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900

위 사진이 KM900, 아래 사진이 KM901

1. 개요
2. 제원
3. 상세
4. 대중매체에서의 등장
4.1. 영화
4.2. 드라마
4.3. 게임
5. 기타
6. 둘러보기

1. 개요

대한민국 육군이 운용 중인 장륜 장갑차[1]. 이탈리아의 피아트 사와 오토멜라라 사가 개발한 피아트 CM6614 장륜 장갑차[2]의 면허생산 차량이다.

2. 제원

Fiat OTO Melara Tipo 6614 (KM900)

전투중량 : 8.5t

승무원 2명+승차보병 10명

전장 : 5.86m

전폭 : 2.5m

전고 : 2.18m

엔진 : 모델 8026 엔진, 160마력

최고속력 : (평지에서)시속 100Km

항속거리[3] : 700Km

무장 : 7.62mm M60 기관총 내지 12.7mm M2 브라우닝 중기관총 x1

3. 상세

1970년대 후반 북한의 무력도발이 이어지면서 한반도에 긴장이 조성되자, 전쟁이 벌어질 때 북한 특수부대의 침투로 공군 비행장, 도로나 시가지 등에서 비정규전이 벌어질 것을 대비해서 면허생산이 추진된 차량이다. 따라서 도로 이동을 염두에 두고 장륜식 차량이 요구되었고, 이에 따라 독일UR-416이탈리아의 피아트 6614형이 후보로 선정되어 국내에 반입되었다.(거의 밀수 수준이었다고...). 그러나 독일이 UR-416의 수출을 분쟁국가에 대한 무기 수출은 금지한다는 헌법 조항을 들어 거부하자 어쩔 수 없이 피아트 6614형이 KM900으로 도입/면허생산되었으며, 장애물 제거용 도저를 설치한 KM901까지 합쳐 450여 대가량이 생산되었다.

방어력은 7.62mm탄을 막아낼 수 있는 수준이고, 바퀴가 달린 만큼 승차감도 좋은 편이며 속도도 비포장 길에서 시속 50Km정도 찍어준다고 한다. 특징이라면 바퀴 안에 피아노선을 감아놓아서 만든 구조물이 있으며, 덕분에 바퀴에 구멍이 나도 꽤 오랫동안 버틸 수 있다는 것. (다만 바퀴 자체는 튜브타입 바이어스 타이어다. 오래된 트럭에 쓰인 타이어와 비슷하다고 보면 된다.)다만 화력은 약해서 자체 탑재무장은 M60 기관총 1정이 전부. 그 외에는 승차 보병의 무장에 의존한다. 명색이 장갑차이지만 운전병은 기갑이 아닌 '수송' 병과이며(241,106 경장갑차 운전) 주특기 교육은 육군종합군수학교에서 실시한다. 이는 후술될 이 장갑차의 운전방식과 관련이 있다. 심지어 중형차량운전 주특기로 본 장갑차를 운전하는 사례도 있다.

어차피 후방 운용 차량이니 이 정도 화력으로도 별 문제 없어보이지만, 아무래도 불안한 건 사실. 그래서 공군에서는 최근 캐터필러에 고무 패드를 씌운 K200A1[4]을 운용하는 중이며, 육군은 수도방위사령부 예하 제1경비단과 일부 향토사단에서 사용하다가 퇴역했다[5]. 차량이 워낙 낡다 보니 2015년에는 장애물 배제용 도저가 모두 제거되고, 2018년 중후반에 수방사에서 운용하던 전 차량이 퇴역했다.

후계차량 납품을 위해 로템 등 국내 군수 기업들이 6륜, 8륜 장륜 장갑차 시제품들을 내놓으며 경쟁했고, 결국 현대 로템에서 생산하는 K806/808 장갑차로 대체되게 되었다. 이 중 KM900을 대체하게 되는 건 6륜 모델인 K806.

