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리나 슈마트코

이름

폴리나 세르게브나 슈마트코
Полина Сергеевна Шматко
Polina Sergeevna Shmatko

국적

러시아

출생

2003년 3월 26일,모스크바

신체

43kg

종목

리듬체조

코치

이리나 비녜르[1],리야잔 사비츠카야[2]

소속

가즈프롬

SNS

1. 소개
2. 실력과 장단점
3. 선수 경력
4. 프로그램
5. 기타

1. 소개

마리아 세르게예바알리나 예르몰로바가 시니어로 간 후 러시아에서 가장 주목받고 있는 주니어 선수라고 봐도 무방하다. 비녜르가 현재 밀어주는듯한 선수이지만 나이가 어린 만큼 부상을 입느냐 안입느냐가 가장 큰 관건일듯 하다.[3]

2. 실력과 장단점

나이때문에 주니어 대회들에 출전하기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았지만 고난도 수구 핸들링, 자신감 넘치는 실시와 나이가 의심될정도로 뛰어난 무대 장악력으로 많은 팬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무엇보다 안무에서 주니어 스러움이 전혀 느껴지지 않는것이 큰 장점. 다리아 스밧코프스카야나 다리아 콘다코바가 연상 된다는 의견이 많다. 특히 표현력이 매우 뛰어난 편인데 일부 리체 팬들은 표정이 과하다는 의견도 보였다. 하지만 비녜르가 방긋방긋 잘 웃고 표정이 풍부한 선수를 선호하는 지라...[4]

세르게예바나 예르몰로바에 비해 팔다리 비율이 특출난 편은 아니고 키가 딱히 크지도 않지만 무대 커버리지가 좋은 편이기에 크게 문제가 되지는 않는 편. 빠른 템포의 모던한 루틴에서 본인의 장점이 잘 드러나지만 클래시컬한 음악도 잘 소화한다. 2017년 루틴들의 음악도 장르가 다양하고 주니어라면 반드시 한번은 거쳐가는 러시아 전통 음악이라던가사골곡들이 포함되지 않아서 전체적으로 평이 좋다. 그리고 대부분 선수들이 대충 하고 넘기거나 규정보다 짧은 댄스 스텝을 넣어서 감점을 당하는데비해 댄스스텝과 안무 수행을 철저하게 하는것도 팬이 많은 이유이다.

워낙 표현력과 안무가 강렬하다보니 상대적으로 화제가 되지 않는 편이지만, 수구조작이 매우 훌륭한 편에 속한다. 러시아 선수라면 하는 선수가 즐비한 손가락 끝으로 공굴리기[5] 뿐 아니라, 쿠드랍체바의 전매특허 기술이던 곤봉을 땅으로 던진 다음 튀겨서 받는 기술까지 구사한다.쿠드랍체바 외에는 하는 선수가 아예 없는 기술이라는 점을 생각하면 흠좀무. 그 밖에 리본에서도 쿠드랍체바가 하던, 엎드려 회전하며 리본을 한 손에서 다른 손으로 주고받는 마스터리까지 탑재했다. 쿠드랍체바의 시그니처 기술들을 구사하면서도 우아하고 클래시컬한 발레 안무를 즐겨하던 쿠드랍체바와 달리 역동적인 안무를 보여준다는 점이 차이점.

단점을 꼽자면 나이를 고려하면 등이 러시아 선수치고 유연하지 않다는 점[6], 주니어인걸 감안하면 여리여리한 체형이 아니라는 점[7], 그리고 위에 언급한 과한 표정 연기가 있다. 특히 이 선수의 표정연기는 유튜브 코멘트 란에서 의견이 많이 갈리는 편이다. 그리고 주니어 스럽지 않기 때문에 역으로 주니어 시절에만 볼 수 있는 귀여운 안무 같은 것도 딱히 하지 않는 편이다. 장점이건 단점이건 주니어 스럽지 않은 선수이다

과감한 리스크를 하고 수구를 아주 자신감 넘치게 던지는 편이라 그런지 한번씩 대형 드롭을 한다. 특히 난도를 확 올린 2017년 시즌에 심해졌는데 기량에 비해 수구별로 점수가 들쑥날쑥하게 나오는편. 디나 아베리나처럼 혹독한 연습으로 실수를 줄여야 할듯.

