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미유 피사로

카미유 피사로 (Camille Pissarro)

1830년 7월 10일 ~ 1903년 11월 13일

1. 개요
2. 개그만화 보기 좋은 날의 카미유 피사로

1. 개요

프랑스의 인상주의 화가. 근대의 가장 훌륭한 풍경화가의 한 사람으로서 감정은 섬세하고, 초기의 농원(農園)의 연작(連作)도 또한 아름다운 매력을 지니고 있다.

피사로는 쿠바에 가까운 생 토마섬(지금의 미국령 버진아일랜드)에서 태어났으며, 12세 때에 파리로 나가 도화(圖畵)를 익힌 다음 회화에 뜻을 두고 1855년에 재차 동경하던 파리에 나타났다. 처음에는 코로와 도비니(Charles-François Daubigny)의 풍경화에 매력을 느꼈고 연구소에서 모네와 세잔을 알게 되며 그 후에도 야외에 나가 햇볕 아래에서 풍경 그리기에 열중한다. 그는 루브센에 주거를 두고, 보불전쟁이 시작되자 전화(戰禍)를 피하여 런던으로 가서 거기서 다시금 모네를 만난다. 두 사람은 런던에서 터너를 만나서 빛의 표현에 대한 지도를 받고 인상파의 표현을 완성시켰다. 그러나 전후 귀국해 보니 그의 집은 전화로 황폐되어 있었다. 피사로는 얼마 동안 퐁토아스에 살며 거기서 세잔을 만나 그를 인상파의 표현을 끌어들였다. 거기에서 1874년에 친구들과 더불어 인상파 전람회를 결성했다. 피사로는 인상파전(印象派展)의 중심인물이 되어 그의 생애는 인상파적인 그림 제작으로 일관했다. 만년에는 루앵 항구나 파리의 오페라가(街) 등의 풍경을 그렸다.

피사로의 작품에는 온기가 통하는 듯 따스한 감정이 충만하다. 인상파의 이론을 실천하여 섬세한 터치로 색채를 쌓음으로써 색채는 아로새기듯 빛나는데, 피사로는 단지 색채를 물체의 빛깔 이상으로 보는 자기의 감정의 언어로 하여금 섬세하게 감정을 펴고 있다.

인상주의를 정착시키고 인상파의 핵심인물로 활동하였지만,모네나 르누아르 등 다른 동료 화가에 비해선 상대적으로 인지도가 떨어지는 편. 이를 두고 굽시니스트'보불전쟁 때 영국으로 도망간 괘씸죄 때문'이란 괴한 드립을 날렸다. 공식 학계에선 어떤 평가를 내리는지에 대해선 추가바람.

2. 개그만화 보기 좋은 날의 카미유 피사로

맨 왼쪽 백발의 인물이 피사로다.

개그만화 보기 좋은 날 애니메이션 4기 1화에서 르누아르세잔한심한 그림시합에 알프레드 시슬레, 클로드 모네, 에드가 드가와 함께 심사위원으로 출연한다. 인상파의 중심인물답게 연장자 포지션으로 나온다.

르누아르와 세잔의 막장행보를 제재하고 두 사람간의 갈등을 중재한다. 그러면서 두 사람의 초딩싸움돋는 행동을 한심하게 바라보는 인물. 이후 두 참가자가 폭주하여 시합이 막장으로 치닫자 심사위원장 자격으로 시합을 종료시킨다. 그리고 두 사람의 그림에 대한 평으로 둘 다 이번 전람회에 지금 그린 그림을 낼 생각을 하지 말라는 평을 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0.9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