참고로 재미있게도 이 장갑차의 면허 생산지는 아시아자동차, 즉 현재의 기아자동차 광주공장이었다. 기아가 아시아를 인수한 후 회사를 정상화하기 위해 당시 면허생산시킨 것. 여기서 짭짤한 재미를 본 정부는 이후 아시아자동차를 군용차 생산회사로 만들어버린다.[6]

이후에도 한동안 운용하여 도입 시기로부터 약 40년 이상 운용한 것으로 추정되며 수도방위사령부 예하 부대에서 마지막으로 운용하다가 K806/808 장갑차로 교체되면서 2019년에 사실상 퇴역한 것으로 추정된다.#

그리고 이 장갑차는 5.18 당시 시민군이 4대를 탈취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게 가능했던 이유는 위에서 언급했듯 광주에 아시아자동차 공장이 있었고 차륜형 장갑차인 KM900의 조종이 화물차 운전과 비슷하게 보여 화물차 버스기사 출신도 쉽게 몰수 있다고 주장하기도 한다.

일부에서는 "핸들이 버스나 트럭과 비슷할 뿐 계기판과 조작 장치들이 많이 달랐을 뿐만 아니라 화물차나 버스와는 달리 시야가 제한적인 작은 관측창들만으로 운전을 해야 하므로 숙련이 필요하다"라고 주장하기도 하는데, 구동 자체에는 계기판이나 별도 조작장치가 필요없고, 해치를 닫지 않는 이상은 관측창을 쓸 이유가 없다. 아래 운전석 사진을 보면 관측창 높이가 매우 높은 것처럼 착각할 수 있으나, 생각처럼 차고가 높지 않다.

KM900 운전은 군 운전병 특기상으로도 2~5주의 교육만으로 가능한 승용차,트럭,버스,상용차 등을 운전하는 소형차량운전(241 101),중형차량운전(241 102), 대형차량운전(241 103)과 별도로 경장갑차량 운전(241 106)으로 분리되어 있는 것으로 보아도 버스나 트럭 운전과는 차이가 없다고 보긴 무리일 것이다..라고 주장하는 사람이 있으나, 그런 논리로는 소형/중형/소형차량 운전병과가 나눠진 이유조차 설명할 수가 없다.[7] 별도 교육기간이 존재하는 까닭은 당연히 자세한 조작법이나 운용방법, 운영교범 등이 다르니까 훈련을 받아야하는 것이고. 실제로 이 부분에 대해서는 양욱 국방안보포럼 수석연구위원의 인터뷰 자료(3분 지점부터)도 존재하고. 이상의 자세한 내용은 문단이 복잡해지므로, 해당 문단을 참조하도록 하자.

아래 사진은 이탈리아의 원판 피아트 6614의 조종석이다.

4. 대중매체에서의 등장

사실 의외로 대중매체에서의 등장이 많은 물건으로, 이게 다 80년대 정치적 격동기 당시 쓰인 한국군의 주력 장갑차이자 거의 유일한 장륜 장갑차였던 탓이 크다.[8][9]

4.1. 영화

  • 괴물(영화) - 한강을 폐쇄하고 민간인들을 소개시킬 때 한 대가 한강공원 도로를 지나간다.
  • 화려한 휴가 - 특수 제작된 레플리카가 나온다.#
  • 택시운전사 - 계엄군이 금남로를 점거하는 장면에서 살짝 보인다.

4.2. 드라마

4.3. 게임

  • 워게임: 레드 드래곤 - 야지속도 100km/h로 보병을 신속배달한다. 차량화덱 전용이었다가 v51패치로 해병도 이용할 수 있게 되면서 해병의 지상신속증원이 가능해졌다. 한국의 험비로 보면 편하긴 한데 항속거리를 뺀 모든 면에서 험비를 압도하는 좋은 차량.[11] 수륙양용속도는 50km/h라 LVTP-7보다 빠르다. FIAT 6616[12]이라는 차량도 인게임에 존재하는데, 한국군 정찰 유닛 포지션에 있다.[13][14] 이 FIAT 6616의 경우, 원본이 원본이니만큼 방어력이 좋지 않아[15] AP14 이상의 대전차무기가 보이기만해도 빌빌대는 방어력을 가진 대신, 부무장으로 40mm Mk.19 유탄발사기를 부무장으로 갖고 있다보니 삼림에서 보병들 간의 근거리 접전이 일어났을 때, 적 보병들 다지기에는 딱 좋다. 다만 이 두 무장을 동시에 쓸 수 없기에 그냥 자위력 좋은 정찰차량 그 이상을 기대하면 안된다.

