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티시

1. 물신숭배
2. 성적 페티시즘
2.1. 학문적 정의
2.1.1. 페티시 목록
2.2. 일상적 용례
2.2.1. 모에와의 유사성
2.2.2. 페티시가 있는 실존인물
2.2.3. 페티시가 있는 캐릭터
2.2.4. 관련 문서
3. 디아블로 2에 등장하는 몬스터

1. 물신숭배

문화인류학에서 사용하는 용어로 추상적인 가치보다 즉물적 대상에 집착하는 경향을 의미한다.

라틴어의 "facticius"(만들어진 물건)에서 포르투갈어의 feitiço, 불어의 fétiche로 이어져 영단어가 된 것. 원래 의미는 "주술용품"이나 "부적"을 의미한다.

원래는 서아프리카 등의 원시적 종교를 가리키는 말이지만, 특정 물적대상에 대한 주술적 숭배 및 그 대상물을 아우르는 용어이므로 우리나라의 무속신앙도 대표적인 페티시 중 하나이다. 심지어 크리스트교 계열 종교에도 페티시적 요소가 관찰되기도 하며, 소위 "성물"이라 하여 이름난 성인이나 성자의 신체 부위 등을 성전에서 소중히 보관하고 신도들이 이를 숭배하는 경우가 있으며, "진짜 십자가의 파편"이나 "진짜 수의의 조각" 등에 영험한 힘이 깃들어 있다고 믿기도 한다.

현대에는 종교와 무관한 물신주의적 행태를 페티시에 비유하는 경우도 있으며, 자본론에도 물신주의의 용례로 등장한다. 크고 훌륭한 건축물/토목사업에 비정상적으로 집착하는 자본가나 정치가 등이 그 예다.

물론 현대에는 페티시라 하면 백발백중 다음 항목인 성적 페티시즘에 관련된 의미로 받아들여지므로, 물신숭배란 뜻을 전달할 때는 아예 페티시라는 용어 대신 그냥 "물신숭배"라고 표현하는 경우가 많다.

2. 성적 페티시즘

주의. 해당 표제어에는 성(性)적인 요소가 있습니다.

이 표제어에는 성(性)적인 요소가 있기 때문에, 국내 주요 포털 사이트는 이 표제어와 관련된 표현의 검색을 제한합니다. 성(性)적인 요소를 접하고 싶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해 주세요.

성적 도착증

{{{#!folding [ 펼치기 · 접기 ]

BDSM1

사디즘 · 마조히즘 · 도미넌트 · 서브미시브 · 스위치

페티시즘

색정증 · 에메토필리아 · 메노필리아 · 페도필리아 · 헤베필리아 · 에페보필리아 · 제론토필리아 · 수간 · 노출증 · 관음증 · 아크로토모필리아 · 아포템노필리아 · 네크로필리아 · 보레어필리아 · 심포필리아 · 트랜스베스티즘 · 트랜스베스토필리아 · 마크로필리아 · ASFR · 오토네피필리아 · Body Inflation · 루너 · 락토필리아 · 코프로필리아 (유롤라그니아) · 기저귀 페티시즘 · 발 페티시

1. 유럽 등에선 도착증이 아닌 성소수자로 분류되기도 한다.

}}}

2.1. 학문적 정의

성도착증의 일종으로서 무정물[1], 생식활동과 무관한 신체 일부(특히 등. 발 페티시 참조), 신체에서 사출된 분비물 등에서 성적 흥분을 얻는 것을 말한다.[2] 때문에 우리말 정신의학 용어로는 절편음란증, 물품음란증 같은 삭막한 명칭이 붙어있다. 물론 절편음란증에서 절편은 잘라낸 부위를 뜻하는 것이 아니라, 사람 전체가 아닌 신체 일부 부위(발 등)만을 성적 대상으로 한다는 의미이다. 물품음란증의 의미는 자명할 것이고.

간혹 신체 부위가 아닌 무정물에 대한 성애만 페티시즘이라고 한다고 아는 사람이 있는데 이는 오해다. 정신과적 입장에선 생식활동과 무관한 신체 부위(예를 들어 발, 머리카락 등)에 대한 성적 흥분을 파셜리즘(Partialism)이라고 하여 무생물에 대한 성적흥분과 묶어 성적 페티시즘이라고 부른다.[3]

절편음란증, 물품음란증이라는 명칭을 보면 알겠지만, 정신의학에서는 신체 일부나 무정물에 흥분할 때만 성적 페티시라고 부르는 것이다. 즉 특정한 신체적 특징을 가진 사람에 대한 성애, 동물이나 어린이 등 유정물에 대한 성애, 노출증 같은 성적 행위의 방법에 대한 성애는 정신의학에선 페티시즘으로 보지 않는다. 일반적으로 'XX 페티시즘'이란 표현이 흔히 남용되기에 혼동하는 것이다.[4]

DSM-5에서는 이상성벽(Paraphilic Disorder) 분류에서 아래의 여러가지 성벽들을 기타 이상성벽(Paraphilic Disorders Not Elsewhere Classified)으로 몰아 넣었다. 실제로 각각의 개별 성벽의 문헌 보고가 극히 소수만이 존재할 정도로 마이너한 성벽도 많다.

2.1.1. 페티시 목록

도착증 문서 참조.

