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고

  2019년 디즈니+에서 공개된 썰매 개 영화에 대한 내용은 토고(영화)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서아프리카의 국가 및 지역

{{{#!folding [ 펼치기 · 접기 ]

{{{#!wiki style="border:0px solid; margin:-11px; margin-top:-8px; margin-bottom:-6px"


카보베르데


모리타니


말리


부르키나파소


니제르


감비아


세네갈


기니비사우


기니


시에라리온


세인트헬레나 어센션
트리스탄다쿠냐

(영국)


라이베리아


코트디부아르


가나


토고


베냉


나이지리아

}}}}}} ||

토고 공화국
프랑스어: République Togolaise

국기

국장

노동, 자유, 조국(프랑스어: Travail, Liberté, Patrie)

면적

56,785km2

인구

776만 5000명

인구밀도

136.7명/km2

수도

로메

주요도시

소코데, 카라, 다파옹, 아타크라메

국가

우리 조상의 땅
(프랑스어: Terre de nos aïeux)

공용어

프랑스어외 40여개의 부족어

정부형태

대통령 중심제, 공화정

대통령

포레 에소짐나 나싱베

총리

코미 셀롬 클라수

외교장관

로버트 뒤세이

민족구성

에웨족, 미나족, 콰족, 와치족, 템족외 40개의 부족

종교

토착신앙 51%, 기독교 29%, 이슬람교(수니파) 20%

UN 가입년도

1960년 9월 20일

남북수교현황

대한민국: 1991년 1월 23일(재수교)
북한: 1973년 1월 13일

교민 수

54명

여행경보

여행유의

토고 위치

1. 개요
2. 지리
3. 역사와 정치
4. 경제
5. 외교 관계
5.1. 한국과의 관계
5.2. 독일과의 관계
6. 스포츠
7. 둘러보기

1. 개요

서아프리카 대서양에 위치한 국가. 수도는 로메(Lomé). 면적 56,785 km2, 인구는 2016년 기준 7,756,937명.

2. 지리

서쪽의 가나와 동쪽의 베냉 사이에 좁고 길게 뻗어 있다. 남쪽은 대서양에 딸린 베냉 만에 면하고, 북쪽은 부르키나파소와 국경을 접한다. 북위 6도에서 11도 사이에 있는 전형적인 열대기후의 국가이다. 남쪽의 해안지대는 열대우림이 무성하고, 북쪽은 구릉지대로 열대사바나 지대이다.

3. 역사와 정치

영국프랑스 세력 다툼 지역 사이에서 독일 제국이 진출하여 독일 식민제국(Deutsches Kolonialreich)의 일원이었던 카메룬, 탄자니아, 나미비아와 함께 독일령 서아프리카라는 이름의 보호령(Schutzgebiet)이 되었다.

제1차 세계 대전 중 서쪽 영국의 골드코스트 식민지와 동쪽 프랑스의 다오메이 식민지의 군대(영국군, 프랑스군)가 침입하였고, 독일이 패전한 후 영토가 분할되어 영국령 토골랜드와 프랑스령 토골랑으로 분할되었다.

제2차 세계 대전 후 영국령과 프랑스령은 신탁통치령이 되었고 영국령 토골랜드는 주민투표 결과 1956년 서쪽에 있는 골드 코스트(Gold Coast)와의 합병이 결정되었고, 1년뒤인 1957년에 가나로 독립하였다. 반면 프랑스 신탁통치령 토골랑은 1959년 프랑스 연합의 자치령이 되었다가 1960년 현 토고 공화국으로 독립했다. 이것이 우리가 말하는 토고.

독립 후 쿠데타와 독재정치가 이어졌다. 1967년 냐싱베 에야데마(Gnassingbé Eyadéma)가 쿠데타로 집권하여 2005년 사망할 때까지 장장 38년을 장기 집권하였다. 냐싱베 에야데마의 아들 포르 냐싱베(Faure Gnassingbé)가 후계자로 이미 내정된 상태였으며, 냐싱베의 죽음 이후에 국회의장으로 선출되어 대통령 대행에 취임했으나 국내외의 많은 비난을 받자 사임하였다. #

그러나 곧 선거를 치러 다시 당선되었다. 이 선거도 많은 논란이 있었고 유혈사태까지 빚어졌으나 헌법에 의한 합법적인 선거였다는 명목으로 포르 냐싱베는 다시 대통령에 취임하여 5년 임기를 시작했으며, 2010년 대통령 선거에 또 당선되었다.