인게임에서 한국이 일본과 함께 청룡 연합으로 묶여있다 보니 87식 정찰 경계차와 Fiat 6616을 비교하는 경우가 많은데, Fiat 6616이 가용량, 가격, 주포 제압력에서 밀리지만, 애초에 정찰 장륜장갑차에서 이 정도 열세는 도찐개찐 수준이고, 오히려 Fiat 6616이 주포 발사속도, 연료 만재량 및 항속거리, 강력한 효용성을 지닌 부무장 Mk.19의 존재감, 시야, 수상주행 능력, 최대 탄약 적재량에서 더 낫기에 해외에서는 Fiat 6616을 더 쳐주고 그만큼 조심스레 이쪽을 더 미는 듯 하다.#
  • 워 썬더 - KM900의 원본인 FIAT 6614에다 106mm M40A1 무반동포[16]를 단 FIAT 6614(M40A1)이 이탈리아 경전차 라인 4랭크에 존재한다. 장륜 장갑차로써의 우월한 주행성을 통한 훌륭한 기동성 및 M40A1의 106mm에 달하는 구경빨 탓에 기본적으로 확보되는 강력한 펀치력[17]이 더해지면서 공포의 피자배달 트럭이라는 무서운 별칭을 갖게 되었다. 하지만 장갑 방호력이 약하여 12.7mm 철갑탄에 승무원이 사살될 수 있기에 운용 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또한 포신 선회 속도가 영 좋지않기 때문에 저격 또는 사격 시 신중하고 확실하게 노려야하고, 포신이 위치한 곳이 오른쪽으로 치우쳐져 있어 엄폐 사격시 살짝 불편하기도 하며, 툭 튀어나온 전차장 해치 때문에 포신이 살짝 위로 올라가기 때문에 바로 왼쪽에 있는 적을 상대하려 할 때 즉각적으로 대응하지 못한다.

5. 기타

  • 한국의 기초공업 능력이 부족하던 시절에 생산하느라 고생한 역사가 있다.#

6. 둘러보기

현대의 이탈리아군 기갑차량

MBT

2세대

M47, M48, M60, 레오파르트1, OF40

3세대

아리에테

장갑차

장륜장갑차

푸마, 센타우로, VBC 프레시아

궤도장갑차

VCC80 다르도, AAV7-A1, M113

차량

소형

VM90, VTLM Lince, AR90, LMV

트럭

ACM 80/90 4X4, ACL 90 4X4, ACTL 6x6, HD6

자주포

팔마리아, Oto Melara M109L, PzH2000

자주대공포

오토메틱, 드라코

다연장로켓

M270 MLRS

현대 대한민국 국군 기갑차량 둘러보기

{{{#!folding [ 펼치기 · 감추기 ]

대한민국 국군 (1948~현재)
大韓民國 國軍

기타전차

경전차

M24 채피R, M551 셰리든

중형전차

M4A3E8 셔먼R, M26 퍼싱R

MBT

1세대

M46 패튼R, M47 패튼R, M48(A2CR/ A3K / A5K · K2 · KW) 패튼

2세대

Tiran-6X/R, M60 전차, 레오파르트1 개량형

3세대

K1 전차, K1A1 전차, T-80(U/UK)X, T-72M1X/R

3.5세대

K1E1 전차, {K1E2 전차}, K1A2 전차, K2 흑표

장갑차

장륜장갑차

M8 그레이하운드R, KM900, 바라쿠다, {K806/808}, BTR-80AX/R

궤도장갑차

M3 하프트랙R, M113A1R, M577A1R, LVTP-7R, KAAV7A1,
{KAAV-II}, K200(A1), K277, BMP-3X, K-21({PIP}),
K533 · 534, K-77, K-10, K-56, K-66, K255, KAFV 시리즈

