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화연방

코드 기아스 반역의 를르슈에 등장하는 국가.

국기 (실제 중국사에서 우창 봉기 당시 혁명군이 쓴 깃발과 비슷하다.)

분열 전 강역

분열 후 (묘하게 민국 시기[1] 군벌들이 활개치던 판세와 비슷하다.)

중화연방 수도 - 낙양(뤄양) -

중화연방(中華連邦)의 영토는 중국대륙을 중심으로 한반도, 인도차이나반도, 인도대륙, 중앙 아시아, 서남아시아 일부, 시베리아 일부를 지배하고 있다. 수도는 천자의 황궁인 주금성이 위치한 낙양.

신성 브리타니아 제국의 황제 샤를르는 중화연방에 대해 "부를 평등하게 하였기 때문에 국민들 대부분이 게으른 자가 되어 있다."라고 평하여 1기에서는 비중없는 공산주의 국가인듯 했으나, 이후 R2에선 천자를 옹립하고 있는, 공산주의를 표방한 봉건국가임이 밝혀졌다. 사실 코드 기아스가 가상 대체역사의 세계관을 배경으로 하고 있으므로, 설령 이름은 '공산주의'인 사상일지라도 우리 현실세계 속의 '마르크스-엥겔스 주의'와 반드시 일치한다는 보장은 없다. 즉, 같은 이름이라도 별개의 철학 사상체계가 존재할 수도 있음을 간과해서는 안 된다. 황제의 연설 한마디에 숨겨진 떡밥이라 할까. 그냥, 중국하면 떠오르는 모든 것을 중화연방 안에 쑤셔다 넣은 것일지도 모른다. 공산주의라던지, 천자라던지, 자금성이라던지 등등

코드기어스 세계관이 현실 역사와는 다른 대체역사적 성격을 지니고 있고 전제 국가라는 점을 볼 때 청나라를 계승한 듯이 보이기도 한다. 그러나 작중에서 수도로 묘사되는 낙양은, 실제 역사에서의 청대에 이미 수도로서의 입지는 물론, 대도시로서의 입지조차 상실한 곳이었기에 살짝 애매. 뭐 천도했다고 하면 그뿐이지만...[2]

거기다 지도층의 이름의 형식이 한족의 이름 형식과 비슷하다는 점, '천자'를 지도자로 한 점 등을 보면 오히려 한족 왕조에 가까워 보인다.[3] 결국 청대 이후의 한족 왕조라면 대략 홍수전태평천국, 위안스카이중화제국을 들 수 있는데, 전자인 태평천국의 지도자 호칭은 '천왕'이었기에 극중의 '천자'와 맞지 않고(역시 바뀌었다고 하면 그뿐이긴 하다.), 후자인 중화제국이 주변국을 흡수하여 연방화했을 가능성이 있다. 한편 극중 황제의 이름이 장리화(蒋麗華, Jiǎng Lìhuá)로 그 성씨가 장(蒋)씨인 것에 주목하면 장제스(蔣介石, Jiǎng Jièshí)가 중화민국을 제정으로 회귀시켜 세습 왕조를 세운 것일지도.

사실 상류측 복장이 선비족+만주족+한족 복장이 애매하게 합쳐진 복장임을 감안하면, 정교한 설정이 배경에 깔려 있기보다는 그냥 적당히 전근대 중국 느낌만 자아내는 정도로 묘사된 듯. 코드기아스라는 미디어믹스의 역사가 얼마 되지 못했다는 점을 보면 설정이 아직 제대로 정립되지 못해서 이렇게 됐다고 봐야 할 듯하다.

명목상으로는 천자만이 지도자이며 그 아래 만민은 평등하다는 괴악한 체제이지만, 그 실상은 대환관들에 의한 수렴청정이다. 즉, 정계에서 두각을 나타내려면 고자가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후새드…. 대환관들이 워낙 무능[4]하고 탐욕스러워서 그런지 연방국가이기는 하나 제대로 단결되기는커녕 사방이 삐걱거린다. 연방 소속국 중 하나인 인도는 흑의 기사단 설립 초기부터 몰래 제로를 지원[5]해왔고, 브리타니아가 일본을 침공했을때는 병력 상당수가 중화연방 영토인 한반도를 거쳐 일본을 공격하는 모습이 나오기도 했다.[6] 또한 그런 상황을 방조 내지 조장하고 있는게 자기 보신에만 급급한 대환관들인 것처럼 묘사되고 있다.[7]

국가 내부적으로는 사실상 붕괴중, 외부적으로는 신성 브리타니아 제국의 군사력에 대항도 못할 수준으로 붕괴된 상황이고, 연방 영토 바로 앞에 에어리어 11이 설립되며 신성 브리타니아 제국과 국경도 맞대고 있는데 유럽 연합과는 시베리아 지역을 두고 대립 중이라 EU와 동맹하여 브리타니아와 맞서지도 못하는 듯.

