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랭크 아처

Frank Archer

1. 개요
2. 진상
2.1. 사이보그 프랭크 아처

1. 개요

강철의 연금술사의 등장인물. 원작에는 나오지 않는 2003년판 애니의 오리지널 캐릭터. 성우는 하야미 쇼/방성준/트로이 베이커.[1]

매스 휴즈 중령 사후 새로이 군법회의소의 책임자로 들어온 중앙사령부 소속 군인으로 계급은 중령이었다가, 리올 전투 직전에 대령으로 진급했다.

겉으로는 냉정한 모습을 보이지만 군을 위해서라면 옳고 그른 것을 가리지 않고 행동을 한다. 이 때문에 주인공 일행이 모두 싫어한다.(...)

2. 진상

주의. 내용 누설이 있습니다.

이 틀 아래의 내용은 해당 문서가 설명하는 작품이나 인물 등에 대한 줄거리, 결말, 반전 요소 등을 직·간접적으로 포함하고 있습니다. 내용 누설을 원하지 않으면 이 문서의 열람을 중단해 주세요.

살아남은 이슈발인 한 명 하나 잡으려고, 아메스트리스 군인 7천명을 동원해 그들의 몰살과 붕괴를 초래한 주범이자, 인간 쓰레기

위에 써진 대로 스카 한 명을 잡기 위해 리오르 마을에 7000명의 군을 동원해서 포위 작전을 실시하는 등 일을 거창하게 벌려놨으나 스카가 만들어놓은 연성진이 스카의 죽음과 함께 발동하면서 자기 부하들 중 대부분이 연성작용에 휘말려 죽었고, 본인은 간신히 생존했으나 몸의 절반이 날아갔다.

게다가 그렇게 큰 희생을 치렀음에도 불구하고 그가 주도한 작전이 실상은 그렇게까지 효율적인 것도 아니었다는 것을 생각해보면(...) 결국 군에 초점이 맞춰진 과한 전체주의 + 독단으로 인한 폐단을 제대로 보여준 셈.

그 전에도 군부의 어두운 면과 관련이 깊은 호문쿨루스들과 내탁하고 있던 것도 모자라 제 이득을 챙기고 있는 걸 보면, 전혀 좋은 사람이라고 할 수 없다.

2.1. 사이보그 프랭크 아처

"후하하하하하하!!! 어찌 이런 힘이 나올 수 있는가!!? 에드워드 엘릭오토메일을 달고 있는 것도, 당연하겠군!!! 이거 재미있군!!!!"

후반부 42화에서 알폰스 엘릭현자의 돌이 되는 과정에 휘말려 몸의 절반이 날라갔다.[2] 용케도 이 치명상에 즉사하지 않았다.[3] 온몸이 오토메일로 교체되어 사실상 무기가 되어버렸다. 성격도 약간 맛이 가바렸을 정도로 이상해졌다. 대총통 각하를 지켜야 한다면서 호크아이를 쏘는 것을 만류하는 부하를[4] 쏴버리지 않나, 같은 말만 반복한다든가... [5] 목소리도 알폰스처럼 기계처럼 사이버틱해서 정말 기괴하다(...). 최종화에서 로이 머스탱을 공격한 뒤[6] 리자 호크아이에게 생체부분을 총격 당하는 바람에 허무하게 사망한다.


  1. [1] 트로이 베이커는 강철FA 후반부에 그리드를 맡게된다.
  2. [2] 원을 기준으로 그 안에 있는 모든 인간이 현자의 돌의 재료가 되는데 완전히 횝쓸리기 전에 에드가 일부를 상쇄해냈지만 완전히 막아내지는 못했다.
  3. [3] 저쯤 되면 정말로 즉사한다. 그리고 가운데 있는 곳은 다름아닌 심장이 있던 장소이다(....)
  4. [4] 호문쿨루스인 대총통(킹 브래드레이)를 처치하러 간 로이 쪽의 상황을 보면 맞는 말이지만 아무것도 모르는 부하 입장에서는 팀킬이 맞다.
  5. [5] 그나마 인간 다운 감정의 기복이 느껴지는 말은 이거 정말 편리하군, 강철의 연금술사가 왜 오토메일을 사용하는지 알 것 같군...하면서 오토메일을 달고 첫 전투를 할 때 희열을 느낀다.
  6. [6] 이 때문에 머스탱은 한쪽 눈을 잃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