연기 스타일처럼 성격도 좀 다혈질인지 알렉산드라 솔다토바가 인터뷰에서 "폴리나는 애티튜드만 좀 나아진다면 아무도 그녀를 못 이길거에요" 라고 답하였다.

3. 선수 경력

3.1. 2016년

첫 출전한 주니어 그랑프리 팀 결선에서 알리나 예르몰로바와 함께 우승하며 이름을 알렸고 공 결선에서 금메달을 땄다. 러시아 주니어 내셔널에서는 예르몰로바의 뒤를 이어 개인종합 은메달을 딴다.

본격적으로 주목을 받게된건 주니어 세계선수권에서 공과 곤봉 결선에 나가서 새 채점재의 주니어 신기록을 세우며 우승하면서 이다. 선수가 넘쳐나는 러시아 주니어 무대에서 세계 선수권 두종목 우승하는 일은 매우 드문 일인데 기록까지 세워서 이슈가 되었다.[8]

3.2. 2017년

모스크바 주니어 그랑프리와 마르벨라 주니어 그랑프리 개인종합 부분에서 4위를 하였고 리스본 인터내셔널 컴페티션 주니어 개인종합에서 3위를 하였다. 카라반 컵에서부터 공과 곤봉의 음악이 바뀌었는데 공 음악은 마이클 잭슨의 Earth Song이고 곤봉 음악은 무려 2NE1의 내가 제일 잘나가.본인 스타일과 곤봉 음악이 상당히 잘 맞아서 팬들 반응도 좋다.

4. 프로그램

년도

종목

음악

2017

곤봉

Remains of the Day by Danny Elfman→ 내가 제일 잘 나가 by 2NE1

Monsieur L'Amour by Dalida→ Earth Song by 마이클 잭슨

리본

Fantasia on Themes of Ryabinin, Op. 48, for piano and orchestra by Russian State Symphony Orchestra→Hava Nagila by London Festival Orchestra&Chorus

후프

Andromeda by Q-Factory

2016

곤봉

Kalinka(러시아 민요)

Tocala América, Amado Mio, Espana Cani by Cantores De Hispaliz, Cinema Serenade Ensemble

Single Ladies(Put a Ring on It)by 비욘세

5. 기타

  • 나이가 올림픽때 딱 17살이 되는 운 좋은 선수로 비녜르가 아끼는 선수들 중 하나이다. 2017년 이온컵에 나가게 된다면 빼박으로 비녜르의 푸쉬선수 확정인줄 알았으나...그러나 이온컵은 마리아 세르게예바의 동생인 아나스타샤 세르게예바가 나가게 되었다


  1. [1] 국가대표 헤드코치
  2. [2] 현재 러시아에서 핫한 주니어 코치로 슈마트코의 라이벌인 라라 크라마리엔코의 코치이기도 하다.둘의 스타일이나 사용하는 기술이 비슷하면서도 장단점은 다른점이 볼거리를 제공한다.
  3. [3] 역대 러시아 올림픽 리체 챔피언중에서 현역 시절에 심각한 부상을 입은적이 있는 선수는 단 한명도 없다.
  4. [4] 비녜르는 풍부한(특히 환하게 웃는) 표정 연기=관객과의 소통이라고 여기기에 표정을 매우 강조한다.
  5. [5] 비러시아 선수들 중에 하는 선수는 한 손안에 꼽히는 기술이다
  6. [6] 물론 유연하지만 카바예바, 카나예바, 마문, 아베리나 쌍둥이들 처럼 백벤드 점프할때 머리가 엉덩이에 닿는 레벨은 아니라는것. 주니어 시절에는 보는 사람이 징그러울 정도로 유연해야 시니어 후반까지 유연성이 유지된다
  7. [7] 어릴때부터 근육질인 선수들의 특징이 키가 많이 자라지 않는다는 점이다. 다르게 말하면 성장통이나 갑작스런 체형 변화도 거의 없을거라는 뜻이기에 장점이자 단점이기도 하다.
  8. [8] 예르몰로바가 4종목 모두 경기에 나갔지만 후프는 세르게예바에게 밀리고 공과 곤봉은 슈마트코에 밀려서 줄 종목 결승만 나가게 되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