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금대

彈琴臺

1. 개요
2. 역사

1. 개요

충청북도 충주시에 있는 관광명승지. 정식명칭은 충주 탄금대이다.

2. 역사

본래 대문산이라 불리웠던 충주의 산자락 중 하나였는데 가야금의 창시자격인 우륵신라 진흥왕 앞에서 가야금곡을 연주하고 왕으로부터 찬사를 받게 되고 우륵이 충주땅에 거처지를 마련하여 신라의 청년들 앞에서 가야금을 연주하게 되고 그 소리를 듣게 된 사람들이 모여서 마을을 이루었으니 바로 지금의 탄금대라는 이름이 생기게 되었다.

조선왕조에 들어서 1592년 임진왜란 때 참전한 장수 신립이 왜군들과 맞서싸운 탄금대 전투가 벌어졌던 곳이기도 하며 우륵, 신립 등을 기리는 비석이 있다.

2013년 세계조정선수권대회의 배경으로도 사용되었다.

2008년 7월 9일 대한민국의 명승 제42호로 지정되었다.

고은 시인은 <만인보> 4권에서 여기를 다룬 시를 썼다. 제목은 장소 이름과 같은 '탄금대'.

대가야 가실왕의 청을 받아

12현금을 만들어

12곡을 지었다

과연 우륵

대가야는 싸우다 지고

금관가야는 그냥 졌다

제자 이문이와 함께

세 곡을 지어 탔다

과연 우륵

진흥왕이 대가야 사람들 몰아다

그들의 살 곳을 충주땅에 정하여주었다

제자 계고에게는 가야금

법지에게는 노래

만덕에게는 을 덩실 가르쳤다

과연 우륵

그 뒤 하림조 눈죽조 2조가 생겨

모두 1백85곡이 전하였다

충주땅 가을 탄금대

12현금 낭창낭창 울려나가면

창공 아래 사람의 수심 또한 펼쳐나갔다

과연 우륵

물 많은 충주땅 우륵

물 그림자 많은 우륵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2.6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