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트 러셀

뉴욕 탈출스네이크 플리스킨 역.

2006년 영화 포세이돈에 출연했을 당시 모습.

1. 소개
2. 출연

1. 소개

Kurt Vogel Russell. 1951년 3월 17일 생. 미국의 영화배우. B급 영화대부존 카펜터 감독의 페르소나였으며 메이저 영화에서도 꾸준하게 활동하고 있는 배우.

어린 시절부터 월트 디즈니 컴퍼니의 영화 및 TV 시리즈에 아역 배우로 출연했다. 월트 디즈니가 죽기 전 마지막으로 남긴 친필 메모에 적힌 것들 중 하나가 커트 러셀의 이름[1]이라는 사실도 잘 알려져 있다. 흠좀무. 1971년에는 캘리포니아 에인절스(현 LA 에인절스)의 산하 마이너 팀에 입단해 프로야구 선수의 길을 걷기도 했는데, 1973년에는 더블 A까지 올라갔으나 수비 도중 주자와 충돌하면서 회전근개 파열이라는 큰 부상을 입은 뒤 야구를 접고 진로를 완전히 배우로 돌리게 된다. 커트 러셀의 마이너리그 기록. 참고로 스위치 타자였다.

본격적으로 배우로서 인정을 받았던 것은 의외로 컬트 호러의 대가 존 카펜터 감독의 영화에 출연하면서부터였는데, 이때부터 액션스타로 이름을 날리기 시작한다. 존 카펜터와 같이 작업한 영화들이 《뉴욕 탈출》(국내 개봉명은 《커트 러셀의 코브라 22시》), 《빅 트러블》, 《더 씽》 등 B급 호러/액션 영화들이 대부분이었기 때문. 그러나 카펜터가 몰락한 이후로는 《분노의 역류》, 《탱고와 캐쉬》 등의 메이저 영화에 출연하며 B급 액션 스타의 이미지에 벗어나는 데 성공했다.

쿠엔틴 타란티노 감독의 《데스 프루프》, 《헤이트풀 8》 등에 출연하는 등 현재까지도 왕성하게 활동하는 중이며, 2015년에는 3편의 영화에 출연하였다.

시즌 허블리와의 이혼 후 1983년 죽어야 사는 여자의 헬렌 역 등으로 잘 알려진 여배우 골디 혼과(케이트 허드슨의 친모) 결혼해 둘 사이에 아들 하나가 있다.

실베스터 스탤론과 《탱고와 캐쉬》라는 액션 코믹물에 나온 적이 있는데 이 당시 국내 영화 월간지 로드쇼에서 그를 패트릭 스웨이지와 비슷하게 나와서인지 커트 러셀을 패트릭 스웨이지 주연이라고 오기하였다가 나중에 정정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그 외에도 배우 제프 브리지스와도 많이 닮았으며 특유의 수염을 기르면 마크 트웨인과도 닮았다.

2. 출연


  1. [1] 철자는 'Kirt Russell'이라고 잘못 적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