포르 냐싱베는 취임 후 야당의 정치활동 확대, 반정부 인사 석방 등 유화적인 자세를 취하고 있으나, 아직 50대(1966년생)에 불과하여 계속 선거에 당선된다면 더 장기집권을 할 것이라는 우려가 있다. 아버지의 기록을 깨자!!

토고의 집권당은 32년만에 치뤄진 지방선거에서 승리했다.#

4. 경제

(2016년 3월 1일기준)

GDP - 4.15억 달러

1인당 GDP - 518.11달러

부채비율 - 61.08%

실업률 - 10.7%

지니계수 - 0.46

평균수명 - 59세

GDP대비 교육부문 공공지출비율 - 총GDP의 4.41%

모바일 휴대율 - 69%

인터넷 사용자 비율 - 5.7%

무역수지 - (GDP의 백분율) -12.24% (5100만$)

5. 외교 관계

5.1. 한국과의 관계

1960년 독립하면서 대한민국은 토고를 승인했고, 1963년 수교했으나, 1973년 북한과 토고가 수교하고 토고는 그 다음해 대한민국과 단교하면서 관계가 두절되다시피했다. 1988년 서울 올림픽에는 정상참가, 1991년에 재수교하였다.

  • 1963년 7월 26일 수교
  • 1974년 9월 17일 단교
  • 1991년 1월 23일 재수교

원래 한국에는 거의 알려지지 않은 나라였지만, 아래에서도 설명하는 2006 독일 월드컵으로 인해 한국에서도 나라 이름만큼은 어느 정도 알려지게 되었다.물론 축구에 대해서만이지, 토고의 정치, 경제, 문화, 사회 등에 대해서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거의 모른다. 이 월드컵에서 토고는 한국의 원정 월드컵 첫 승의 제물이 되었다.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을 통해서 1988 서울 올림픽 이후 30년만에 한국에 선수단을 파견하였다.

5.2. 독일과의 관계

독일은 위의 상술한 것처럼 19세기에 식민지배한 적이 있었다. 그리고 토고는 이당시에 독일령 서아프리카에 속했었다. 하지만 독일은 토고를 식민지배했을 당시에는 현지주민들의 두개골을 연구에 쓴다는 목적으로 가져가는 만행을 저지르기까지 했다.#

6. 스포츠

원래 한국에서는 토고라는 나라의 존재 자체를 모르는 사람들이 많았을 정도로 잘 알려지지않은 나라였으나, 2006년 독일 월드컵에서 한국과 한 조에 편성되면서 일약 한국에서 유명한 나라로 떠오르게 된다. 자세한 것은 토고 축구 국가대표팀 문서 참조.

이 나라 출신의 축구선수로는 엠마누엘 아데바요르가 유명하다. 토고 축구선수들 중 가장 돈 많이 버는 선수가 되면서 유명하지만, 아무래도 여러가지 사정 때문에 토고에선 욕도 먹었다.[1]

축구 외의 스포츠는 거의 알려진 것이 없다. 올림픽에는 1972 뮌헨 올림픽에 처음 참가 한 후 대체로 참가 중. 2008 베이징 올림픽카누 종목에서 동메달을 하나 따며, 올림픽 참가 사상 첫 메달을 얻었다. 동시에 이는 올림픽 카누 종목에서 아프리카 국가가 딴 최초의 메달이기도 하다.

2013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에서 튀니지와 같은 1승 1무 1패를 기록했으나 골득실로 앞서 사상 최초로 8강에 진출해 부르키나파소와 8강전을 치루게되었다. 그러나 결국 연장전까지 가서 1:0으로 패배. 2013년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참조.

7. 둘러보기


  1. [1] 2006 월드컵을 두고 중앙일보에서 취재를 갔더니 어머닌 벤츠차량을 타고 다니고 집은 우리나라 눈으로 봐도 상당한 고급 단독 주택이었다. 형제들도 축구 선수라고 나왔는데, 몇몇은 K리그에 갈수 있는지 질문하기도 했다. 그리고 실제로 그의 형 피터가 전남 드래곤즈에서 입단테스트를 받기도 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55.92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