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루스

Porus

생몰년도 미상

파우라바 왕조의 라자(왕).

탁샤실라를 압박하고 있다가 알렉산드로스 대왕이 인도 원정을 하면서 기원전 326년 봄에 마케도니아 왕국와 싸우게 되었는데, 포루스는 아비사레스에게 원군을 요청했지만 아비사레스에서는 상황을 지켜보기만 했다. 히다스페스 강에서 코끼리 부대를 이끌고 방어했지만 알렉산드로스에게 패했으며, 용감하게 싸웠지만 부상을 입었는데 당당하게 행동했다. 알렉산드로스도 그에게 경의를 표했다고 한다.

포루스와 알렉산더의 일화에서는 포루스는 패배후 알렉산드로스 앞에 붙잡혀왔는데 아홉의 상처에서 피가 흘러내림에도 당당히 행동하였고 알렉산더는 어떻게 해주길 원하냐는 질문에 왕으로 예우해라라고 답했고 알렉산드로스는 다른 건 더 원하는 것이 없냐고 하자 이 요청 하나에 모든 것이 포함되어 있다!고 했다.이 대답과 태도에 알렉산드로스는 경의를 품고 우호를 지키면서 포루스를 원래 지역과 더 많은 영토를 주어 왕으로 통치하게 하고 병사들에게 약탈을 금지시켰으며, 퀸투스 쿠르티우스 루푸스의 주장에 따르면 결혼을 통해 동맹을 확고히 했다고 한다.이때 포루스는 동쪽으로부터 자신보다 더 큰 난다 왕조에 대한 이야기를 했고 이를 들은 알렉산드로스는 동쪽으로 원정을 계속 했다.

사족이지만 포루스는 동쪽으로 갈때 자신은 이중 가장 약하고 동쪽에는 자신과 비교할수 없을 정도로 강한 국가들이 널렸다고 겁을 줬고 이것에 겁을 먹은 알렉산드로스의 부하들이 회군을 요청했다는 말도 있다.

하지만 이거 구라다.걸렸구나.이 침략자들아!!

분명 당장에 난다 왕조나 후일 통일 왕조를 만드는 마우리아 제국이 기반을 만드는 시조 찬드라 굽타도 있고 영토로 포루스가 다스리는 국가 보다 강력하고 큰 세력들이 있긴 한데 절대 포루스가 인도 국가중 가장 약소국이었던 건 아니다. 포루스의 정보는 거짓말로 보이는데 포루스보다 명확하게 강력했던 세력은 난다 왕조 정도다. 그외라면 칼링가, 판드야, 체라, 촐라 등이 있지만 기록이 부족해서 조금 애매하다. 물론 난다 왕조는 포루스보다 훨씬 강했기 때문에 완전히 거짓말은 한 건 아니지만...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