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70년대

  관련 문서: 역사 관련 정보

연대구분

1860년대

1870년대

1880년대

세기구분

18세기

19세기

20세기

밀레니엄구분

제1천년기

제2천년기

제3천년기

1870년 ~ 1879년까지의 연대시기.

1. 개요
2. 이 시기를 상징하였던 것들
3. 이 시기를 배경으로 한 작품
4. 1870년대생

1. 개요

신미양요 이후 흥선대원군이 실각하고 민씨 정권이 들어서면서 일본강화도 무력시위(운요호 사건)와 강화도 조약등으로 오랫동안 빗장을 걸어잠궜던 나라의 문을 열면서 선진문물을 들이게 되었다.

보불전쟁(1870년~1871년)과 이탈리아 통일전쟁의 종결(1871년)으로 시작한 10년이다. 독일 제국이탈리아 왕국이 출범했고, 프랑스 역시 제3공화정이 출범했다. 그러나 이후로는 긴 평화가 지속되었다. 벨 에포크 시대의 시작인 것이다. 1876년, 대영제국인도제국을 통치함으로서 제국주의가 시작된다.

일본메이지 유신으로 서양 문물을 전면 개방하였으며 폐번치현, 단발령, 폐도령 등 급진정책이 시행되었다. 서남전쟁으로 정한론자들이 일시적으로 패배했으며, 청나라는 어린 광서제가 즉위했다.

여담이지만 유럽 지도가 최고로 깨끗했던(...) 시기였다 #

2. 이 시기를 상징하였던 것들

3. 이 시기를 배경으로 한 작품

4. 1870년대생

한국 근현대사에서 중요한 지도자들이 잇따라 태어난 주요 연대이기도 하다.

강화도 조약이 체결된 시기에 태어났으며 제국주의 열강들을 태어나자마자 경험했기에 이전 세대들보다 국제정세에 눈이 밝은 세대였다.

1875년에는 이승만, 1876년에는 백범 김구, 1878년에는 도산 안창호, 1879년에는 안중근과 만해 한용운이 태어났다.

이들은 대한제국의 망조가 두드러지던 1900년대 중반 전후부터 일찍이 역사에 등장했으며 일제강점기에는 중년이 되어 기성세대 독립운동가 혹은 친일파로서 앞장서서 시대를 주도했다. 그 이후 노년기에 완전히 들어서야 해방과 분단, 건국을 목격하고 겪은 세대이다.

태어나서 청년기까지는 조선 ~ 대한제국의 황실의 국민이었지만 중년기 이후부터는 일제강점기, 해방정국에 일생을 바쳤기에 이 세대를 시작으로 조선과 대한민국 중간의 과도기적인 인물들이 많아진다.

분류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1,608.36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