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RLANGER

1. 일본의 밴드

<왼쪽부터 테츠(드럼), 쿄(보컬), 실라(베이스), 사이퍼(기타)>

데란제(데란져)라고 읽는다.

비주얼계의 전설이라 불릴 만큼, 상당한 입지를 가진 밴드.[1] 같은 초기 비주얼락 밴드인 BUCK-TICK[2]과 더불어 한국에서의 지명도는 낮지만;;

1983년에 결성해서 1990년에 메이져 데뷔. 그리고 같은 해, 문제 없이 승승장구하던 와중에 돌연 해체하였다. 해체의 원인은, 음악계에 대한 염증과 음악보다는 얼굴로 승부한다는 식의 매체 및 대중의 시선을 견딜 수가 없어서였다고 한다.

이러한 논란이 있을 정도로 멤버들의 외모가 상당히 뛰어난 편이며, 특히 보컬 Kyo는 더 킹 오브 파이터즈 시리즈의 등장인물 쿠사나기 쿄의 모티브가 되었다고 한다.

멤버들 모두 이리저리 자기 솔로활동을 하다 결국 2007년, 약 17년 만에 성대하게 재결성을 했다.

멤버

Kyo (磯野宏) – vocals

Cipher (瀧川一郎) – guitar (CRAZE시절엔 본명으로 활동)

Seela (中尾朋宏) – bass guitar

Tetsu (菊地哲) – drums (친구 Cipher와 함께, CRAZE 시절에 본명으로 활동)

보컬의 Kyo와 드럼의 Tetsu는 X JAPANhideX JAPAN 가입 이전에 재직했던 밴드인 요코스카 샤벨 타이거(Yokosuka SAVER TIGER)에서 함께 활동을 했던 멤버이기도 하며 멤버들 개개인 모두가 Body, BUG, Die in Cries, Zi:Kill, CRAZE 등 이쪽 바닥에서는 이름만 대면 알만할 유명밴드를 주욱 거쳐왔다.

해체 전까지 2장의 정규앨범과 2장의 라이브 앨범을 발매했고, 재결성후 4장의 정규앨범 및 2장의 베스트앨범을 냈다. 그후 계속 왕성하게 활동을 지속하고 있다.

2009년 10월 30일 홍대의 V-HALL에서 헤드라이너인 스키조, 피아, 내귀에 도청장치(Prana)와 함께 내한공연을 가졌다.

2015년 발매된 통산 7번째 정규앨범 Spectacular Nite -狂おしい夜について-은 팬들로부터 데란제 사상 최고의 앨범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La Vie en Rose (1989.2.10)

Basilisk (1990.3.7)

Moon and the Memories the Eternities Last Live 1 (1991.3.6)

Moon and the Memories the Eternities Last Live 2 (1991.3.6)

PANDORA (2007.3.14)

Lazzaro (2007.3.14)

The Price of Being a Rose Is Loneliness (2008.4.30)

D'ERLANGER (2009.11.11)

a Fabulous Thing in Rose (2010.09.29)

#Sixx (2013.05.22)

Spectacular Nite -狂おしい夜について- (2015.04.22)

2. 일본의 에로 동인 서클

야마사키 쇼


  1. [1] 비주얼계 밴드인 Galla도 이 밴드의 영향을 많이 받았다.2집 타이틀곡인 '파라 라이프' 첫 소절의 가사부터 데란저가 나올 정도.
  2. [2] 그래도 벅틱은 대한민국에 가뭄에 콩나듯 팬이라도 몇몇 있긴 하지만 이쪽은 대한민국에는 팬이 거의 없다시피 할 정도로 완전 생 듣보잡 밴드로 인식되고 있다. 그만큼 한국에 일본 록 음악이 기형적으로 유입되었음을 말해주는 좋은 사례.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stati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