 본사로 사용중인 쌍둥이 빌딩 그랑서울이 있으며, 하나은행이 을지로1가 본점의 재건축을 결정하면서 영업1부와 함께 그랑서울 3층으로 본점(영업1부)을 임시로 이전했다. 또한 그랑서울 건물 3,4 층에 국내 최고의 인기 게임인 리그 오브 레전드의 제작, 배급사인 라이엇 게임즈(정확히 말하면 라이엇 코리아)에서 LCK경기장인 LoL PARK를 오픈했다. PC방, 카페등을 비릇한 스토어 등도 운영하게 되며 2018년 10월 1일부터 2018년 10월 7일까지 2018 롤드컵 플레이 인 스테이지가 개최되었으며 2019년 1월 16일 2019 LCK 스프링부터 이곳에서 개최된다.[3][4]

그랑서울 옆의 2번 출구 앞에는 SC제일은행 공평동 본점이 있으며, 1번 출구와 2번 출구 사이에 별도로 본점 연결 출구가 있다. 대로변에서 조금 떨어져 있지만, 수송동에는 종로구청 및 종로소방서가 있다. 청진동 건너 서린동에는 SK그룹 본사 사옥이 있다. 조계사 방향의 공평동은 종로타워 뒷편으로 2013년경부터 재개발을 위해 많은 건물들이 철거되었는데, 2015년 1월에 하나투어빌딩 옆의 철거 현장에서 '500년 전' 골목길 흔적이 발굴되었다. 옛 한미은행 본점이 하나투어빌딩이었는데, 1997년에 중구 다동으로 이전한 후에도 한국씨티은행 종로지점으로 남아 있었지만, 2014년 5월에 폐쇄되어 현재 종로구 관내 한국씨티은행은 신문로2가 LG광화문빌딩 옆에 있는 서울지점만 있다.

보신각에서 종로2가 방향으로 있는 관철동에는 주점 등이 많은 "젊음의 거리"로 잘 알려져 있으며, 관철동에서 바로 옆의 청계천을 통해 건너가면 을지로입구역으로 갈 수 있다. 반대편의 북쪽으로는 조계사를 거쳐서 안국역으로 갈 수 있다.

영풍문고 서린동 본점과 알파빌딩 사이에 서울글로벌센터가 있는데, 이 건물에는 유엔인권기구 서울사무소가 입주해 있다.

SC제일은행 공평동 본점과 지하 연결 통로가 있으며, 2017년에는 부역명으로 SC제일은행이 붙었다.

2018년 4월 24일에 종각역 6번출구 옆에 녹두장군 전봉준의 동상이 세워지게 되었다. 전봉준이 서울로 압송된 곳인 전옥서터가 바로 그 일대이기 때문이다.

한편,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저녁 6시부터 8시 사이에는 종로2가로 탐방하는 고객 대상이 17~34세이다.

4. 일평균 이용객

종각역을 이용하는 도시철도 일일 승객 수이다. 아래 표는 승차객 + 하차객의 총합이다.

서울 지하철 1호선

2000년

2001년

2002년

2003년

2004년

2005년

2006년

2007년

2008년

2009년

111,770명

113,582명

111,643명

105,166명

106,165명

104,252명

103,301명

103,484명

101,949명

99,572명

2010년

2011년

2012년

2013년

2014년

2015년

2016년

2017년

2018년

2019년

97,185명

96,019명

93,216명

92,212명

95,698명

90,857명

91,701명

88,463명

85,370명

86,177명

2000년대 후반까지만 해도 하루에 10만 명 이상 이용하는 역이었으나, 20년 넘게 감소세를 이어오고 있다. 1호선에 대한 선호도가 떨어지면서 1호선 이용객이 전반적으로 감소하고, 경기도 각지에서 넘어오는 광역버스가 활성화되면서 다른 교통수단으로 수요가 분산되며. 도심 공동화로 인해 종각역에 있던 오피스들이 강남 등의 외곽으로 분산되기 때문이다. 실제로 2000년에는 하루 평균 11만 명이 이 역을 이용했으나, 2019년 기준으로는 86,177명으로 19년 전의 77% 수준까지 수요가 감소했다.

다만 종로선에서는 2번째로 이용객이 많으며, 1호선 전구간을 통틀어도 4위를 차지하고 있다.[5] 서울 관내에 있는 역들 가운데에는 27위를 차지한다. 이를 보면 종각역 수요가 아무리 감소했다고 한들 서울 도심 한복판에 있다는 이점은 결코 무시할 수 없다.

5. 승강장

종로3가

시청

서울 지하철 1호선

동대문·청량리·광운대소요산 방면

서울역·서동탄·신창인천 방면

노선 및 방면

출입문

비고

1호선 (소요산 방면) → 출구

1-4, 6-1, 7-4, 10-1

10-1 쪽의 계단만 반대방향 횡단 가능

1호선 (인천, 신창 방면) → 출구

1-4, 4-1, 5-4, 10-1

1-4 쪽의 계단만 반대방향 횡단 가능

환승 없이 갈 수 있는 범위

상행

당역

하행

소요산

종각

인천

서동탄

신창

이 역은 시청방면으로 2퍼밀 상구배가 있다.