차량

소형

K151, K131, K111, 국군 산악용 ATV,
M38(A1)R, M606R, J601R, M151R, 윌리스 MBR, K-100R

트럭

{K351}, K300R, K301R, K311, K511, K711, K800R, K911,
M37R, M715R, J602R, M602R, M211R, J603R, CCKWR, MRAP, 민수용트럭

자주포

자주곡사포

M107R, M110R, K-55(A1), K-9(A1/{A2}), {K105HT}, 170mm 곡산 자주포X/R

자주박격포

K242(A1), K281(A1), K532, {120mm 자주박격포}

대전차 자주포

M36 잭슨R, M56 스콜피온R

대공 차량

자주대공포

M16 승공포R, K263(A1/A3), K-30 비호, K30 SAM 비호복합, ZSU-23-4 쉴카X/R

단거리 대공미사일

K-31 천마

다연장로켓

M270(A1) MLRS, K-136 구룡 I/II, K-239 천무

공병 차량

구난차량

K288A1, K1 구난전차, K-912 10톤 구난차량, 경구난차량, KAAVR7A1

AEV

KM9 ACE, {K600 전투공병전차}

교량 차량

K-1 교량전차, K-719 부교 운반차, {차기전술교량}

기타

K-313, K-512, {K-35X 정비샵}

※ 윗첨자R: 퇴역 차량
※ 윗첨자X: 연구 목적 도입 차량
취소선: 계획되었으나, 취소된 차량
※ {중괄호}: 도입 예정 차량

}}}

기갑차량 둘러보기

대전기(1914~1945)

냉전기(1945~1991)

현대전(1991~)


  1. [1] 공군에서도 기지방어용으로 운용했으나 K200 장갑차로 대체.
  2. [2] 그냥 'FIAT 6614'(Il FIAT 6614)라고도 부른다.
  3. [3] 한번 연료넣고 달릴 수 있는 거리
  4. [4] 활주로가 뭉개지면 안되니까. 이 개량은 후에 육군 장비에도 피드백되었다.
  5. [5] 수방사를 대표하는 장갑차로 불릴 정도로 KM900 시리즈의 절대 다수를 수방사에서 운용했다. 일반 도로상에서의 작전이 많은 부대인지라 가장 현실적인 대안인 듯.
  6. [6] 이때 피해를 본 회사는 쌍용자동차였다.
  7. [7] 평소와 다른 규격의 차량을 몰면 물론 시야나 차폭감, 내외륜차 등이 적응이 안될 수도 있으나 구동하는 정도의 레벨이라면 충분히 조작 가능하며, 특히 KM900은 운전병이 머리를 내놓고 달릴 수 있다.본격 오픈카
  8. [8] 특히 해당 매체의 주 소재가 5.18이면 M48 패튼과 함께 (지나가는 배경으로라도)거의 100% 등장한다.
  9. [9] 80년대 이전인 부마 민주 항쟁에서도 KM900과 M47 패튼으로 살벌하게 밀어서 진압시킨 적이 있다.
  10. [10] 이 장면은 해당 배우의 열연 덕에 '야 이 반란군 놈의 새끼들아' 씬과 함께 제5공화국에서 손꼽히는 불후의 장면들 가운데 하나로 유명하다. 안타깝게도 이후 장태완 소장은 부하라는 이적자 탓에 오히려 반란 세력에게 제압, 연행되어 불명예 전역 및 1987년 6.29 선언 이후 가택연금이 해체될 때까지 죄인처럼 사는 안타까운 시기를 보내셨어야 했다. 그 와중에 아버지와 큰아들을 잃은 것은 덤. 더 자세한 사항은 장태완 문서 참고 바람.
  11. [11] 사실 V-150 포지션으로 보는 것이 옳다.
  12. [12] 원본인 FIAT 6614의 20mm Rh 202 자동기관포 탑재 바리에이션
  13. [13] KM900와 비슷한 포지션의 차량인 V-150의 20mm 기관포탑 탑재 버전인 V-150 20mm도 미군 정찰차량 탭에 존재한다.
  14. [14] 사실 이 FIAT 6616 바리에이션은 한국군이 도입한 적 없는 물건이지만, 뭐, 좋은 게 좋은 거니(...) 그냥 두고 볼 수밖에...
  15. [15] 전술되었듯, KM900의 기존 장갑은 7.62mm 방어가 최대다.
  16. [16] 국군이 K111 지프차에 실어 굴리는 무반동포 맞다.
  17. [17] M344A1 성형작약로켓탄의 존재 덕에 최대 381mm 장갑 관통력을 확보하여 IS-3 중전차의 전면 장갑을 능숙히 관통할 수 있다.

최종 확인 버전:

cc by-nc-sa 2.0 kr

Contents from Namu Wiki

Contact - 미러 (Namu)는 나무 위키의 표가 깨지는게 안타까워 만들어진 사이트입니다. (23.85ms)