향년

享年

사람이 죽었을때 나이. 누릴 향(享) 해 년(年)자를 써서 한평생 살아누린 해를 가리킨다. 참고로 살아있는 사람의 한창 젊을 나이를 달리 표현하기 위해 꽃다울 방(芳)자를 쓴 방년(芳年)과 헷갈리는 사람도 있는데, 이는 본래 젊은 나이에 쓰는 나이이다. 당연히 향년의 수가 많을수록 장수한 사람이고, 반대로 적을수록 단명한 사람이다. 단, 70살 넘어서 죽으면 수(壽)라 하고, 20살을 못 넘고 죽으면 요(夭)나 조요(早夭)라고 한다. 단, 보통 70살을 넘기든 말든 그냥 향년을 쓰는 경우가 많다.

위 단어의 정확한 뜻을 모르고 살아있는 사람에게 함부로 붙여 졸지에 죽은 사람으로 만들어 버리는 매우 큰 실례를 저지르는 경우도 있다.[1]


  1. [1] 그것도 지상파 방송인 리얼입대 프로젝트 진짜 사나이에서 이런 적이 있다. 다현에게 '향년 19세'라는 자막을 달면서 물의를 일으켰고, 이로 인해 향년이라는 단어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해프닝도 발생한다. 원래는 방년이라는 단어를 쓰려고 했겠지만...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9.90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