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가

  모험왕 비트의 등장인물에 대해서는 통가(모험왕 비트) 문서를 참조하십시오.

  상위 문서: 국가

폴리네시아의 국가 및 지역


투발루


토켈라우
(뉴질랜드)


하와이
(미국)


프랑스령 폴리네시아
(프랑스)


왈리스 퓌튀나
(프랑스)


사모아


미국령 사모아
(미국)


핏케언 제도
(영국)


통가


니우에
(뉴질랜드)


쿡 제도
(뉴질랜드)


이스터 섬
(칠레)

2016년 7월 사진

국기

국장

영어 : Kingdom of Tonga

통가어 : Puleʻanga fakatuʻi ʻo Tonga

1. 소개
2. 역사
3. 자연
4. 정치
6. 경제
6.1. 정보통신
7. 사회
7.1. 종교
8. 문화
8.1. 스포츠
9. 외교
10. 여담

1. 소개

폴리네시아 지역에 속하며 피지와 인접해 있다. 수도는 누쿠알로파(Nukualofa). 국토면적은 약 750㎢이며, 인구는 10만 명이다(2005).

크기로 따진다면 부산광역시와 비슷한 면적으로 볼 수 있으며 인구수는 충청남도 예산군과 거의 비슷하다.

비서구권 국가들 중에서 국기에 십자가가 있는 몇 안되는 나라들 중 하나이다.

2. 역사

기원전 3000년경에 통가인들이 통가타푸 섬에 정착하였으며 기원전 400년 경부터 통가제국이 나타나기 이전까지의 역사에 대해서 전해져 내려오는 구전이 별로없기 때문에 짐작하기가 어렵다.

유럽인들이 오기 전부터 하와이처럼 원시제국인 통가 제국을 세웠다. 통가타푸섬의 대추장이 통가제도를 통일하고 그 주변까지 전부 장악했는데 그 원동력은 '한척당 150명을 태울 수 있는 대형카누들을 소유한 해군이었다. 이 시절의 위용을 볼 수 있는 유적지로는 통가타푸섬 동쪽에 있는 피라미드식 무덤 및 제단이 있으며 남태평양 곳곳에서 전해져 내려오는 각종 설화 등을 통해 통가제국의 힘이 어떤 수준인지 대략 짐작해볼 수 있다.

2018년 2월 13일에 통가에서는 60여년만에 사이클론 '기타'로 인해 섬 대부분이 물에 잠기고 국회의사당을 비롯한 건물들이 파괴되는 등 큰 피해를 입었다.#

3. 자연

세계에서 가장 해가 빨리 뜨는 나라 중 하나이다. 날짜변경선 근처에 가까이 있기 때문이다. 근데 키리바시피지 등 남태평양상의 작은 섬나라들도 나름대로 또 자신들이 세계에서 해가 제일 먼저 뜬다고 주장하면서 관광객 유치를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다.[1] 거기에다 2011년 12월 31일부터는 시간대를 옮긴 사모아도 해가 가장 빨리 뜨는 나라 그룹(?)에 끼어들었다.

현재는 UTC +14인 키리바시의 키리티마티 섬이 1위이며, 그 다음은 섬머타임 때 UTC +14가 되는 사모아가 2위이고 참고로 통가의 시간대는 UTC +13으로 세계적으로 빠른 편인 한국보다 4시간 빠르니 3위이며 그 다음은 섬머타임 때 UTC +13이 되는 뉴질랜드가 통가에 이어 세계적으로 통가와 세계적으로 빠른 시간대가 되니 4위이다. 이게 한국인 입장에서는 별 의미 없어 보일지 몰라도, 비슷한 환경[2]을 가진 남태평양국가들 사이에서는 국가인지도와 관광특수에 직결되는 중차대한 국가적 문제에 해당한다. 까놓고 말해서 아직은 관광사업 밖에 답이 없는 나라들이라..

여담(?)으로 단호박이 잘 생산되는 듯 하다. 최근 마트 등지에서 통가산 단호박을 쉽게 볼 수 있으며, 싸고 맛있다...

4. 정치

영국 여왕이 국가원수를 겸임하는 영연방 왕국을 제외한 오세아니아 지역 국가 중에서는 유일하게 자국의 국왕을 국가원수로 두는 입헌군주제이며, 총리가 정치전반을 일임한다. 이웃한 프랑스왈리스 퓌튀나에도 3명의 국왕들이 있지만 주권국가는 아니다. 참고로 오스트레일리아, 뉴질랜드, 파푸아뉴기니, 투발루, 솔로몬 제도는 영국 여왕이 동군연합의 형태로 국가원수를 역임하고 있는 왕국들인데, 당연히 평상시에는 여왕이 현지에 주재하고 있지 않다. 대신 해당국의 명사(名士)를 총독으로 임명해 국가원수 대리 역할을 시킨다.