6. 종각 드리프트

이 역과 시청역 사이에는 업계에서 "종각 드리프트"라고 부르는 엄청난 급곡선 구간이 있다. 상행선은 곡선 반경 140R, 하행선은 곡선 반경 136R인 구간으로, 이는 우리나라 최저반경이다. 이 구간의 최고 속도는 30km/h로, 급곡선이라 레일 마모가 빠르고 통과시 소음이 심해서 선로에 자동으로 기름칠을 해 주는 장치가 설치되어 있다. 지하에서의 지하철 최고 속도가 80km/h, 지상에서 110km/h인 것과 비교를 하자면 이 구간은 사람이 뛰어가는 속도와 별반 다를 것이 없다. 무엇보다 기술 부족 탓이었는지 선로에 기울기[6]를 주는 캔트가 전혀 없어 더 심각하다고한다.[7] 만약 캔트를 준다면, R=140인 구간에서 30km/h로 정상적인 주행을 하기 위해선 72mm의 캔트가 필요하다. 물론 한계 캔트량인 160mm까지 준다면 45km/h까지도 가능하다.

1호선을 설계할 때는 공사 방법이 개착식이라 웬만하면 도로를 들어내고 그 밑에서 공사를 했고, 옆의 일민미술관(구 동아일보 사옥) 지하로 터널을 내면 급곡선을 피할 수 있었지만 동아일보 측에서 윤전기 망가진다고 반대했고 억지로 그걸 또 뚫자니 언론 탄압처럼 보여서[8] 포기해야 했다고. 건축물 지하로 일정 깊이까지는 구조물을 설치하려면 건물주의 동의가 필요하다. 당시 한국에는 실드 TBM같이 지상 건물에 영향을 주지 않고 터널을 파는 기술같은 건 없었다. 1970년대 당시 우리나라에는 쉴드머신 살 돈이 없었으니(...) 또한 80년대부터는 NATM터널[9]3호선, 4호선부산지하철 터널 공법이 채택되면서 90년대부터 터널 공사의 주류는 공사비가 저렴한 NATM공법에 밀리고야 말았다... 그리고 여담이지만 우리나라에서는 2000년대 이후에나 지하터널 공사의 주류 중 하나인 실드터널 공법이 역사가 의외로 100년이나 넘었다고 한다...

종각역 급곡선 소음 영상. 듣는 것만으로도 소름이 돋는다. (재생 전 이어폰을 끼고 있다면 빼거나 소리를 줄이도록 하자.)

이 구간의 급곡선 소음은 지상에서도 들을 수 있다.

7. 사건·사고

  • 2016년 1월 26일 오전 8시 25분쯤 1호선 종각역을 지나던 전동차 안에서 50대 남성이 흉기로 승객을 위협하였으나 다행히도 부상자 없이 곧 체포되었다.


  1. [1] 상계역, 잠실역, 합정역, 동대문역에도 설치되어 있다.
  2. [2] 2016년 11월 1일 부로 위너스 맞은편으로 이전했다.
  3. [3] 2019년 공식개막전은 17:00경기는 SKT T1vs진에어경기이며 20:00경기는 담원 게이밍vs젠지경기이다. 특히 개막전 티켓은 티켓오픈한지 2분만에 전좌석 매진을 기록하기도 했다.
  4. [4] 2012 LCK 스프링시즌부터 2016 LCK 스프링까지는 용산역 또는 신용산역에 있었던 용산 e-Sports 스타디움에서 경기를 펼쳤고 2016 LCK 서머부터 2018 LCK 서머까지 수색역에 있는 서울 OGN e스타디움이나 강남역 또는 신논현역에 있는 넥슨 아레나에서 경기를 펼쳤다.
  5. [5] 1위는 서울역, 2위는 영등포역, 3위는 용산역이다. 다만 용산역은 경의중앙선 포함이라 실질적으로는 종각역이 3위다.
  6. [6] 공학용어로 슈퍼엘리베이션(superelevation)이라고 한다. 곡선구간에서 속도나 곡선반경에 따라 도로나 철도에 경사를 준것을 말한다.
  7. [7] 착공시기가 시기이고 우리나라 최초의 지하철인만큼 지금보다 기술력이 부족했다.
  8. [8] 지금이야 동아일보가 보수 논조의 언론으로 알려져 있지만 지하철 1호선 건설 당시만 해도 독재정권과 각을 세우던 야당지였다. 당시 정권 상황상 정권에 대놓고 개길 수는 없었지만 그렇다고 정부가 지하철 터널을 억지로 뚫었다간 상당한 후폭풍이 있었을 수도 있다. 이 문제로 진짜로 신문이 안 나왔다간 온 나라가 큰일이 날테니까. 지금으로 비유하면 네이버데이터 센터가 지하 철도의 진동 때문에 다운되어 다음날 아침 뉴스 섹션이 안 나오는 상황을 생각하면 된다.
  9. [9] New Austrian Tunneling Method의 준말이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00.66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