2.2. 일상적 용례

한편 학계에서의 용례와 달리 일상적으로는 성적흥분을 야기하는 것이라면 무엇이든 페티시라고 한다. 그래서 정확한 학적 정의로는 상위범주인 도착증과 자주 용례가 겹친다. 한편 심각성에 대한 감각에도 차이가 있어서 실제 대화에서는 도착증이 아닌 무난한 성적 기호를 나타낼 때에도 페티시라는 표현을 쓴다. 심지어는 성적인 것과 무관한 기호도 우스갯소리로 페티시라고 이야기 하는 때도 있는데 이 경우는 자신의 취향을 병적인 것 처럼 묘사하는 일종의 과장된 수사법이라고 할 수 있다. 다만 단어의 의미가 매우 성적이므로 사용에는 주의가 필요하다.

일본에선 줄여서 '페치(フェチ)'라 부른다. 메카 페치 같은 합성어 표현에서 알 수 있 듯 일본어의 フェチ도 영어 fetishism, 한국어 페티시처럼 강렬한 호감을 과장해서 표현하는 데 동원된다. 전문용어로 쓰일 때는 원어를 그대로 살려 フェティシズム라고 써준다.

예를 들면 이런 거

서구에서는 라텍스 페티시가 나름 메이저며, 상당한 규모의 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아니, 좋지 않은가 일종의 서브컬처. 바디슈트를 착용하고 서로 접촉함으로써 성적 흥분을 얻고 더 나아가 방독면을 착용하고 성적대상을 묶어놓거나하나 여러가지 성적 패티시즘으로 활동하기도 한다. 이 분야는 라텍스 슈트의 촉감이나 타이트함을 즐기는 경우가 많고, 방독면을 착용하는 것은 BDSM의 브레스 컨트롤 플레이와 연관되는 경우가 많다. 호흡을 제어함으로서 구속감을 즐기게 되는 것. 또한 방독면을 착용함으로서 인간이 아닌 어떤 다른것이 되는 즐거움을 느끼기도 한다. 국내에서나 동양권에서는 아주 가끔 등장하기도 하지만 선호되지도 않으며 미미해서 아예 볼 수가 없다. 사실 동양권에서 페티시라고 부를 만한 것 중에 그나마 메이저를 꼽는다면 여성의 발이나 다리, 엉덩이 등 체취가 밀집되는[5] 신체부위에 대한 페티시를 들 수 있다. 2D든 3D든 정말 많이 만들어지며 아예 이런 것만을 전문적으로 다루는 사이트나 제작사도 꽤 있는 편이다.

여담으로 스타크래프트 틴버전에서 골리앗의 초상화가 블라인드처리가 된다는 소리가 있는데 아마도 이런이유때문에 청소년보호의 목적으로 일부러 안보이게 설정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오락실게임 버스트 어 무브의 게스오 라는 캐릭터는 항상 방독면과 수트를 입고 있는데 이러한성향에 집착하는 것을 말리려는 아버지를 살해했다는 설정이 있는데 어지간히 패륜아인 듯. 흠좀무

2.2.1. 모에와의 유사성

나무위키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단어인 '모에'는 이 단어와 거의 같은 뜻으로 사용된다. 따라서 페티시에 대한 정보를 얻고 싶다면 모에 관련 정보를 참고하는 것이 좋다.

다만 모에의 경우 헤어스타일 등 성적이지 않은 내용을 포함하는 포괄적인 개념인데 반해, 페티시는 성적인 개념에 한정되고 그 의미가 모에에 비해 더 성적이라는 차이점이 있다. 에초에 이게 패티쉬면 화장도 페티쉬다(...)

2.2.2. 페티시가 있는 실존인물

2.2.3. 페티시가 있는 캐릭터

2.2.4. 관련 문서

3. 디아블로 2에 등장하는 몬스터

우상족 문서 참고.


  1. [1] 남이 입었던 양말, 속옷, 의복 등이 여기 포함된다.
  2. [2] American Psychiatric Association, ed. (2013). "Fetishistic Disorder, 302.81 (F65.0)". Diagnostic and Statistical Manual of Mental Disorders, Fifth Edition. American Psychiatric Publishing. p. 700.
  3. [3] American Psychiatric Association, ed. (2013). "Fetishistic Disorder, 302.81 (F65.0)". Diagnostic and Statistical Manual of Mental Disorders, Fifth Edition. American Psychiatric Publishing. p. 700.
  4. [4] 예를 들어 BBW장신 관련. 특히 장신의 경우 '거인녀 페티시즘' 같은 용어가 널리 알려지며 남용된 문제가 크다.
  5. [5] 90년대 국산 야설 마냥 페티시 플레이는 하는데 향기는 꽃향기가 난다느니 하는 식으로 체취를 표현하지 않거나 돌려서 표현하는 경우는 사실 거의 없다.
  6. [6] https://namu.wiki/w/Epic%20Rap%20Battles%20of%20History/%EC%8B%9C%EC%A6%8C%205%20Episode%201
  7. [7] 조지 R. R. 마틴 파트에 보면 그렇게 써있다..
  8. [8] 다만 후반에 가서는 돌아가신 어머니의 영향이라는 것이 나오므로 애매한 부분이 있음.
  9. [9] 본인은 부정하지만 100%다.
  10. [10] 물론 본인은 부정하지만 신빙성이 없다.
  11. [11] 이상해 보이겠지만 종족인 트롤이 외계인이여서 사귀는 데 이성, 동성 가리지 않는다. 카나야가 인간 기준으로는 동성애자이지만 트롤 기준으로는 좀 더 확실한 취향을 가진 거랑 비슷하다.
  12. [12] 단 줄리언의 발에만 한정.
  13. [13] BIG-MOGIMAN의 근육을 보고 마오와 릴리에는 기겁을 하는 와중에 혼자서 열광했다.
  14. [14] 모에요소로써의 안경과 현실의 안경 둘 다 해당한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