왕가가 뉴질랜드에 저택을 소유하고 있었으나 2010년 9월에 매물로 내놓았다.

대수

왕명

재위기간

특이사항

1

시아오시(조지) 투포우 1세

1875.11.4.-1893.2.18.

통가왕국 개국

2

시아오시(조지) 투포우 2세

1893.2.18.-1918.4.5.

1900년 영-통가 우호조약 체결[3]

3

살로테(샬럿) 투포우 3세

1918.4.5.-1965.12.16.

여왕[4]. 여성참정권 허용

4

타우파하우 투포우 4세

1965.12.16.-2006.9.10.

주권 회복. 유엔 및 영연방 가맹. 첫 평민총리

5

시아오시(조지) 투포우 5세

2006.9.10.-2012.3.18.

정치 민주화

6

투포우 6세

2012.3.18 ~

왕실 아래 33명의 귀족이 있으며, 21세기 들어 투포우 5세가 일대귀족 제도를 도입해 8명이 작위를 받았다..

통가 국회는 단원제로, 1862년 투포우 1세가 창설하였으며 1875년에 헌법이 제정되었다. 2010년 이전에는 국회의 동의 없이 국왕이 정부각료들을 임명해왔고 정당이 없었다. 2010년부터는 국민에 의해 직접 선출되는 의원을 9석에서 17석으로 늘렸으며, 나머지 9석은 33명의 통가 귀족들에 의해 선출된다. 2014년 선거 결과 '프렌들리 제도[5] 민주당'이 12석, 무소속이 5석을 차지했다.

5. 군사

의외로 이라크에 44명 정도의 해병대를 파병한 적이 있다.

6. 경제

이 나라의 경제는 코프라, 바나나 등의 농산물을 주축으로 하는 1차 산업이 근간을 이루며, 그밖에 약간의 수산물이 있을 뿐이다. 1997년 현재 국내총생산(GDP)의 구성은 농업 30%, 공업 10%, 서비스업 60%이다. 농업에 종사하는 인구는 전체 노동인구의 65%에 해당하고 주요 농산물은 코코넛, 코코아, 커피 등이다. 통가인들 상당수가 뉴질랜드나 오스트레일리아 등에서 일하기 때문에 해외송금도 중요한 수입원중 하나다. 최근에는 관광 수입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해저 유전도 개발되고 있다. 1999년 당시 수출은 779만 달러, 수입은 6872만 달러였다. 2005년에는 수출이 1900만 달러, 수입이 1억 2800만 달러였다. 화폐 단위는 팡가이다.

6.1. 정보통신

.to 도메인은 본래 이 나라의 도메인이지만 현재 전 세계인한테 개방한 상태인데, 통가의 왕가에서 국가 재정을 위해서 자국의 도메인을 세계인에게 팔게 되었다. 소국들이 자국 도메인을 세계인한테 개방한 것의 시작. 그 외에는 .tv 도메인의 소유국인 투발루의 사례가 있다.

7. 사회

언어는 통가어영어를 쓴다. 귀족과 평민의 구별이 엄격한 신분제 사회인데, 이 때문에 여러 문제점이 심각해서 민주화 시위가 2006년도에 벌어졌고 그래서 좀 완화된 상황이다. 그렇지만 현재도 귀족들이 평민에 비해서 여러가지 특권을 지니고 있는것은 여전하다. 성년이 되는 모든 남자에게 경작지를 무상으로 나누어준다고 한다. 통가의 출산율은 3명대에 달할 정도라서 얼핏 인구폭발을 걱정할 정도이기는 하나, 통가 인구의 상당수가 일자리를 구하려고 뉴질랜드나 호주 등 영연방권 국가로 이민을 갈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인구증가율이 별로 높지 않아서 경작지가 모자라다거나 하는 문제는 없는 듯하다.

비만 비율이 많아서 문제거리가 되고 있는데 이것은 다른 오세아니아 국가들도 똑같이 겪고 있는 문제이다. 2007년 발표로는 통가 성인남성은 평균 신장 180센티에 90킬로, 여성은 170센티에 80킬로라고.. 전 국왕인 타우파하우 투포우 4세(1918~2006)는 200kg에 달하는 비만으로 이 나라의 비만 비율을 높이는데 몸소 일조하였으며(...) 과거 SBS의 아침프로그램에서 통가를 찾아왔을 때 통가의 한국 교민들이 진상하는 김치를 즐겨 먹는다고 하였다. 그래도 88세 장수를 누리며 갔다.

7.1. 종교

국기를 보면 알겠지만 인구 대다수가 기독교도이다. 세속 국가라고는 하지만 감리교 교단 중 하나인 Free Wesleyan Church가 통가의 설립종교(established religion)로서 왕실의 종교이며, 사회적으로 큰 영향력을 가진다. 기독교가 전래된것은 19세기 중순으로 비교적 근래의 일이기는 하나, 나름대로 독실한 기독교 국가인 덕인지 일요일에는 대부분의 상점들이 문을 닫고 폭 쉬고있고 비행기도 잘 띄어주지 않는다고 하다.