주력으로 사용 중인 나이트메어 프레임건루. 건루의 성능은 작중에서 묘사되다시피 적 나이트메어를 잡기는 커녕 기갑부대나 보병부대부터 잡을 수 있을지 심히 의심스러울 정도로 안 좋다고 하지만, 중화연방의 나이트메어 프레임 개발 기술은 브리타니아에 전혀 뒤지지 않는다. 당장 주력인 건루만 봐도 큐슈 전역 당시 에이리어 11 최정예 부대이자, 브리타니아 내에서도 손꼽힐 정도의 정예부대인 코넬리아군을 상대로 훌륭하게 방어작전을 수행했으며, 큐슈 전역에서도 쿠루루기 스자쿠를 고전하게 하였고, 란슬롯을 격파 직전까지 몰아붙였다.[8][9] 작중에서도 수적, 성능적 열세에도 불구하고 아카츠키를 압도하는 모습까지 보여주었다.[10] 뿐만 아니라, 흑의 기사단 또한 사용중이며 브리타니아의 최신형 나이트메어 프레임에 전혀 밀리지 않고 되려 압도하는 홍련, 참월, 월하, 아카츠키와 같은 나이트메어들은 전부 중화연방 인도군구에서 개발하여 대량 생산까지 완료하였다. 중화연방이 인도에서 개발된 나이트메어를 사용하지 않아서 그렇지 사실 홍련이나 월하같은거 대량으로 배치했으면 작품 전개상 문제가 있으니 상술한 연방 가입국간의 불화 때문인 것으로 추정된다. 이외에도 대환관의 부패도 한몫하는걸로 추정된다.

결국 리 신쿠의 쿠데타를 즈음해서는 대환관들의 학정에 민중봉기가 발생했고, 여기에 군벌들이 득세하여 수많은 국가로 쪼개졌다(덧붙여 연방 소속이었던 한반도는만주에게 먹혔다]]).[11] 하지만 흑의 기사단과 손잡은 신쿠가 군벌들을 진압하고 있었기 때문에 아마도 영토는 어느 정도 이전 수준으로 회복한 것으로 여겨진다.

천자천자님이라는 아주 이상한 칭호로 부른다. 왕을 왕님이라 부르는 꼴이다. 천자는 그냥 "천자께서 어찌어찌하라 하셨다"라고 쓰면 된다. 참고로 임금은 임금님이라고 부르는게 맞다.

대환관을 숙청한 후, 국호를 합중국중화(合衆国中華)로 고치고, 이후 초합집국의 중추가 된다.

소설판에서는 브리타니아의 국력을 10으로 가정하면 5의 국력을 가진 것으로 평가되었다. EU와의 對브리타니아 동맹은 시베리아에서 발견된 거대 사쿠라다이트 광맥이 EU령과 중화연방령에 걸쳐있었기 때문에 사쿠라다이트 광산 이권 문제가 원인으로 분쟁으로 발전해 對브리타니아 동맹은 무산되었다.


  1. [1] 이 당시 중국 상황을 알고싶다면 반장전쟁 문서와 군벌 문서를 참조하는 것을 추천한다.
  2. [2] 낙양이 수도로서의 입지를 지녔던 마지막 시기는 오대십국시대이다.
  3. [3] 중국 역대 왕조들 중 대부분의 이민족 왕조는 지도자에 대해 고유 민족 칭호를 그대로 사용했다.(ex / 선우, 칸, 가한 등) 천자라는 칭호를 사용한 이민족 왕조는 기껏해 봐야 북위 정도이며, 북위 역시 말이 이민족 왕조였지 사실상 한류층이 한족에게 동화된 왕조였다.
  4. [4] 다만, 대환관 중에서 가오하이나 쟈오하오(뚱뚱한 환관)는 외교적 능력과 정치적 능력은 괜찮은 편이라고 추정된다.
  5. [5] 브리타니아를 적대하며 공격을 가하는 흑의 기사단을 중화연방 소속 국가가 지원해준다는건 브리타니아가 중화연방에게 선전포고를 선언해도 할 말이 없다. 이 정도면 말이 연방 국가지 사실상 다른 국가 수준이다.
  6. [6] 다만, 1기 시작부에 나오는 지도에서만 언급되고 다른 설명이 전혀 없어 중화연방 중앙정부가 브리타니아와 협력한건지, 한반도 인근을 담당하는 지방정부가 월권행위를 저지른건지도 모른다. 근데 지도에서 보면 한반도는 일본과 같이 동그라미 표시되어 있는데, 소설판에서는 한국에 대한 특별한 언급이 없는것을 보면 일단 한국은 작중 일본의 영향권 아래에 있는 것이 아닌걸로 보인다.
  7. [7] 소설 속에서는 대환관들이 브리타니아에 나라를 팔려고 환장한 놈들처럼 묘사된다.
  8. [8] 코드기아스 내에 등장하는 모든 양산기 중에서 그 어떠한 기체도 스자쿠와 란슬롯을 고전 직전까지 몰아붙이지 못했다.
  9. [9] 란슬롯 배터리가 떨어져서 그렇다고 반론이 있을수 있지만, 작중에서는 배터리가 넉넉할때도 스자쿠는 건루에게 고전하며 엎친데 덮친 격으로 배터리까지 떨어진거였다.
  10. [10] 다만, 이경우에는 아카츠키쪽의 파일럿들 대다수는 실전 경험이 없는 오합지졸이었던 반면, 신쿠쪽의 건루 파일럿들은 꽤나 정예 부대였다. 물론 제 아무리 정예라고 해도 기체 성능이 받쳐줘야 제대로 싸울수 있기 때문에 건루가 마냥 폄하될 기체가 아니라는건 변함없다.
  11. [11] 중화연방이 쪼개지는 상황을 묘사한 전략 상황판에서 각 군구의 중심지로 추정되는 기호가 웬만한 군구에는 하나씩 있었다. 그리고 한반도-만주의 영역을 차지한 군구의 중심지를 표시하는 네모가 만주 쪽에 있었다. 즉, 만주 군벌에게 정복당한 한반도일 가능성이 높다. 참고로 한반도-만주 영역은 구 일본 관동군 관활 구역에서 남한 지역이 추가된것과 비슷하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