통가 주민 가운데는 Free Wesleyan Church 신도가 36%, 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 신도가 18%, 가톨릭 신도 15%, 통가 자유교회[6] 신도가 12%를 차지한다.

8. 문화

피지처럼 카바를 즐겨마신다.

8.1. 스포츠

영연방 나라이면서 남태평양의 섬나라들이 늘상 그렇듯 이 곳도 럭비의 인기가 상당하다. 물론 아직 럭비월드컵 본선진출이 최고성적이고 8강 이내에 든 적은 없으나 줄곧 세계랭킹 10~15위 사이를 오가는 강팀이다. 축구도 인기가 많지만 미국령 사모아부탄, 몬세라트와 더불어 피파 랭킹 꼴지를 다투고 있다. 2002 한일 월드컵 지역예선당시 호주에게 0-22로 대패당하면서 0-31로 진 미국령 사모아 다음으로 역대 2위 A매치 최다 실점 기록을 가지고 있다. 이 당시 미국령사모아를 상대로 5-0으로 이겼지만 2014 브라질 월드컵 지역 예선에선 미국령 사모아에게 1-2로 지면서 미국령 사모아의 유일한 A매치 1승 제물이 되었다. 그리고 2018 러시아 월드컵 지역예선에서도 또 미국령 사모아에게 1-2로 졌다.

2014 소치 동계올림픽에 최초로 참가하였다. 브루노 바나니 선수가 루지 종목에 참가하였는데, 일명 통가판 쿨러닝이라고 불린다. 동계올림픽 출전을 원하는 통가공주의 명을 받들어 럭비선수에서 루지로 종목을 변경하였다고 한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회식에서 퉁가의 기수인 피타 타우파토푸아가 영하의 날씨 속에도 불구하고 상의를 탈의한 채로 입장하는 패기를 보여줬다. 이 선수는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서도 태권도 대표로 참여한 적이 있다. 이후 인고의 노력을 통해 크로스컨트리 국가 대표로 참여하게 된 것.

9. 외교

한국과는 1970년에 수교하여 1980년 외무장관 자격으로 투포 왕세자가 방한하였던 적이 있고 1996년 베론 수상이 국빈으로 방한하였다. 한국에서는 통가라는 나라 자체가 무척이나 작고 인지도가 없는 나라이기는 했지만(지금도 그렇다) 의외로 국가 상류층에서 한국과 이런저런 관계를 가지고 있어서, 한국에 대한 인지도가 높은 편이고 이때문에 여러 사건이 벌어진다거나 했다. 하지만 통가라는 나라 자체가 작아서 대사업무는 주 뉴질랜드 한국대사관에서 대행하고 있는 중이다. 북한과는 미수교 상태이다.

10. 여담

한국인 사기꾼 몇명이 이 나라에서 역대급 사기를 친 적이 있다고 한다. 한국인 사기꾼 몇명이 이 나라에 가서 바닷물을 천연가스로 바꿀 수 있다고 통가 국왕에게 야바위를 쳤는데 이게 어떻게 먹혀들어가서 통가 국왕이 큰 상을 내리고 집도 주고 차도 주고 했다는 것이고 사기꾼들은 이에 장단을 맞추워주면서 국왕에게 가짜상을 수여하기도 했다. 이 사기꾼 작자들은 기공식 1주일 후에 유유히 떠났다고 하며 또 다른데 가서 사기를 쳤는지 후일담은 모른다. 참고로 이 일이 벌어진건 1996년도의 일이며 한국에 기사가 난것은 1997년도의 일이다.

기사 참조 https://www.irishtimes.com/news/tonga-victim-of-hoax-1.128887


  1. [1] 날짜 변경선이 직선이라면 피지의 타베우니 섬은 간판 하나 두고 오늘과 어제가 된다
  2. [2] 비슷한 자연환경, 비슷한 수준의 산업발달상황, 비슷한 수준의 물가, 비슷한 수준의 대외 국가인지도, 비슷한 인구유출문제 등
  3. [3] 이로써 통가는 1905-10년 사이 대한제국 같은 보호국이 되었다. 그래도 왕조 자체가 없어진 하와이의 카메하메하 왕조나 타히티의 포마레 왕조에 비하면 사정이 나은 편.
  4. [4] 1900~1965. 키가 191cm였다고 한다.
  5. [5] 제임스 쿡 선장이 통가 제도에 붙인 이름
  6. [6] 감리회의 일파로 본래 호주에 있는 감리교단과 분리되기 위해 초대 국왕 조지 투포우 1세가 세웠지만, 이후 살로테 투포우 3세 여왕이 기존 감리교단과 통합하여 지금의 Free Wesleyan Church를 설치하자 이에 반발하여 1928년에 탈퇴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